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언론 “류현진, QO 제도의 반전…FA 시장 큰 돈 받을 것”

OSEN / 조형래

2019-11-07 17:37:22


[OSEN=조형래 기자] “류현진은 퀄리파잉 오퍼 제도가 시행된 이후 가장 흥미로운 반전 사례였다. 올해 FA 시장에서 큰 돈을 받을 것이다. ”


미국 ‘포브스’는 7일(이하 한국시간) 프리에이전트(FA) 자격을 얻은 콜 해멀스의 에이전트 존 보그스와의 인터뷰를 게재하며 같은 좌완 투수인 류현진의 퀄리파잉 오퍼의 반전사례를 곁들였다.


해멀스는 올 시즌 시카고 컵스에서 27경기 7승7패 평균자책점 3.81의 성적을 거뒀다. 1983년생의 노장인 해멀스는 지난 2012시즌 도중 전 소속팀이었던 필라델피아와 맺었던 7년 1억4400만 달러의 장기계약이 끝나 FA 자격을 얻었다.  


하지만 게릿 콜, 매디슨 범가너 등 올해 FA 투수 최대어와 다른 점은 ‘퀄리파잉 오퍼’를 제시 받을 수 없다는 점. 퀄리파잉 오퍼에 따른 지명권 보상 등이 없기 때문에 다른 팀과의 계약에 유리할 수 있지만 베테랑들을 등한시 하는 최근 트렌드에 따라 최소한의 보호막이 사라졌다는 것이 제약이라고 언급했다.  


매체는 “퀄리파잉 오퍼는 최근 일부 팀들이 베테랑 투수들을 배제하기 위한 좋은 핑계거리였다”고 언급했다. 올해 퀄리파잉 오퍼 금액은 1년 1780만 달러다. 해멀스와 같은 베테랑들이 다시금 이와 같은 큰 연봉을 받기에는 힘든 것이 사실. 


보그스는 “해멀스와 범가너는 기본적으로 같은 선상에 있는 투수다. 하지만 범가너는 퀄리파잉 오퍼가 있고, 해멀스는 없다”면서 “우리가 시장에서 괜찮은 위치라고 생각하지만 요즘 시장에서 괜찮은 지는 알 수 없다. 첫 번째 제안을 받을 수 있느냐, 아니면 시장이 어떻게 전개되는지 두고보느냐를 지켜봐야 한다”고 언급했다.  


퀄리파잉 오퍼를 받았지만 이를 뿌리치고 시장에 나갔다가 보상권이 사라지는 시즌 중반에 각각 애틀랜타, 시카고 컵스와 계약을 맺은 댈러스 카이클, 크레익 킴브럴이 대표적인 예라고 언급한 것. 이들은 결국 당초 평가보다 박한 계약을 맺어야 했다. 베테랑인 해멀스는 퀄리파잉 오퍼를 제시받을 수 없지만 카이클, 킴브럴과 마찬가지로 배태랑의 찬바람 신세를 면할 수 없다는 점을 언급했다. 제도에 맹점이 있다는 것을 지적한 부분.


이 과정에서 퀄리파잉 오퍼 제도의 맹점을 뚫고 반전을 이뤄낸 류현진의 사례가 언급됐다. 매체는 “2012년 퀄리파잉 오퍼 제도가 시행된 이후 90명의 선수가 제안을 받았고, 가장 최근에는 류현진만이 수락했다”면서 “류현진은 지난 시즌 FA 자격을 얻고 퀄리파잉 오퍼를 받아들여 다저스로 돌아갔고, 29경기 14승 5패를 기록했고 평균자책점 2.32로 리그 최저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최근 몇 년 동안 왼쪽 어깨에 문제가 있었지만 완전히 건강을 되찾았다. 류현진은 퀄리파잉 오퍼 제도를 최대한 이용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제 류현진은 다시 시장에 나와서 많은 연봉을 받을 예정이다. 그는 퀄리파잉 오퍼 제도의 흥미로운 반전이었다”고 덧붙이며 류현진의 퀄리파잉 성공 사례가 흔치 않은 반전이었다고 강조했다. /jhrae@osen.co.kr


