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영옥×나문희×박원숙×고두심, 명품 배우들 관록의 입담[어저께TV]

OSEN / 조경이

2019-07-19 01:27:39


[OSEN=조경이 기자]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연기 경력 만큼이나 노련한 입담으로 큰 웃음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해피투게더4'에서는 ‘디어 마이 프렌즈’ 특집으로 꾸며졌다.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했다.  
  
김영옥은 등장하자마자 "598회인데 왜 이제 부르냐"고 말해 큰 웃음을 안겼다. "대세가 예능이라고 해서 억지로 헛소리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2012년 해피투게더 이후 첫 예능 나들이를 하게 된 나문희는 출연 이유로 고두심을 꼽았다. 고두심은 "언니가 계속 출연을 거절해서 얼굴 볼 겸 같이 나가자고 전화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박원숙은 나문희가 연락을 잘 받지 않아 걱정했다는 사연을 털어놨다. 나문희는 전화를 잘 안 받는 이유에 대해 "안 받으면 편하니까"라고 답했다. 김영옥은 "영화로 뜨니까 관리를 그렇게 하나 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고두심은 "문자를 하면 며칠 있다가 답신은 온다"고 전했다. 김영옥은 나문희에게 "네가 고쳐야 될 병이야"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김영옥은 젊은 나이에 엄마, 할머니 역할을 맡은 것에 대해 "내 위의 나이대 배우가 없을 때였다. 20대 후반부터 할머니 역할을 했다. 정애란 선생님 계셨는데 혼자 노인을 다 할 수 없잖아. 근데 어떤 배역을 주든지 거부감을 안 느꼈다. 하는 것이 그냥 좋았다"고 답했다.  


MC들이 기싸움에 대해 묻자, 고두심은 "그런거 다 있죠"라며 "그걸 보이는 사람이 이상한거지"라고 말했다.  


이에 고두심이 MC들에게 기싸움 있지 않냐고 묻자 유재석이 전현무에게 "그래서 늦는거니? 기싸움 때문에? 나보다 늦게 오는게 기싸움이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옥의 엄청난 연기 경력이 공개됐다. 김영옥은 "엄마 역할을 100번, 자녀 역할 한 사람이 500명이 된다. 신구, 이순재 이 분들도 다 내 아들이었다"고 말했다. 연기 인생에서 한 획을 그은 작품으로는 '올드미스 다이어리'를 꼽았다. 김영옥은 "나를 가장 잘 표현한 작품이다"라며 "욕 하는 것은 사실 되게 익숙하다"고 전했다.  


전국민에게 사랑 받았던 '애교 문희', 이에 대해 나문희는 "하이킥에서 '여봉 이거 좀 해죠' 그랬는데, 애들이 평소에 집에서 하던 것이랑 비슷하다고 했다. 내가 우리 영감한테 '여봉'이라고 할 때 톤이 바뀐다고 한다. 그게 많이 나왔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나문희는 영화 '아이 캔 스피크'로 영화제 그랜드슬램을 달성했을 당시도 떠올렸다. "막상 받으니까 좋더라. 잘 해왔다는 자신감이 생겼다"며 고백했다. 고두심은 "원래는 내가 하고 싶단 생각도 했었는데, 영화 보고 나서 이건 언니가 하셨어야 하는게 맞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거들었다.


박원숙은 자신의 인생작으로 '토지' '한지붕 세가족'을 꼽았다. 고두심은 "토지 다시 한다고 해도 임이네를 그렇게 표현할 사람 없다"고 극찬했다. 이어 "박원숙 언니가 배우는 배우이인 것이 눈이 사실 작다. 아이라인을 그렸다고 하면 완전히 다른 사람이다"라고 덧붙였다.  


못된 시어머니 장인 박원숙. 박원숙은 '백년의 유산'과 관련해 "계속되는 악역 연기로 힘들었다. '나한테 그런 면이 많나'라는 생각을 했다. 근데 또 노멀한 역할은 흥미가 없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고두심의 대표작 중 하나인 '꽃보다 아름다워'. 고두심은 "촬영할 때 울 때가 많았다. 정말 이야기만 해도 눈물이 나는데 너무 울면서 촬영해서 머리가 너무 아팠고 집에 가서 모니터 하면서도 두통에 시달렸다"고 말했다.  



고두심은 '전원일기'를 22년 동안 촬영했다. "서른 살에 시작해서 52살 때까지 했다. 외국에도 못 나갔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김용건의 아들은 하정우가 어릴 때 촬영장에 놀러왔다. 용돈도 주고 그랬다. 근데 용건 오빠랑 하정우씨는 좀 틀리게 생겼다. 용건 오빠도 잘 생기고 멋지지만 하정우를 보면, 용건 오빠 아들 맞아? 너무 야성적인 남자 냄새가 나는 배우다. 너무 놀랍다"고 말했다.  


