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티 너마저!..샌드박스 측, 뒷광고 논란 사과 "표기 누락→법률교육 할 것"[전문]

OSEN

[OSEN=조은정 기자] 8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신라호텔 다이너스티 홀 로비에서 2020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포토월 행사가 열렸다.
크리에이터 도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cej@osen.co.kr


[OSEN=박소영 기자] 유명 유튜버들의 뒷광고 논란이 연일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이번엔 웹툰작가 겸 유튜버인 이말년이 관련해 사과했다. 하지만 그는 자신을 기만한 소속사 샌드박스에 대한 분노도 내비쳤다. 결국 샌드박스 측은 사과문을 냈다.  


샌드박스 측은 7일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최근 유튜버들의 '유료 광고 미표기 영상' 문제에 대해 샌드박스의 사과와 향후 대책을 시청자 여러분들께 말씀드린다”며 “먼저 이 문제와 관련하여 많은 상처를 받았을 시청자분들께 대단히 죄송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샌드박스는 자체 가이드라인을 통해 영상의 '영상 내 음성 혹은 자막', '더보기란'이나 '고정 댓글'을 이용하여 유료 광고임을 고지해왔다”면서도 “시청자분들께 충분한 광고 고지를 드리기에 부족했다는 점을 인정하고 사과드린다. 지금까지 샌드박스와 소속 유튜버들이 제작한 유료 광고 영상을 전수 조사했고 이 과정에서도 일부 영상에 유료 광고 관련 표기 문구가 누락되어 있음을 확인했다”고 알렸다.  


샌드박스 측은 관리 소홀에 따른 책임을 통감하며 거듭 사과했다. 그래서 광고에 관한 법률과 의무에 대한 정기교육, 유료 광고 미표기 문제 영상을 별도 저장/보관 후 신규/기존 직원들에게 지속적으로 알림, 캠페인 발족, 개정안 준수, 유사 문제 발생 예방을 약속했다.  


샌드박스는 스타 크리에이터인 '도티'와 구글 출신의 이필성 대표가 2015년 공동 창업한 디지털 미디어 업계의 대표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도티 외에 유병재, 장삐쭈, 최희, 장스타부부, 트위티, 조재원, 하승진, 함연지, 옐언니 등 수백 명의 크리에이터들이 속해 있다.  



한편 이말년은 자신의 영상 뒷광고 논란과 음향사고 등을 언급하며 “확인을 해 보니 침투부에 올라온 소울아크와 열렙전사 등의 홍보방송 영상이었습니다. 일정과 생방송에서는 홍보 방송 언급을 하고 진행하였으나 지금보니 유튜브에는 직접적인 언급이 없네요. 불찰이고 부주의했습니다”라고 사과했다.  


라이브 방송을 통해서는 “샌드박스 해명글에서 오만정이 떨어졌다. 회사에 화가 난다. 이렇게 할 거면 회사 접어라. 1년 반 같이 한 의리가 있으니 하는 말이다. 더 하지 마 이렇게 할 거면”이라고 크게 분노했다.  


다음은 샌드박스 측 사과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샌드박스네트워크입니다.


최근 유튜버들의 '유료 광고 미표기 영상' 문제에 대해 샌드박스의 사과와 향후 대책을 시청자 여러분들께 말씀드립니다. 먼저 이 문제와 관련하여 많은 상처를 받았을 시청자분들께 대단히 죄송합니다.


2020년 6월 23일 공정위에서 9월 1일부터 적용되는 '추천·보증 등에 관한 표시·광고 심사 지침(이하 공정위 지침)' 개정안을 발표하게 되었습니다. 개정안이 발표된 6월 이전에는 유튜버들의 유료 광고 영상에 대한 기재 위치나 방법 등이 기존 공정위 지침에 명시 되어 있지 않았고, 샌드박스는 자체 가이드라인을 통해 영상의 '영상 내 음성 혹은 자막', '더보기란'이나 '고정 댓글'을 이용하여 유료 광고임을 고지하여 왔습니다.


나아가 과거 공정위로부터 지적받았던 유사 문제에 대해 당시 공정위에 적절한 유료 광고 고지 조치에 대해 문의 하였고, 영상의 '더보기란'을 통해 광고 사실을 고지하는 방식에 문제가 없음을 확인하였습니다.