     
스토리카드
손가락으로 이런 환상적인 그림을 그릴 수 있다고?
인어는 젊은 여자라고 누가 그래?
최근 화제인 하얀 세상이 있다?
그들이 60년만에 두번째 결혼식을 올린 이유
당신의 숙면을 방해하는 음식
화를 가라앉히기에 좋은 음식
칼로리 전격 비교- 햄버거 2개 먹을까? 세트 1개를 먹을까?
미래에는 주사기 바늘이 필요없어진다고?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밤새야 할 때 이 음식을 먹어라
현명하게 장보는 방법 5가지
눈으로 마시는 맥주캔
앞에서는 툴툴 거리지만 알고보면 따뜻한 사람들의 특징
시험 전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다?
너무 자연스러워서 아역 출신인지 몰랐던 배우들
그 때, 어떤 옷을 입고 있었니?
다른 사람 아냐? 할리우드 배우의 변신
반 고흐 그림에서 발견된 메뚜기의 정체
스캔들을 이겨내고 재기한 스타들
'곰'보다 '여우'? 여우같은 사람이 좋은 이유
스타 작가들의 놀라운 과거 직업
그 시절, 그 괴담
핫한 운동선수의 여친들
인생에서 필요없는 인간 유형
집에서 세탁소처럼 깨끗하게 세탁하는 방법
혹시 포도 알맹이만 드시나요?
곧 웨딩드레스를 입을 신부님들 주목!
너무 아름다워 눈을 뗄 수 없는 웨딩 사진들
직장에서 겪는 공황발작 극복하기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미술시간 유형ㅋㅋㅋ
  • 2라면을 끓이는 64가지의 참신한 방법
  • 3"나도 아미다"…보이즈 투 맨, 12월 내한공연서 방탄소년단 지민 만나나
  • 4'레이노병 투병' 조민아 "위험한 고비 넘겨 수술 않기로"
  • 5한국인 승객 버리고 짐만 싣고 떠난 델타항공
  • 6근친상간으로 낳은 아들 2명 살해한 이부남매
  • 7초등학생이라 좋을 때가 있다고??ㅋㅋㅋㅋ
  • 8초절정 훈남이 미녀 개그우먼 번호를 물어봤을 때 남사친이 철벽을 친다면...?
  • 9김태희, 둘째 출산 후 근황 공개…"미모 비결? 스트레스 관리 위해 남산 산책"
  • 10日솔직한 속내 "한일전 이미 매진인데, 결승서도 만났으면…"
  • 11'수험생에게 감동과 웃음을'…역대 필적확인 문구들
  • 12왜 나쁜 기억은 오래 갈까 했더니…
  • 13전화 잘못 걸었을 때 유형ㅋㅋㅋㅋㅋㅋ
  • 14의사들이 수능을 다시 본다면?
  • 15'러브 앳' 연애세포 자극하는 파리감성 로맨틱 스틸
  • 16‘컴백 강다니엘’, 23-24일 팬미팅서 신곡 첫 공개…"팬들에 깜짝 선물"
  • 17독감 유행주의보 발령…예방접종 서둘러야
  • 18바이브 '전화 이벤트' 때문에…유사 번호 피해자 속출
  • 19자기 집 치웠다고 억울해하는 강아지
  • 20한국 수능을 본 영국 10대들의 반응?!?
  • 21"아픈 동생 사랑해"..박하선, 동생 먼저 보낸 슬픔에 위로 봇물
  • 22'설리' 문건유포 공무원 직위해제…해임·파면과 차이는?
  • 23위아래로 닦는 칫솔질 잘못됐다? 오해와 진실
  • 24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주범…'연초박' 뭐길래
  • 25만화에 나오는 학교와 실제 학교의 다른 점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