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 ”류현진, 홈런의 시대에 놀라운 시즌에 근접하고 있다”

OSEN / 조형래

2019-08-14 06:10:41


[OSEN=조형래 기자] 이제 미국 현지 언론들은 류현진(LA 다저스)의 놀라운 시즌에 대한 찬사를 보내며 함께 역사를 써 내려가는 모습을 지켜보자고 말하고 있다.


미국 LA 타임즈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 덕아웃’ 방담 코너를 통해서 “류현진이 놀라운 시즌에 점점 다가서고 있다”고 조명했다.


매체는 부상 복귀전이었던 지난 12일 애리조나전 7이닝 무실점 역투를 떠올리며 “류현진이 부상자 명단에서 돌아와 7이닝 무실점으로 막아내면서 놀라움은 이어졌다”면서 “올 시즌 류현진은 12승2패 평균자책점 1.45를 기록하고 있다. 116개의 안타를 내주고 142⅔이닝 동안 17볼넷 121탈삼진을 기록했다”고 시즌 성적을 언급했다.


특히 류현진의 기록이 더욱 놀라운 점은 현재 타고투저 시대의 끝을 달리고 있는 리그 트렌드를 역행하고 있기 때문. 바뀐 공인구로 인해 기하급수적으로 홈런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류현진은 올 시즌 피홈런은 10개에 불과하고 지난 6월29일 통한의 쿠어스필드 원정에서 3피홈런을 기록한 뒤 6경기 연속 피홈런을 기록하지 않고 있다.


매체는 현재 리그 트렌드를 거론하면서 “홈런과 발사 각도의 시대에서 류현진은 그야말로 멋진 시즌을 보내고 있다. 얼마나 대단한 시즌인지는 조정 평균자책점을 살펴보면 알 수 있다. 그것은 비교를 할 수 있다”고 전했다. 조정 평균자책점은 리그 성향과 파크팩터들을 고려한 수치로 100이 평균 수준이다.


매체는 지난 1901년 이후 다저스 구단 역사상 단일 시즌 조정 평균자책점 순위들을 나열했고, 류현진은 284를 기록하면서 구단 역사상 최고 수치를 기록 중이다. 2016년 클레이튼 커쇼(237), 2015년 잭 그레인키(222), 1959년 로저 크레익(205), 1966년 샌디 쿠팩스(190) 등을 뛰어넘었다.  


아울러 1901년 이후 142이닝 이상 소화한 메이저리그 투수들 가운데서는 2000년 페드로 마르티네스의 291 이후 두 번째라고 소개했다.


이어 “올 시즌 류현진은 22경기 선발 등판해 19경기에서 최소 6이닝 이상 소화했고, 무실점 8경기, 1실점 5경기, 2실점 7경기, 3실점 1경기, 7실점 1경기 등을 기록했다”고 밝했다.


매체는 이제 류현진의 경이적인 시즌을 긴장하며 지켜보자고 당부했다. 매체는 “샌디 쿠팩스의 조정 평균자책점 190과 300이닝 이상 소화가 류현진의 142⅔이닝과 그 이상의 조정 평균자책점보다 인상적이라고 믿는다”면서도 “하지만 우리는 지금 역사적인 시즌을 보고 있다. 나는 단지 모든 사람들이 긴장하며(bite their nails) 류현진의 역사적 시즌을 감상하고 있는지 확인하고 싶을 뿐이다”고 전했다.  /jhrae@osen.co.kr


     
스토리카드
눈으로 마시는 맥주캔
앞에서는 툴툴 거리지만 알고보면 따뜻한 사람들의 특징
시험 전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다?
너무 자연스러워서 아역 출신인지 몰랐던 배우들
그 때, 어떤 옷을 입고 있었니?
다른 사람 아냐? 할리우드 배우의 변신
반 고흐 그림에서 발견된 메뚜기의 정체
스캔들을 이겨내고 재기한 스타들
'곰'보다 '여우'? 여우같은 사람이 좋은 이유
스타 작가들의 놀라운 과거 직업
그 시절, 그 괴담
핫한 운동선수의 여친들
인생에서 필요없는 인간 유형
집에서 세탁소처럼 깨끗하게 세탁하는 방법
혹시 포도 알맹이만 드시나요?
곧 웨딩드레스를 입을 신부님들 주목!
너무 아름다워 눈을 뗄 수 없는 웨딩 사진들
직장에서 겪는 공황발작 극복하기
맥주도 차도 가능! 신기한 컵의 세계
종이접기가 예술이 된다?
단백질 많이 먹으면 안 좋은 이유
꼭 알아야 할 집안에 두면 안 좋은 물건
성인 여드름 나는 사람들 필독
에펠탑에 관련된 놀라운 사실들
비흡연자와 흡연자 사이에 노동시간 차이가 있다
한국인이 좋아하는 영화 음악 BEST 5
가족인지 꿈에도 몰랐던 스타들
전직 아이돌들의 다른 직업
명문대 출신 헐리우드 배우들
헐리우드 고전 미남들로 눈호강하고 가자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만화에 나오는 학교와 실제 학교의 다른 점 TOP10
  • 2가장 놀라운 10가지 발견들
  • 3빅스 레오, 12월 2일 사회복무요원 입대 "공황장애·우울증 때문"
  • 4'공개연애' vs '비밀연애'…전현무가 불붙인 '논쟁'
  • 5中 국립공원서 셀피 찍다 추락사, 피해자 책임? 공원 책임?
  • 6'승무원 성추행' 몽골 헌재소장, 벌금 700만원 '출금 해제'
  • 7미국사람이 많이먹는 유명한 과자 리뷰먹방
  • 8좀비 공격에서 살아남는 10가지 방법
  • 9'유리 오빠' 권씨의 말말말… 당당했던 과거→ "동생에게 미안"
  • 10"고생 많았어요"…BTS도 손흥민도 수능 응원 물결
  • 115살 의붓아들 살해한 계부 "우울증…변호사 선임 시간달라"
  • 12유럽 인구 1/3 죽인 '페스트'... 중국 타고 한국 올까
  • 13주유할 때 연료가 가득 차면 어떻게 알고 멈추는 걸까?
  • 14사채업자한테 목숨걸고 드립쳐보기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5이혜성, ♥전현무와 열애설 최초 입 열다.."아직은 조심스럽지만"
  • 16'신의한수:귀수편' 6일째 흥행 1위..'겨울왕국2' 예매율 52% 폭발
  • 17편의점 알바생이 에어팟 끼고 일해도 되나요?
  • 18'독감'과 ‘독한 감기’는 다르다
  • 19줄무늬 대신 물방울무늬를 갖고 태어난 얼룩말
  • 20어디서든 잘 자는 사람들
  • 21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2개 앨범 역주행..대기록ing
  • 22'영하의 바람' 권한솔, 주목할만한 충무로 신인 등장..섬세한 감정연기
  • 23'강서 PC방 살인' 따라서…외할머니 흉기 찌른 '패륜'
  • 24'성관계 영상 유포' 순경의 휴대폰, 누가 호수에 버렸나
  • 253D펜으로 독도에 다리 만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