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성 논란’ 강백호, “노리던 공 놓쳐서 자책…도발한 것 아냐” [오!쎈 현장]

OSEN / 조형래

2019-08-14 18:05:08


[OSEN=부산, 조형래 기자] “노리던 공을 놓쳐서 자책한 것이다. 다음부터는 조심할 것이다. ”


지난 13일 사직 롯데전에서 행동 논란이 일었던 KT 위즈 강백호가 당시 상황을 전하며 “다음부터는 조심할 것이다”고 말했다.


지난 13일 KT는 롯데에 5-6으로 역전패를 당했다. 특히 4-4 동점이던 7회초 1사 만루 강백호 타석이 승부처였다. 강백호는 이 때 투수 땅볼을 치면서 기회를 무산시켰다. 하지만 결과보다 앞선 과정에서 강백호가 보여준 행동이 경기 후 논란이 발생했다.


3B1S 상황에서 강백호는 김원중의 5구 째 파울을 때린 뒤 괴성을 질렀다. 이 행동이 다소 과하다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투수 김원중의 심기도 썩 좋아보이진 않았다.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장면이었다.


14일 롯데전을 앞두고 강백호는 “경기가 끝나고 숙소에 있는 동안 논란이 된 것을 알았다. 부모님께서 상황을 다 보셔서 기분이 좋지 않았다. 손 통증 때문은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 상황에 대해 “(김)원중이 형 공이 너무 좋았다. 그런데 그 상황에 제게 기회가 걸렸다. 그래서 부담이 컸다. 노리는 공을 노치면 안되겠다는 생각 뿐이었다”면서 “또한 제가 복귀하고 난 뒤 승률이 안 좋아서 그것에 대해서 스트레스도 심했다. 해결하고 싶은 생각 뿐이었다”고 말했다.


결국 승부욕에서 비롯된 자책, 그리고 과장된 행동이 오해를 불러일으킨 셈이다. 그는 “괴성을 지르고 그런 행동을 보인 것은 노리던 공을 놓쳐서 그랬을 뿐이다. 혼자서 그 상황에 대한 잔상이 남아서 자책하고 잊어버리려고 했던 것 뿐이다”며 “쳐다보고 있는지도 몰랐다. 원중이 형을 도발하려고 한 것은 절대 아니다”고 항변했다.


아울러 그는 “승부에 집중을 하다보니 나도 모르게 나온 행동이다. 하지만 고함을 지른 표현이 잘못되긴 하다. 배운다고 생각하고 경솔하게 행동 안하도록 할 것이다. 행동 하나하나 조심을 해야 할 것 같다. 다 내가 잘못한 것이다"고 덧붙였다.


이 상황에 대해 이강철 감독은 “두둔하는 것은 아니지만, 투수 입장에서는 승부에 집중할 뿐 강백호의 행동을 신경쓸 겨를이 없을 것이다”며 “하지만 야구를 잘 하다보니 오해를 받을 수 있는 행동이 많을 수 있다. 승부욕을 발휘했다고 생각하지만, 행동을 조심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얘기를 해주고 싶다. 아직은 어리니까 성장하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jhrae@osen.co.kr


     
스토리카드
내 몸에 가장 좋은 스무디는?
거북이 엉덩이에 숨겨진 비밀
8시간 동안 운전만 해야하는 도로가 있다?
시간 관리를 잘 못하는 사람들이 포기하는 것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5곳
고양이가 쓴 논문, 한번 구경해보실라우
차를 마시면 피부가 더 건조해지는 이유
유병재가 20대에게 남긴 어록모음
의외로 숙취에 좋은 음식
편식 습관이 건강에 미치는 최악의 영향
요즘 대세는 '혼술', 혼술에 어울리는 안주는?
세상에서 가장 비싼음식은?
절친에게만 말할 수 있는 내 비밀들
짝사랑 하는 사람이 꿈에 나왔을 때
그냥 우유 말고 아몬드 우유 고르는 사람 필독
다크서클 달고 사는 사람들이 보면 깜짝 놀랄 소식
최근 밝혀진 가수 리한나의 새로운 능력
여자연예인들이 타는 차는 얼마일까?
길이길이 기억되는 연예인 하객 패션
소에게 정말 감정이 있을까?
치과 과잉진료 구분하는 방법
사람의 욕심 때문에 만들어진 고양이 품종
어장 관리 남녀에게 물었다! 왜 하는거에요?
[여행] 혼자 다니면 위험한 나라들
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
연인과 헤어지고 싶을 때 하는 거짓말 모음
이런게 명언이지! 박명수표 어록
괜히 국민MC가 아닌 유재석 명언
한 문제로 끝내는 노안 테스트
의사들이 마트에서 과일 주스 안 사는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세계 여성 중 영향력 1위는 메르켈 獨총리
  • 2‘맛남의 광장’ 정용진, 지원군으로 등장...선배美 뽐낸 양세형 ‘최고의 1분’
  • 3황희찬 몸값 390억! 우승후보 '아스날' 등 EPL 3팀 관심
  • 4겨울용품 화재위험 우려 99종 리콜…제품안전정보센터 명단 공개
  • 5車 브레이크 마모 미세먼지, 배기구 미세먼지보다 2배 많다
  • 6해수부, '국적선박 피랍' 대비 민·관·군 합동 해적진압 훈련
  • 7공민지, 더뮤직웍스 전속계약 가처분 기각 불복 '항고'
  • 8[TEN PHOTO]'농대 퀸카' 윤보미 '사랑스러운 힐링 애교'
  • 9네이처 선샤인 '햇살 미소'[엑's HD포토]
  • 10'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눈부시게 빛나는 청춘 변신..인생캐 탄생 할까
  • 11'99억의 여자' 조여정, 죽음의 위기 벗어나 99억 되찾았다
  • 12'한 놈만 팬다' 임한솔, 전두환 골프이어 강남 오찬까지 
  • 13[MT리포트]민식이법 '위헌 or 합헌'…헌재 유사사례 결정 보니
  • 14'공유의 집' 박하나, 요리부터 중고거래까지…그동안 몰랐던 엉뚱 매력
  • 15[사진]올리,'금발의 미녀'
  • 16'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韓 포스터 공개..흑백 압도하는 아우라
  • 17‘철파엠’ 권진영 “김석훈·유인영·박소담, 나와 친하면 난독 증세?”
  • 18아시아나 매각협상 기한 연장…"세부사안 조율 필요"
  • 19리미트리스 장문복 '화려한 투 톤 헤어'[엑's HD포토]
  • 20'씨름의 희열' 태백급VS금강급, 눈이 즐거운 흥미진진 대결
  • 21'99억의 여자' 조여정, 돈에 손댄 이지훈에 경고 "성공도 파멸도 내가 선택해"
  • 22UPA, 4대 항만공사 공동연구개발 업무협약 체결
  • 23'국회 무기한 농성' 황교안…"4+1은 혐오스러운 결속·비열한 야합"
  • 24"일반고 일괄전환 방침에" … 서울 외고·자사고 경쟁률 하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