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사 쿠데타 40주년 자축 분노" '전두환 12·12 오찬' 5·18단체 반발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전두환 씨가 12·12 군사 반란에 가담했던 인사들과 오찬을 즐긴 데 대해 5·18단체가 강하게 반발했다.




'5·18 기념재단'과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 등은 13일 성명을 내고 "우리는 최근 전씨 일당의 무례함을 넘어선 오만한 행보를 보고 있다"며 "그의 죄과에 너무 관대했고 안일했다는 자괴감을 감출 수 없다"고 밝혔다.



이들 단체는 "전씨는 현재 고 조비오 신부의 명예를 훼손해 재판을 받으면서 재판에 불출석하는 뻔뻔한 행태를 보여왔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전씨는 그동안 골프를 즐기면서도 꾀병으로 국민을 우롱해왔다"면서 "즉각 구속해 재판하는 것이 대한민국의 역사를 바로 세우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또 정부와 국회를 향해 "5·18 진상규명의 마지막 기회인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를 즉시 출범시키고 5·18 역사왜곡처벌법을 제정해 역사와 정의가 바로 서도록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5·18기념재단 이철우 이사장은 "자성하고 자숙해야 할 역사의 죄인들이 군사 쿠데타 40주년을 자축했다는 데 분노하고 어처구니가 없다"면서 "전씨의 사자명예훼손 재판 불출석은 이제 더이상 용납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앞서 전씨는 '12·12 사태' 군사 반란을 일으킨 지 40년이 되는 날인 전날(12일) 서울 강남의 고급 식당에서 군사 반란의 주역이었던 정호용 전 특전사령관과 최세창 전 3공수여단장 등 10여명과 함께 오찬을 하는 장면이 포착돼 논란이 일었다.




 

실시간 베스트
  • 1與, 공수처법 개정안 기습 상정
  • 2軍 "소연평도 인근서 어업지도선 공무원 실종, 北해역서 발견 정황"
  • 3정부 "코로나 재유행 상당히 통제, 안정적 상황은 아냐"
  • 4방탄소년단, 2020 '빌보드 뮤직어워드' 2개 노미네이트
  • 5IOC 위원장 "코로나 백신 없어도 도쿄올림픽 자신"
  • 6유흥업소에도 재난지원금 200만원..."반인권적 업소에 왜 주나" vs "방역 협조했으니 줘야"
  • 7[초유의 독감백신 중단] 올해 추가 생산은 불가능…“터질 게 터졌다”
  • 8[초유의 독감백신 중단 : Q&A] 이미 맞은 독감백신은 문제가 없나요?
  • 9바이러스연구소 후보지 부산대도 "처음 듣는 얘기"
  • 10'통신비 2만원' 막판 줄다리기…지급범위 조정 가능성
  • 11강성범, 원정도박 의혹 재차 부인 "연예인 못할 것 같아"
  • 12"사망?→아니다" BJ아지땅…"나쁜 시도, 위세척 후 퇴원"
  • 13'도박 의혹' 강성범·권상우, 강력 부인…김용호, 2차 폭로 예고
  • 14박휘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결혼..예비신부 "제가 데려갑니다"
  • 15"음악을 사랑한" 故 우혜미, 오늘(21일) 사망 1주기…짧지만 빛났던 생애
  • 16치명적 조합 ‘코로나19·독감’…美, 올가을 동시 유행 우려 확산
  • 17김영희♥윤승열 "둘다 얼굴은 안보네" 댓글에 친동생도 인정
  • 18SBS뉴스 2부로 쪼개 유사 중간광고…신문협회 "강력 규제해야" 비판
  • 19장동민, 원주집+차량 3차 테러에 분노 "심각한 범죄"
  • 20순경시험 '추가시간' 논란도 …"마킹시간 1~2분 더 줬다"
  • 21기안84, '나혼자산다' 복귀..네티즌 갑론을박
  • 22경찰 "수갑 반납하겠다"…온라인서 '수사권 조정' 반발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