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티스' 나나, 섬뜩한 얼굴의 박성훈에 들통 위기..시청률 상승세

OSEN / 최이정

2019-08-23 08:01:17


[OSEN=최나영 기자] ‘저스티스’ 나나가 박성훈의 섬뜩한 얼굴과 마주했다. 실종자 지혜원을 찾기 위해 목적을 숨기고 들어간 그의 집에서 들통날 위기에 처한 것. 긴장되는 전개에 시청률은 상승세를 나타내며 5.3%, 6.2%를 기록했다. (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가구 기준)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극본 정찬미, 연출 조웅, 황승기, 제작 프로덕션 H, 에프앤 엔터테인먼트) 23~24회에서는 서동석(이호재)의 죽음이 충격 전개의 서막을 열었다. 서동석이 남원식당 사건을 덮으려는 송우용(손현주)과 탁수호(박성훈)의 압박을 받던 중 비극적인 선택을 한 것.


유서는 상습적 상납을 받았기 때문인 것으로 송회장이 조작했지만, 사실 연아가 사건을 제대로 수사할 수 있는 칼을 제대로 쥐여 주기 위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이었다. “범중의 송회장 조심하고. 특히 정진 탁수호 조심해”라는 의미심장한 메시지까지 남긴 아버지의 큰 뜻에 연아는 아픈 눈물을 흘려야만 했다.


부정적인 기사가 연일 보도되고, 검찰 상부에서는 지방 발령을 내려고 했지만, 연아는 아버지의 죽음을 걸고 진실을 밝히겠다는 결연한 의지를 드러냈다. 하지만 이제 그녀를 도와줄 사람은 이태경(최진혁)과 차남식(김지현) 뿐. 태경은 남원식당 영상을 인터넷에 올리겠다는 압박으로 연아의 지방 발령을 정직으로 막았고, 연아에겐 동석이 자신을 찾아와 딸을 부탁했다는 사실을 전했다. 연아는 탁수호가 장례식장에서 진심으로 흘리는 것 같은 눈물을 봤지만, “탁수호가 너한테 비정상적 호감을 갖고 있다고 조심시키라고 부탁하셨어. 위험한 성향을 갖고 있다”는 아버지가 태경엑 남긴 경고를 가볍게 넘길 수 없었다.


한편, “인간의 영혼을 가지고 노는 게 얼마나 재밌는지를” 강조하는 탁수호의 감시를 받으며, 여전히 그의 집 지하에 감금된 장영미(지혜원). 절호의 기회를 잡아 경찰에 신고했지만, 집으로 찾아온 경찰들은 신분이 확실한 탁수호가 조카의 장난전화였다고 하자 그대로 믿었다. 아버지가 정진그룹에서 투신한 이유를 묻기 위해 탁수호를 찾아갔던 연아가 이 현장을 목격했지만, 신고 기록은 지워져 있었다. 태경을 찔렀던 조현우(이강욱)의 칼자국과 우화산 살인사건 칼자국이 유사하다는 분석 결과를 떠올린 태경과 연아는 조현우가 그의 집에 있는 게 확인된다면, 장영미 역시 그곳에 있을 확률이 높을 것이라 추측했다.  


우선 송회장의 집에서 조현우와 연락하는 휴대폰을 찾아내 그에게 전화를 건 태경. “장영미가 경찰에 신고한 거 때문에 전화하셨어요?”라는 조현우의 질문에 영미가 탁수호 집에 있다고 확신했다. 그 시각 탁수호의 집에 초대받은 연아는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유도하며, 그의 집 안으로 들어갔다. 와인을 가져오겠다며 지하를 둘러보다 구석에 있는 문 안쪽에서 소리를 감지한 연아. 손잡이를 힘껏 흔들자 문이 열렸고, 안쪽에 자물쇠가 풀려있는 방 하나가 눈에 띄었다. 하지만 그곳엔 감시용 CCTV만 있을 뿐 영미는 없었다. 그 순간, “누구 찾으세요?”라며 서늘하게 웃으며 나타난 탁수호. 순식간에 섬뜩한 공포에 휩싸인 연아는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을까.


