"어떤 자살은 가해" KBS 이소정 앵커 발언에…靑 청원 "하차하라"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청와대 국민청원에 KBS 뉴스 9을 진행하는 이소정(44) 앵커의 하차를 요구하는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이 앵커가 뉴스에서 했던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관련 발언이 '방송의 중립성을 훼손했다'며 이 앵커의 하차를 주장하고 있다.



2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KBS 뉴스9 이소정씨 하차 청원'이란 제목의 청원 글이 게시됐다. 해당 청원에는 이날 오후 8시 30분 기준 3600명 이상이 동의했다.



청원인은 "kbs뉴스9의 이소정씨는 공영방송의 앵커의 역할을 함에 있어 '어떤 자살은 가해였다. 아주 최종적 형태의 가해였다'라고 말을 함으로써 현재 경찰에서 확인하고 있는 사안임에도 소설의 한 문구로 시청자를 확증편향에 이르도록 하여 방송의 중립성을 심각하게 훼손했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 앵커는 지난 16일 KBS 뉴스 9에서 박 전 시장의 성추행 의혹 관련 보도가 나간 이후 소설가 정세랑 '시선으로부터'의 내용 가운데 '어떤 자살은 가해였다. 아주 최종적인 형태의 가해였다'라는 문장을 소개했다.



이 앵커는 해당 문구를 소개하면서 "누군가의 죽음이 살아남은 이에겐 돌이킬 수 없는 가해가 된다는 의미"라며 "이 문장이 수없이 공유됐다는 건 그만큼 공감하는 마음이 많았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진실의 무게는 피해자가 짊어지게 됐고 피해자 중심주의란 말이 무색할 정도로 우려하던 2차 가해도 범람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4년간 뭐 하다 이제 와 그러냐는 한 방송인의 발언이 논란이 됐고, 한 현직 검사는 팔짱 끼면 다 성추행이냐는 비아냥을 보내기도 했다"면서 "피해자의 고통을 염두에 두고 진실을 찾아가는 것. 우리 사회가 지켜야 할 최소한의 품격이 아닐까 싶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청원인은 "이 앵커는 조사 중인 사안임에도 박 전 서울시장 뉴스에서 피해호소인의 입장을 첫 꼭지에 다루고 마지막 꼭지에 (정세랑씨 소설의) 한 문구를 인용했다"면서 "한 문구만을 들어내어 사용하여 마치 모든 사안이 결론이 난 것처럼 시청자가 생각하도록 보도했다"고 주장했다.




청원인은 또 "박 전 시장의 임기 중에 발생한 고소인의 성추행 고소와 사망 경위는 경찰 등에서 조사 중인 사안"이라며 "이를 마치 결론이 난 것처럼 방송해 사법부의 판단이 이르기 전에 결론을 내리고 고인의 명예를 심각히 훼손했다"고 말했다.



그는 "공영방송으로써 중립성을 지켜야 함에도 방송의 중립성을 심각하게 훼손한 KBS 뉴스9의 기자 출신의 메인앵커 이소정씨의 하차를 청원한다"고 적었다.



한편, 이소정 앵커는 지난 2003년 KBS 기자로 입사해 작년 11월부터 뉴스 9을 진행해왔다.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귀성길, 30일 오전 가장 혼잡…귀경길, 내달 3일 오후 몰릴 듯
  • 2필리핀 원정도박 의혹에…탁재훈 "사실 아냐", 이종원 "20만원 정도"
  • 3유인석 '버닝썬' 혐의 선고 사실상 연기
  • 4정세현 "北, 축소보고 했을 것…국방부 발표가 진실에 가까워"
  • 5서울시, 시설 퇴소한 아동·청소년에 임대주택 공급한다
  • 6美 수돗물서 '뇌 먹는 아메바' 검출…6세 소년 감염으로 입원
  • 7이낙연 "北 민간인 사살 공동조사·재발방지 특위 설치"
  • 8우아!(woo!ah!) 측 "민서 학폭 논란=악성 루머…법적 대응 진행"
  • 9안철수 “北 싸고 도는 모두가 최순실…세월호 참사 그대로 재현”
  • 10정세균 "해빙무드 남북관계에 찬물…공동조사해야 승복할 것"
  • 11AOA 지민, 탈퇴 後 SNS 비공개 전환…논란 3개월만
  • 12"추석연휴에 비수도권 유흥시설 집합금지…최소 1주간"
  • 13北 만행에도...친문 "정부가 왜 책임", "세월호 프레임 전략"
  • 14'집단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실형 확정..징역 5년·징역 2년6개월
  • 15집단 성폭행 하고 유포…'징역 5년' 정준영 판결 확정되나
  • 16'디지털교도소' 이번엔 차단될까…오늘 재심의
  • 17이낙연 “독감백신 상온 노출 문제...국민 불식되도록 조치”
  • 18하정우·주진모 휴대폰 해킹 자매부부 오늘 1심 선고
  • 19정세균 "드라이브스루 집회 '전면불허'…법적 조치 취할 것"
  • 20국민의힘, 연평도 실종 공무원 北총격설에 “文정부, 홍보하던 핫라인 허구였나”
  • 21與, 공수처법 개정안 기습 상정
  • 22軍 "소연평도 인근서 어업지도선 공무원 실종, 北해역서 발견 정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