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 만에 친정, 첫 임무는 패전처리... LG 심수창의 짠한 복귀전

스타뉴스 / 잠실 한동훈 기자

2019-04-20 06:00:00

LG 심수창 /사진=LG트윈스
LG 심수창 /사진=LG트윈스

LG 트윈스 심수창(38)이 돌아왔다. 하지만 금의환향은 아니었다.

심수창은 19일 잠실 키움 히어로즈전 4회초, 선발 김대현에 이어 구원 등판했다. 3-9로 크게 뒤진 4회초 2사 2루에 마운드를 이어 받아 4⅓이닝 7피안타 4실점을 기록했다. 8년 만에 돌아온 친정서 받은 첫 임무는 패전처리였다. 주중 3연전, 불펜을 모두 소모한 LG는 3-13으로 대패했다.

심수창이 LG의 줄무늬 유니폼을 입고 잠실 마운드에 오른 건 2011년 7월 8일 KIA전 선발 등판 이후 무려 2843일 만이다. LG 유니폼을 입고 출전한 건 같은 해 7월 21일 목동 넥센(現키움)전 이후 2829일 만이다. 1군 등판은 한화 소속으로 출전한 2018년 3월 29일 NC전 이후 386일 만이다.

심수창은 배명고-한양대 졸업 후 2004년 LG서 데뷔했다. 프랜차이즈 스타로 사랑을 받았다. 2011년 7월 트레이드 마감시한 직전 넥센으로 트레이드됐다. 그 후 심수창은 롯데를 거쳐 한화로 이적하며 저니맨 생활을 했다. 지난 시즌 도중 한화로부터 방출됐다.

LG는 지난겨울 심수창을 다시 품었다. 7년 만에 친정으로 돌아왔다.

심수창은 1군 스프링캠프에도 참가해 착실하게 준비했다. 캠프 초반 구위가 기대 이상으로 뛰어났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만 캠프 후반 페이스가 떨어져 개막은 2군에서 맞이했다. 패전처리를 하더라도 팀에 보탬이 되고 싶다고 말했었다.

심수창은 퓨처스리그 3경기서 10⅔이닝 2승 무패 평균자책점 0.00, 15탈삼진 무실점으로 잘 던졌다. 그리고 이날 키움전에 앞서 1군의 부름을 받았다.

심수창은 선발 김대현이 3⅔이닝 8피안타 9실점 난타를 당하자 두 번째 투수로 나섰다. 4회초 2사 1, 2루 위기에 구원 등판해 김규민을 삼진 처리해 불을 껐다.

LG는 지난 16일과 17일 창원서 NC와 이틀 연속 연장 혈투를 펼쳤다. 불펜 투수들이 모두 연투를 펼쳤다. 정우영은 3경기 모두 나왔다. 이날 키움전에는 마운드에 여유가 없었다. 심수창이 최대한 긴 이닝을 버텨줘야 했다. 말 그대로 패전처리였다.

심수창은 8회까지 21타자를 상대하며 71구를 던졌다. 삼진을 6개나 빼앗았지만 피안타도 7개였고 4실점했다. 6회 3점, 7회에 1점을 줬다. 그 와중에도 꾸역꾸역 아웃카운트를 늘려가며 팀이 원하는 역할을 충분히 해냈다. 결국 심수창은 8회까지 버텨냈고 9회초 최동환과 교체됐다. LG는 경기를 내주기는 했지만 심수창의 헌신 덕에 재정비할 시간을 벌었다.

잠실=한동훈 기자 dhh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대륙의 보신탕 재료로 팔리는 멸종위기 '이 동물'
어벤져스 히어로들에게 베이비 필터를 씌워보았습니다!
타국에서 1,400개의 하트를 받은 한국 발레리나
아침으로 먹기 간단하지만 존맛인 사과 토스트
매일매일 닮아가는 애완동물과 주인
잦은 빈혈 확 없애주는 음식
자꾸 우산을 훔쳐가자 생각해낸 신박한 방법
영화 속 선생님들의 명대사 BEST7
폐촌이 되자 오히려 사람이 늘어났다는 마을
흔한 반투명 테이프로 예술이 가능하다!?
선글라스는 검정색이 좋다는 당신에게
매일 아침에 호두 먹으면 일어나는 신기한 변화
당신 안에 있는 음란함에 대한 편견
인터넷에서 화제라는 한 부부의 커플룩
한 금광회사가 사람도 얻고 돈도 얻을 수 있었던 이유
물렁물렁한 과일 그냥 버리면 안 되는 이유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화장실 가기 무서워요... 변비 예방법!
'날씨병' 들어보셨나요?
병원 가기 싫어하는 고앵이 모음
독수리계의 아이린! 미모 원탑 뱀잡이수리
금손 도예가 엄마 작품 자랑
11세 쌍둥이 자매의 고퀄리티 코스프레
나만의 순위를 매겨보세요! 콧수염 챔피언십
꽃보다 할배, 84세 패셔니스타!
취향껏 골라 쓰는 친환경 빨대
설탕비가 내린다는 상하이의 솜사탕 커피
360kg의 빗물을 저장하는 5천 개의 샹들리에
샤워하고 바로 이어폰으로 음악 들으면 벌어지는 일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나만의 순위를 매겨보세요! 콧수염 챔피언십
  • 2뱃살이 안 빠진다면 이걸 꼭 보세요
  • 3'DMZ 평화의 길' 철원 구간 개방…20일부터 참가자 접수
  • 4오늘은 '성년의 날', 200년생 63만여명…성인의 법적 권리·의무는?
  • 5"따뜻하더니 또 쌀쌀"…기온별 옷차림 어떻게 할까
  • 6kg 정의, 130년 만에 바뀐다…20일부터 시행
  • 7어벤져스 히어로들에게 베이비 필터를 씌워보았습니다!
  • 8어벤져스 멤버들이 광고를 찍는다면 어떨까?
  • 9'악인전' 개봉 5일째 148만, 박스오피스 1위...흥행 질주
  • 10'성년의 날' 맞은 스타 누구? 배진영X김새론X김향기 '어른 됐다'
  • 11"취업 접습니다" 청년 구직단념 최대…상실의 시대
  • 12"75세에도 취업한다" 정년 모르는 일본
  • 13병원 가기 싫어하는 고앵이 모음
  • 14누가 탕후루를 그렇게 먹어요... 이상한 탕후루 만들기!
  • 15“성범죄 가수 공연 보고 싶지 않다” 이수 공연, 취소 요구 잇따라
  • 16"민간인이라 좋다" 옥택연, 전역 후 팬들과 소통
  • 17여가부, '文정부 핵심과제' 위기청소년 지원 강화 나선다
  • 18음란물로 용돈벌이? 무조건 잡힌다
  • 19후각 탐지 챌린지! 돈 냄새만 맡고 얼마인지 맞추기
  • 20독수리계의 아이린! 미모 원탑 뱀잡이수리
  • 21마블 '어벤저스→'마블리 '악인전', 흥행 1위 '바통터치'
  • 22"웃음 코드 맞아서"…강유미, 공개 열애 1달 만에 결혼 결심 이유
  • 23'동전 택시기사 사망 사건' 30대 승객 구속영장 기각
  • 24경찰, '자승 스님 배임의혹' 하이트진로음료 압수수색
  • 25금손 도예가 엄마 작품 자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