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미교 측 “동거·금전문제로 결별? 허위사실 전파자 명예훼손 고소 준비 중”

OSEN

[OSEN=이대선 기자]가수 미교가 애절한 무대를 펼치고 있다.
/sunday@osen.co.kr


[OSEN=강서정 기자] 가수 미교 측이 작곡가 남자친구와 결별한 가운데 이와 관련해 근거 없는 소문을 퍼뜨리는 인물을 상대로 고소를 준비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7일 미교 소속사 측 관계자는 OSEN에 “미교와 전 남자친구가 동거를 하고 경제적인 문제 때문에 헤어졌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며 “허위사실을 전파한 사람을 명예훼손으로 고소를 준비 중이다”고 전했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익명의 제보자가 미교와 전 남자친구가 헤어진 이유가 경제적인 문제이고 동거를 했다는 허위 사실을 전파했다.  


미교는 익명의 제보자 정체를 알고 있는 상황. 해당 인물은 미교와 작곡가 남자친구의 연애사를 알고 있는 유일한 인물이다. 미교가 연락을 취했지만 허위 사실을 퍼뜨린 것에 대해 부인하고 있다.  


익명의 제보자는 결별 기사가 나오기 전 본인의 SNS에 미교 저격글을 썼고 이를 팬들도 알고 있었다.  


[OSEN=민경훈 기자]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진행된 SBS MTV '더 쇼' 생방송서 미교가 열창을 하고 있다.
 / rumi@osen.co.kr


이날 한 매체는 미교가 1년 6개월여간 교제한 작곡가 남자친구와 결별했다고 보도했다. 그런데 결별 배경에는 금전적인 문제가 있었다고 했다.  


해당 매체는 미교와 전 남자친구가 예비부부처럼 동거를 해왔고 미교가 전 남자친구의 경제적인 능력에 불만을 가졌으며, 결국 관계를 정리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미교 소속사 측은 황당하다는 입장이며 허위사실에 대해 강경 대응을 할 계획이다. 확인되지 않은 내용의 얘기가 전파돼 미교와 전 남자친구 모두 곤란한 상황에 처했다.  


소속사 측은 “미교가 사실이 아닌 부분으로 기사를 보고 있을 전 남자친구에게도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고 했다. /kangsj@osen.co.kr


[사진] OSEN DB



실시간 베스트
  • 1기안84, '나혼자산다' 복귀..네티즌 갑론을박
  • 2경찰 "수갑 반납하겠다"…온라인서 '수사권 조정' 반발
  • 3'조두순 반성한다' 전한 법무부… 피해자 가족 "상처에 소금 뿌려"
  • 4'현아♥' 던 "지루해지는 순간 와도 포기하기 않는게 사랑" 연애관 고백
  • 5홍익표 "추미애, 딸 식당서 정치자금 사용…법적 문제 없다"
  • 6대만배우 황홍승, 욕실서 숨진채 발견…사고사 추정
  • 7BJ 엉두 "케이·세야, 술 먹여 옷 벗겨"…BJ 보름 "말릴 틈없이 스스로 벗어"
  • 8"추미애 '박근혜 계엄령 준비' 폭로 후 아들 입대…청탁 가능하겠나"
  • 9'디바' 신민아X이유영, 직접 다이빙→강렬 연기..관전 포인트 셋
  • 10논란의 '뮬란' 예매율 1위로 개봉..극장 마중물 역할 할까
  • 11코로나19는 정말 중국이 만들었을까…전문가 의견은 "근거 약해"
  • 12라면 끓이려다 불낸 초등생 형제에…정세균 "재발 방지 대책 마련"
  • 13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다리 가리자 "보여주려고 하는 건데"→소속사 사과
  • 14'방역 혼선 가중시키는 정치'...전국민 독감백신 현실적 불가능
  • 15"코로나 환자 여전히 100명대…안심할 수 없는 시기"
  • 16[재택근무의 이상과 현실] ① ‘재택근무=근무태만‘ 공식 안깨진다
  • 17로버트 할리, '마약 논란' 후 근황 공개 中 "반려견과 산책"
  • 183세 동생에게 대마초 물려준 철없는 10대 누나…영상까지 올렸다
  • 19트럼프 "틱톡-오라클 합의 매우 근접"…승인 여부 곧 결정될 듯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