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리스펙!"..'기생충' 포스터 패러디유행어 화제UP

OSEN / 김보라


[OSEN=김보라 기자]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제작 바른손이앤에이, 제공배급 CJ엔터테인먼트)이 패러디 포스터와 명대사 유행어 열풍을 불러일으키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전원백수인 기택(송강호 분)네 장남 기우(최우식 분)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이선균 분)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를 그린 '기생충'이 각양각색 패러디로 온라인을 장악해 흥행 열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영화 흥행과 함께 포스터, 명대사 패러디 등 관객들의 자발적인 컨텐츠로 그 인기를 입증하고 있는 것이다.



이와 같이 패러디 열풍을 몰고 온 '기생충' 1차 포스터는 표정도 속내도 읽을 수 없도록 눈이 가려져 있는 이미지로 극과 극 두 가족 앞에 닥쳐올 걷잡을 수 없는 만남을 예고하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은 저택 정원에 있는 두 가족처럼 풀밭 사이에서 찍은 인증샷부터 포스터 앞에서 눈을 가리고 있는 인증샷, 수석을 들고 찍은 인증샷, 합성 인증샷까지 남녀노소 세대를 불문한 창의적인 사진으로 SNS를 통해 양산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행복은 나눌수록 커지잖아요”(인스타그램_jvc****), "이 영화는 계획이 다 있구나"(네이버_35_m****), “봉감독님...뤼스빽!!!!"(네이버_acid****), “봉준호 당신은 다 계획이 있구나!”(네이버_mjk4****), “제시카 외동딸 일리노이 시카고, 과 선배는 김진모 그는 네 사촌. 맴돈다”(네이버_sang****), “영화보고 집 와서 짜파구리 끓여 먹는데 한우가 없다”(네이버_skyh****), “프랑스 사람들도 대왕 카스테라의 전설을 알까!”(네이버_koxi****), “참으로 시의적절한 영화였다”(인스타그램_juns****), “진짜 봉형은 리스펙”(인스타그램_no.11****), “서울대 문서 위조학과 나도 자신 있는데”(인스타그램_h.joo****) 등 영화 속 명대사를 활용한 댓글로 '기생충'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표하며 아직 영화를 보지 못한 관객들의 관람 욕구까지 자극하고 있어 영화의 흥행 열풍은 당분간 지속될 예정이다.


통념을 깨는 동시에 허를 찌르는 상상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 희비극 '기생충'.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등 연기파 배우들의 변신과 호연이 어우러져 강렬하고 신선한 영화로 호평받고 있는 '기생충'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watch@osen.co.kr


[사진] 영화 포스터



스토리카드
르네상스 명화로 재탄생한 해외 셀럽들
유통기한 지난 약, 어떻게 버리시나요?
명화 속 인물들이 현실에 산다면 어떤 모습일까요?
과일·채소 이름이 들어가는 순우리말은 어떤 것이 있을까?
똑! 소리 나는 과일 보관법 5가지
변기보다 더러운 물건 5가지
키 큰 사람들의 고충 모음
360kg의 빗물을 저장하는 5천 개의 물방울 샹들리에
세계2차대전 이후 75년만에 재회한 연인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 보호법 5가지
설탕비가 내린다는 상하이의 솜사탕 커피
하노이에서 오토바이가 금지된 이유는?
전 세계의 아름다운 대사관 10곳
귀여움 끝판왕! 꽃 속에 사는 쥐
모든 여성의 몸에서 공통적으로 발견되는 이것의 정체!
나도 혹시 번아웃? 번아웃 증상을 알아보자!
동물을 위한, 각 나라의 동물보호법 5가지
민트 초코는 누가 만들었을까?
우리가 몰랐던 런닝머신의 원래 용도
파인애플을 먹으면 왜 혓바닥이 아플까?
필리핀 학생들이 졸업하기 위해 반드시 해야 하는 이것!
수박은 과일일까? 채소일까?
파티쉐가 만든 스위트한 디저트 왕국
사용 전과 후를 통해 보는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
말똥말똥 쉽게 잠들지 못하는 이유
파이만들기 끝판왕
폭풍성장한 '이 아이'의 근황
멸종위기에 직면한 컬러풀한 다람쥐
영업한 지 2000년 된 목욕탕
동물들이 거대해진 세상이 온다면?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日 홀린 '축구 요정' 이민아… "도쿄 올림픽에서 보고 싶다"
  • 2박원순 사망에 정치권 충격…여야 일정 취소, 상황 주시
  • 3박원순 장례식 '서울특별시장'으로 치러진다…13일 발인
  • 4WHO "코로나19, 실내서 공기 전염 가능성 있어…더 많은 연구 필요"
  • 5'비밀의 숲' 조승우·배두나, 대본 연습 현장 공개 "어제같이 찍었던 것처럼"
  • 6"16일째 1위"..'#살아있다' 164만↑ 동원..여성영화 '밤쉘' 2위
  • 7경기도, 휴가철 코로나 확산 '경고'…"휴가 나눠 가세요"
  • 8BJ 진워렌버핏 부천 한 아파트서 숨진 채 발견…극단적 선택 추정
  • 9검찰, Mnet ‘아이돌학교’ 제작진 2명 ‘업무방해·사기’ 혐의로 기소
  • 10'반도' 연상호X강동원X이정현, 오늘(9일) 韓 최초 블루룸 라이브 출격
  • 11샤이니 온유 말년 휴가 중, 20일 미복귀 제대
  • 12더콰이엇 "그 동안 감사했습니다!" 일리네어 끝인사..래퍼들 "사랑과 존경"
  • 13프랑스 언론, “이적선언 이강인, 프랑스 팀에게도 기회”
  • 14누가 이짓을 … 머리 잘린 새끼 고양이 사체 발견‥경찰 추적중
  • 15민주당 지지율 40% 붕괴…등돌리는 중도층·20대
  • 16"길거리 노래 그만해주세요" 다닥다닥 붙어서 버스킹…코로나 확산 우려
  • 17전북대, 등록금 1인당 10% 환불…2학기 고지서 반영
  • 18헌재 "공중장소 추행범 경찰에 신상정보 의무등록 '합헌'"
  • 19안산 유치원 '집단 식중독' 원인 아직 미궁…경찰, 의혹 규명 주력
  • 20"직접 만나 인사 못해 미안해요" 우도환 현역 입대
  • 21네이버웹툰 인기작 ‘갓오브하이스쿨’ 애니, 6일 전세계 동시 방영
  • 22황정민X이정재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8월 5일 개봉 확정
  • 23윤두준, 27일 데뷔 첫 솔로앨범 컴백 "위로+따뜻"
  • 24햄버거병 부르는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예방하려면 음식 잘 익혀 먹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