하지만 이 내부 가이드라인이 시청자분들께 충분한 광고 고지를 드리기에 부족했다는 점을 인정하고 사과드립니다. 더불어, 지금까지 샌드박스와 소속 유튜버들이 제작한 유료 광고 영상을 전수 조사 하였고 이 과정에서도 일부 영상에 유료 광고 관련 표기 문구가 누락되어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이는 명백히 샌드박스의 관리 소홀로 발생한 문제이며 샌드박스는 이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나아가 이런 불찰로 올바른 정보가 시청자분들께 전달되지 못하였고, 시청자 여러분들께 큰 불쾌감과 실망감을 안겨드렸습니다. 이 점에 대해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이런 문제를 예방하고 앞으로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샌드박스는 아래와 같은 조치를 취하고자 합니다.


샌드박스 직원과 유튜버를 대상으로 전문 법률 기관에 의뢰하여 광고에 관한 법률과 의무에 대해서 정기적으로 교육을 받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사안이 일회성 이슈로 끝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유료 광고 미표기 문제 영상을 별도 저장/보관하여 신규/기존 직원들에게 지속적으로 알릴 것이며 유튜버들 또한 이를 정기적으로 인지할 수 있도록 내부적으로 이를 알리고 상기시킬 수 있는 캠페인을 발족하도록 하겠습니다.


9월 1일부터 적용되는 공정위 지침 개정안을 철저히 준수할 것이며, 추가적으로 현재 내부에서 시행 중인 광고 지침 가이드라인 또한 공정거래위원회를 통한 규약 심사를 요청하여 향후 유사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유료 광고 미표기 영상으로 인해 불쾌감과 실망감을 느끼셨을 많은 시청자분들께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나아가 앞으로 시청자분들이 안심하고 영상을 보실 수 있도록 누구보다 정확한 유료 광고 정보 고지를 약속 드리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샌드박스의 지침에 따라 영상 더보기란, 고정 댓글 등을 통해 유료 광고 영상을 고지한 유튜버들까지 허위 및 추측성 비난과 악플을 받고 있습니다. 부디 샌드박스의 기존 지침을 준수한 유튜버들에 대한 비난과 악플을 멈춰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 드리며, 이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이 있는 샌드박스에게 따끔한 충고와 꾸짖음을 주시면 겸허히 받아들이고 뉘우치겠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샌드박스네트워크 올림


/comet568@osen.co.kr


[사진] 영상 캡처, OSEN DB



실시간 베스트
  • 1귀성길, 30일 오전 가장 혼잡…귀경길, 내달 3일 오후 몰릴 듯
  • 2필리핀 원정도박 의혹에…탁재훈 "사실 아냐", 이종원 "20만원 정도"
  • 3유인석 '버닝썬' 혐의 선고 사실상 연기
  • 4정세현 "北, 축소보고 했을 것…국방부 발표가 진실에 가까워"
  • 5서울시, 시설 퇴소한 아동·청소년에 임대주택 공급한다
  • 6美 수돗물서 '뇌 먹는 아메바' 검출…6세 소년 감염으로 입원
  • 7이낙연 "北 민간인 사살 공동조사·재발방지 특위 설치"
  • 8우아!(woo!ah!) 측 "민서 학폭 논란=악성 루머…법적 대응 진행"
  • 9안철수 “北 싸고 도는 모두가 최순실…세월호 참사 그대로 재현”
  • 10정세균 "해빙무드 남북관계에 찬물…공동조사해야 승복할 것"
  • 11AOA 지민, 탈퇴 後 SNS 비공개 전환…논란 3개월만
  • 12"추석연휴에 비수도권 유흥시설 집합금지…최소 1주간"
  • 13北 만행에도...친문 "정부가 왜 책임", "세월호 프레임 전략"
  • 14'집단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실형 확정..징역 5년·징역 2년6개월
  • 15집단 성폭행 하고 유포…'징역 5년' 정준영 판결 확정되나
  • 16'디지털교도소' 이번엔 차단될까…오늘 재심의
  • 17이낙연 “독감백신 상온 노출 문제...국민 불식되도록 조치”
  • 18하정우·주진모 휴대폰 해킹 자매부부 오늘 1심 선고
  • 19정세균 "드라이브스루 집회 '전면불허'…법적 조치 취할 것"
  • 20국민의힘, 연평도 실종 공무원 北총격설에 “文정부, 홍보하던 핫라인 허구였나”
  • 21與, 공수처법 개정안 기습 상정
  • 22軍 "소연평도 인근서 어업지도선 공무원 실종, 北해역서 발견 정황"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