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풀 꺾인 '보헤미안 랩소디' 1000만 고지 아슬아슬

아시아경제

2019-01-12 08:00:00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누적관객 1000만 명 돌파에 적신호가 켜졌다. 지난 7일부터 기세가 한풀 수그러졌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 영화는 11일에 스크린 521개(974회 상영)에서 1만9379명을 동원했다. 전날(1만7034명)보다 13.8%(2345명) 늘었으나 금요일인 점을 감안하면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지난 금요일인 4일(3만8528명)보다 절반가량 줄었다. 11일까지 누적관객은 972만508명. 1000만 명까지 27만9492명이 모자라다.

분수령은 주말인 12일과 13일이다. 적어도 지난 주말(5일~6일)의 13만7559명 정도는 모아야 사그라져 가는 불씨를 살릴 수 있다. 최근 흐름으로는 어려워 보인다. 보헤미안 랩소디는 지난 9일(1만8969명) 처음으로 2만 명 이상을 동원하지 못했다. 지난 10일(1만7034명)과 11일에도 반등에 실패했다. 좌석판매율이 저조했다. 특히 지난 7일(9.5%)에는 개봉 뒤 처음으로 두 자릿수를 기록하지 못했다. 그 뒤로도 14% 이하였다. 이 때문에 지난 10일 14만2493석을 확보하는데 머물렀다. 11일에도 14만945석에 그쳤다. 개봉 뒤 가장 적은 좌석 수다. 개봉 뒤 처음으로 좌석점유율 5%를 넘지 못했다. 4.8%다.



경쟁 작품들의 상승세도 대기록 달성을 저해하는 요인이다. '말모이'와 '내안의 그놈'은 지난 9일 함께 개봉해 사흘 연속 매출액점유율 50% 이상을 점했다.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는 평일에도 5만 명 이상씩 동원했으며, '극장판 공룡메카드: 타이니소어의 섬'은 이날 오전 4시 현재 예매율 2위(19.1%·8만6591명)를 달린다. 보헤미안 랩소디의 예매율은 3.2%(1만4494명)다. 내주에는 스크린을 잡기조차 어려울 수 있다. 오는 16일에 '그대 이름은 장미'와 '언더독', 17일에 '글래스' 등 기대작들이 속속 개봉하기 때문이다.

대기록 달성에 실패하더라도 놀라운 발자취는 두고두고 회자될 수 있다. 보헤미안 랩소디는 두 달 이상 장기 흥행하며 역대 박스오피스 21위에 올랐다. 외화로는 6위다. 이보다 많은 관객을 모은 외화는 '아바타(2009년·1333만8863명)',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년·1121만2710명)',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년·1049만4840명)', '인터스텔라(2014년·1030만9432명)', '겨울왕국(2014년·1029만6101명)'이다. 모두 1000만 명 이상을 동원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토리카드
먹으면 하루가 달라지는 슈퍼푸드 5가지
저녁에 햄버거 먹고 나면, 아침에 더 배고픈 이유는?
치아 미백이 필요없는 꿀팁 4가지
헬게이트라 불리는 아르바이트 TOP5
실연 후유증의 유형은?
연예계 대표 다둥이 키우는 스타들
의외로 평생 못 고치는 습관들
다음 여행은 싱가포르 센토사섬은 어때요?
하루 두세번 아무때나 알람을 설정하면 벌어지는 일
싫어도 평생 자라는 당신의 신체부위
과학자들이 꼽은 아침 식사를 해야하는 이유
스물스물 올라오는 발냄새 때문에 걱정이라면?
한 기업이 PPT 발표를 없애자 얻은 것들
편의점 음식 조합 꿀 레시피 공유
천재적인 교과서 낙서
지금 생각하면 이해가 안되는 학교문화
수박을 랩에 싸서 보관하면 안되는 이유
사업하면 안 되는 사람 유형
다이어트 해도 소용 없다면 역다이어트 습관 체크
적금 월 100 학자금 대출 1년에 해결하는 대기업 신입
악마의 다리라 불리는 이유.
망고 먹은 여성, 점점 더 건강해져...
지긋지긋한 셀룰라이트, 없애는 방법...?
레몬물이 또? `레몬물` 먹었더니 미인됨!!
전문가가 추천하는 운동방법 9가지
보기 싫은 셀룰라이트, `이것`발랐더니 사라져
깨끗하게! 맑게! 자신있는 겨드랑이를 위하여!
품절대란 일으킨 떡집5
택배 분류 알바의 슬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인생역전한 60세 모델 할아버지의 사연
  • 2가수 이소라 신곡 '신청곡' 22일 발표…BTS 슈가, 타블로와 초특급 콜라보레이션
  • 3캘러웨이골프 맥대디 19 웨지 "품격을 더하다"
  • 4中 창어4호가 달에서 틔운 목화 싹, 하루안돼 죽어
  • 5손혜원 목포 투기 의혹, 전 의원실 직원 "거리에 매료. 예술가적 충동이었다"
  • 6노숙자가 버거킹 점원에게 "500원으로 뭘 살 수 있죠?" 라고 묻자 소년의 반응
  • 7남은 과자 눅눅하지 않게 보관하는 꿀팁
  • 8일본 대표 꽃미남 배우, 기무라 타쿠야…나이가 무색한 미모
  • 9'아시안컵 16강' 대진표 완성…한국·베트남 어디서 맞붙을까
  • 10"美, 학자금 대출이 부동산 시장 발목 잡는다"
  • 11역경 극복한 소방관의 이야기, 초등학교 5학년 도덕교과서에 실려
  • 12[비숑다둥이] 아기 비숑이 무려 8마리! 아.. 심장아파..
  • 13우유곽을 함부로 버려선 안되는 이유
  • 14'스카이(SKY)캐슬' 종영까지 단 4회, 후반부 '관전 포인트 셋'
  • 15리버풀 파비뉴 센터백 적응 완료 "반 다이크 도움 컸다"
  • 16공유오피스 위워크CEO, 소유건물 회사에 임대 '사익 논란'
  • 17영하 130도 냉각 다이어트! 살은 정말 빠질까?
  • 18적은 돈으로 일본 여행 알차게 하는 방법
  • 19디즈니, '라이온 킹' 이어 '노틀담의 꼽추'도 실사화
  • 20지은희 6언더파 공동선두 "기선제압"
  • 21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지는?...베트남 다낭·하노이 부상
  • 22스키장에 꼭 있는 19가지 유형??
  • 23매운 음식 먹을 때 꼭 함께 먹어야 하는 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