태경과 연아가 탁수호에게 접근한 사이, 송회장은 아들 대진(김희찬) 때문에 그와 대립했다. 대진이 정진그룹 메탄올 사건을 해외 매체에 제보한 것을 알고 미리 손을 쓴 탁수호가 분노한 것. 하지만 아들이 가장 중요했던 송회장은 물러서지 않고 “기억하세요. 부회장님 힘만으로는 정진을 무사히 지킬 수 없다는 것을”이라며 매섭게 경고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


/nyc@osen.co.kr


[사진]  ‘저스티스’ 방송 화면 캡처


     
스토리카드
하루 96끼씩 먹여 만든다는 스트레스 결정체 '푸아그라'
400여 년 전 밀가루보다 쌌다던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
연예계 대표 다둥이 키우는 슈퍼맘&대디 5
달콤하지만 건강에는 독이 되는 설탕의 5가지 악영향
미드에서 활동하는 자랑스런 한국인들!
중국에서 만든 어마무시한 화분 클라쓰
손톱 흰 점의 정체가 궁금하지 않니?
사업이나 할까? 하는 사람들이 사업하면 안 되는 이유
'이것'만큼은 세계 최고라는 한국의 교통수단?
맛있어 보여서 구매좌표가 시급한 세계의 전투식량
아프리카의 역동적인 자연의 모습을 그대로 담은 사진
상상을 초월하는 세상에서 가장 독특한 슈즈들
오늘도 손발이 저리시다는 어머니를 위한 증상별 원인!
2022년에 열리는 월드컵이 특별한 이유
그들이 구글이 싫다는 플래카드를 내건 이유
중국에 존재한다는 짝퉁 파리
수박을 랩에 싸서 보관하면 안되는 이유
매일 바나나를 3개씩 먹으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약이랑 먹으면 안되는 음식
젖은 귀에 면봉을 쓰는 안되는 이유
전날에 햄버거 먹고 나면, 다음날 더 배고픈 이유
양파가 다이어트 식품인 이유
첫만남에 사람을 사로잡는 방법
안 좋은 공기 때문에 칼칼한 목 완화하는 방법
한국인의 밥상, 최고의 궁합
재채기 할 때 손바닥으로 막으면 안되는 이유
환상적인 프랑스 디저트
1인 가구도 쉽게 즐길 수 있다는 '애플 수박'
똑같은 모습이 비춰지지 않는다는 물에 비친 세상
세면대에 구멍이 없으면 어떡해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하이라이트]김신욱 4골, 손흥민 2골...한국, 스리랑카에 8대 0 대승
  • 2사연 많은 역대급 프로야구 벤치클리어링 BEST 10
  • 3영화 ‘아수라’ 정우성, 근황 공개…태풍 피해 봉사활동까지 “마음씨도 착해”
  • 4강다니엘 '와인데이' 함께 와인 마시고 싶은 스타 1위
  • 5경부 고속도로 사고, 4중 추돌로 40여 명 부상
  • 6日후쿠시마 "태풍으로 방사성 제염 폐기물 자루 유실"
  • 724시간동안 남친집에서 기생충처럼 몰래 살기!!! 과연 가능할까?ㅋㅋㅋㅋㅋ
  • 8주변에 꼭 한명씩 있는 짜증나는 친구 유형 ㅡㅡ (공감주의)
  • 9아이유, 새 앨범 '러브 포엠' 11월 1일 발매 확정
  • 10'강아지 구충제' 복용 시작한 김철민 "1% 기적을"
  • 11'창원 초등생 뺑소니' 카자흐스탄인, 27일 만에 국내 송환
  • 12한·중 공동으로 중국 어선 불법조업 감시
  • 1324시간동안 도시 VS 시골!! 어디 삶의 질이 더 좋을까???
  • 14소개팅 할 때 정 떨어지는 유형 ㅋㅋㅋ 혹시 내가...????
  • 15블랙핑크 지각논란, 행사 주최 측 "늦은 것 맞다" 소속사 '묵묵부답'
  • 16송일국, 폭풍 성장 '삼둥이' 근황 공개 '벌써 초등학생'
  • 17커피는 '아침 10시'까지 참아라…왜?
  • 18"엄마, 안아줘"… 4살 꼬마가 생방송 뉴스 나온 이유
  • 19박막례 할머니가 소개하는 냉장고 속 김치&장아찌!
  • 20세상에서 가장 특이한 볼펜 TOP10 모아봄 ㅋㅋㅋㅋㅋ
  • 21송가인 단독콘서트, 팬클럽 ‘Again’ 위해 선예매 진행..각별한 팬사랑
  • 22스리랑카의 '비매너 축구'…가슴 가격당한 백승호 "멍들었다"
  • 23독일 유대교회 총격사건, 35분간 '온라인 생중계'…2200명 시청
  • 24깜찍한 외모에 그렇지 못한 취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