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네 번째 영화 개봉..'Dynamite' MV 특별 상영 [공식]

스타뉴스

/사진=방탄소년단 영화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포스터
/사진=방탄소년단 영화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포스터

그룹 방탄소년단의 네 번째 영화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가 관객과 만난다. 여기에 신곡 특별 상영도 실시된다.


개봉 전부터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흥행 신호탄을 쏘아올린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가 24일 개봉했다.

/사진='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캐릭터 포스터
/사진='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캐릭터 포스터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는 한국 가수 최초 웸블리 스타디움 단독 공연부터 빌보드 월간 박스스코어 1위까지 뜨거웠던 스타디움 투어의 대장정 속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무대 뒤 인간적인 면모와 진솔한 이야기를 담은 감성 다큐멘터리다.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가 개봉한 가운데, 방탄소년단의 신곡 'Dynamite' 뮤직비디오가 극장에서 특별 상영된다. 이에 영화를 기다린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영화 개봉을 기념하여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100 2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전 세계를 사로잡은 방탄소년단의 신곡 'Dynamite' 뮤직비디오가 극장에서 특별 상영된다.

/사진='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캐릭터 포스터
/사진='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캐릭터 포스터

큰 화면과 극장 사운드로 'Dynamite' 뮤직비디오를 만나볼 수 있어 관람을 위해 극장을 찾은 팬들에게 깜짝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Dynamite' 뮤직비디오 특별 상영은 개봉 2주차인 9월 29일부터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이날부터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 페르소나 스탬프 이벤트가 진행된다. CGV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참여 가능한 이번 행사는 '브레이크 더 사일런스: 더 무비'를 여러 번 관람한 관객들 대상으로 스탬프를 완성한 300명을 추첨해 한정판 선물 패키지를 증정하는 이벤트다. 한정판 선물 패키지는 미공개 스페셜 포토카드와 포토바인더, 보라색 더스트백으로 구성됐다. 해당 이벤트는 이날부터 10월 25일까지 약 한달 간 진행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검찰, 조주빈에 무기징역 구형… "반성만으로 상황 무마 안돼"
  • 2비와이 손편지로 여자친구와 결혼 소감 남겨
  • 3'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 첫 날 박스오피스 1위…실관람객 호평
  • 4아이린·슬기 갑질? 에디터 '폭로글' 파장
  • 5랍온어비트 "국내 래퍼 다 대마 핀다" 충격 발언…대마 옹호론 펼쳐
  • 6래퍼 니안, 대마초 혐의로 적발…메킷레인 작업실서 오왼 등과 집단 흡입
  • 7서울시, 지하철·버스 요금 오른다…지하철 1550원, 버스 1500원
  • 8아이폰12 배터리 사양 9% 줄었다…미니는 21% 작아
  • 9수능 감독하던 교사, 수험생에 "마음에 든다"…응시원서 보고 연락
  • 10北·中 정상 '축전교환' 친분 과시…김정은 "북·중 친선 새 활력기 들어섰다"
  • 11오왼, 대마 적발 숨기고 '쇼미9' 출연…제작진 "출연분 삭제·하차"
  • 12만취 승객 성폭행한 택시기사…다른 피해자들은 신고도 못했다
  • 13"반성 중" 나플라·루피·오왼·블루·영웨스트, 대마초 파문…'쇼미9' 불똥
  • 14'당근마켓'에 올라온 아기, 미혼모와 떨어져 제주 보육시설에 입소
  • 15로건 아내, 끝내 유산…"원인 제공자 처벌할 것"
  • 16재외동포재단 이사장 "유승준, 입국허용해야"…엿새전 병무청장 "안돼"
  • 17크러쉬, 11월 12일 입대…"이번 앨범 모든걸 쏟아 부어, 다시 만날 날 고대해"
  • 18월성1호기 폐쇄 감사결과 '판도라의 상자' 내일 열린다
  • 19큐브 측 "펜타곤 후이, 12월 3일 훈련소 입소…사회복무요원 복무 예정"
  • 20"코로나는 거짓말" 33세 인플루언서…결국 감염으로 사망
  • 21군인권센터 "훈련병 휴대폰 사용금지는 차별"…인권위 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