네 사람의 출연에 후배들의 응원 전화가 연결됐다. 정일우 유진 김선아가 스튜디오로 직접 전화를 해서 이들에 대한 고마움과 존경의 마음을 표해 훈훈함을 더했다.  


rookeroo@osen.co.kr 


[사진]KBS 2TV 예능 '해피투게더4' 화면 캡처 


     
스토리카드
디즈니 공주들이 살아있다면 아마 이런 모습?!
나만 늘 순대국? 직장인들이 즐겨 먹는 점심 메뉴 BEST5
연예계 대표 "친한 오빠동생" 사이는?
외국인이 말하는 한중일 언어 구별법
소득이 비슷한 부부는 더 오래간다?
16년 만에 리메이크 된다는 대만판 꽃보다 남자
세상에서 가장 유명한 스타 고양이의 일상
놀람주의! 레고 블럭으로 만든 극사실주의 작품
사랑과 관련된 예쁜 우리말 단어 BEST7
밥 잘 얻어먹는 예쁜 동생 정해인의 사소한 Q&A
공중에서 느끼는 세계
이젠 써도 되는 표준어가 된 단어 모음
아들을 위해 아빠가 만들어준 세상에서 가장 순수한 그림
그 사람도 녹아버리고 마는 지구
[대공감주의] 시험기간 동안 우리의 모습
배낭여행 최고의 파트너는 누구?
파스타와 스파게티, 도대체 차이점이 뭘까?
4년이 지난 그 곳 그리고 우리의 약속
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
야채와 패션의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
이런 직업이 실제로 있다고?!
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라떼아트? 이제는 비어아트다!
네덜란드 사람들이 돈을 내고 쓰레기를 줍는 이유는?
여드름을 나게 하는 당신의 잘못된 생활 습관은?
`6톤` 진시황 동상, 강풍에 쓰러진 사건
남녀노소 피해갈 수 없는 관절염에 좋은 음식 5
25세에 집에서 떠난다는 것은
연령대별 권장되는 수면시간은?
예술 작품 같은 세계의 지하철역 5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스마트폰 금지하는 날을 만들어야 하는 이유
  • 2기막힌 딕션으로 악담 주고 받는 스카이캐슬 강예서vs김혜나
  • 3'유열의 음악앨범' 정해인X김고은, 오늘(23일) '비긴어게인3' 출연..버스킹 '기대UP'
  • 4‘아마존 화재’ 호날두, “지구를 구하자!”
  • 5법원 "K스포츠재단 증여세 30여억원 취소돼야"
  • 6조국 "웅동학원, 공익재단 이전…사모펀드, 공익법인 기부"(상보)
  • 7남자들이 연애가 하고 싶어지는 순간
  • 8비닐장갑 끼고 치킨 먹으면 손에 왜 기름이 묻을까?
  • 9'라이온즈파크 23승 5패' 두산, 왜 압도적일까
  • 10크러쉬, 28일 싸이 소속사 이적 후 첫 싱글 '나빠' 발표.."새로운 시도"
  • 11'가습기살균제 증거인멸' 애경 전 대표, 오늘 1심 선고
  • 12'숙명여고 정답유출' 쌍둥이 자매, 오늘 첫 재판
  • 13때밀이가 피부에 미치는 영향
  • 14일기쓰는 유형ㅋㅋㅋ
  • 15"류현진, ML에서 가장 예측 불가능한 투수" 美 매체 분석
  • 16'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눈물의 입맞춤 엔딩 설렘 절정
  • 17"조국 호의로 딸 논문 1저자로 얹어줘" 단국대 교수, 논문 파문 사과
  • 18"이 정신나간"…지소미아 종료에 발끈한 배현진
  • 19듣기만 해도 소름이 돋는 영화 속 살벌한 명대사
  • 20특이한 우산 6종 리뷰!! 뭐 이런 우산이 다있어?ㅋㅋ
  • 21MLB가 관심 보일 만해… 놀란 KBO “김광현이 진화했다”
  • 22안재현 “부끄러운 짓 한적 없다"vs구혜선 "女문제 싸움, 섹시하지 않다며 이혼 요구"[종합]
  • 23조국 딸 논란 촛불로 번지나?…고려대·서울대 학생들 촛불집회 추진
  • 24트럼프 "삼성과 경쟁하는 애플, 단기간 지원하겠다"
  • 25바다에 섬을 만든 사람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