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안의그놈', 작정하고 웃기는 B급 코미디의 힘 [★날선무비]

스타뉴스 / 김미화 기자

2019-01-13 10:31:32

/사진=영화 '내안의 그놈' 스틸컷
/사진=영화 '내안의 그놈' 스틸컷


날선시각, 새로운 시선으로 보는 영화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영화 '내안의 그놈'(감독 강효진)이 욕심을 버린 B급 코미디 영화로 호평 받고 있습니다.

'내안의 그놈'은 우연한 사고로 바뀐 아재 판수(박성웅 분)와 고딩 동현(진영 분)의 이야기를 그린 코미디 입니다. 박성웅이 명문대 출신의 엘리트 재벌 조직 사장 장판수 역을, 진영이 운 없게도 30년을 잃게 생긴 고등학생 김동현 역을 맡아 연기를 펼쳤습니다.

올해 첫 코미디 영화인 '내안의 그놈'은 흔히들 말하는 100억대의 대작이나 기대작은 아니었습니다. 하지만 베일을 벗은 '내안의 그놈'은 뻔한 '보디 체인지' 소재로 새로운 웃음을 만들어냈습니다.

새로운 소재도 아니고, 그렇다고 코미디 전문 배우가 출연하는 것도 아닌데 '내안의 그놈'이 이렇게 호평을 얻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내안의 그놈'은 흔한 보디 체인지 소재를 클래식하게 사용하며, 욕심 없이 영화를 이끌어 나갑니다.

관객들이 코미디 영화를 선택하는 이유는 단순히 '웃고 싶어서', '재밌는 영화가 보고 싶어서' 일 것입니다. 이에 반해 영화는 웃음에 더해서 감동과 혹은 교훈까지 넣어서 보여주려는 경우가 많습니다. '내안의 그놈'은 이런 다른 요소들은 최대한 배제하고 웃기는데 중점을 둡니다. 그렇기 때문에 영화를 보며 생각 없이 실컷 웃고 기분 좋게 나올 수 있습니다.

물론 이런 웃음을 추구하는 B급 코미디 영화의 이야기가 누군가에게는 단순하고 유치하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웃고 싶어서 극장을 찾은 관객에게는 너무나 반갑고 즐거운 영화로 남습니다. 기대 없이 갔다가도, 관객들이 다 함께 웃을 때면 재미가 배가 됩니다.

이와 더불어 배우들의 조합도 이 영화의 힘입니다. 최근 몇 년 간 한국영화의 코미디 영화를 보면 대부분 '코미디 연기 잘하는' 몇몇 배우들이 주연을 맡아 이끌었습니다.

하지만 '내안의 그놈'은 코미디 연기를 제대로 해본적 없는 진영을 앞세워서 영화에 대한 선입견을 차단했습니다. 진영이 주연을 맡으며 '기대'가 '실망'으로 바뀌는 일이 없었습니다. 진영이란 배우의 연기력을 보여줌과 동시에 영화도 진영이라는 배우의 새로운 매력으로 신선한 동력을 얻었습니다. 진영을 뒤에서 밀어주고 받쳐주는 박성웅과 라미란의 코미디 연기와 이들의 케미도 좋습니다.

이처럼 작정하고 웃기는데, 안 웃을 재간이 없습니다. 영화가 입소문을 타면서 '내안의 그놈'이 4DX 영화라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관객들이 동시에 웃으니 의자가 흔들린다는 우스갯소리입니다. 이것이 바로 웃기는데 집중한 B급 코미디 영화의 힘인 것 같습니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대학생활 중 가장 필요한 아이템은?
조지 워싱턴 초상화의 비밀
그거 아니? 장발장이 훔친 빵의 크기!
얼굴에 `빗질`하면 나타나는 놀라운 효과
`또 샀어?` 쇼핑해도 행복해지지 않는 이유
당장 절교해야 할 사람 유형
결혼을 더욱 빛내 줄 달달한 축가 BEST5
탈모를 부르는 습관들
당신이 지금 죽기 직전이라면, 무슨 생각이 떠오를까
세종대왕이 임기 중 가장 화를 많이 낸 순간
미의 기준을 바꿔버린 미남배우?
세계에서 가장 예쁜 에클레어
연예계 대표 금수저 5
사람을 현명하고 영리하게 다루는 방법
여자연예인들로 보는 예쁜 피어싱 위치
CNN이 선정한 외국인들도 반할 한국의 음식
커피 마시면 단게 더 땡기는 이유
뒤탈 없이 안전하게 이별하는 방법
63세 패션아이콘, 누가 나보고 평범한 여교수래?
이성을 유혹하는 향이 좋은 바디로션 BEST5
지금 당장 당신의 스승에게 연락해야 하는 이유.
먹방! 왜 보시나요?
연봉 14억이지만 채용이 안되는 중국의 어느 직업
인천 사람들만 안다는 간식 `계란초`
스타벅스가 중국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3가지 이유
먹으면 하루가 달라지는 슈퍼푸드 5가지
저녁에 햄버거 먹고 나면, 아침에 더 배고픈 이유는?
치아 미백이 필요없는 꿀팁 4가지
헬게이트라 불리는 아르바이트 TOP5
실연 후유증의 유형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 2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 3‘SKY캐슬’, 아시안컵 8강 중계에 25일 결방확정..종영 한주 미뤄진다
  • 4日 언론, "J리그 출신 김진수가 만들어낸 천금 결승골" 바레인전 관심
  • 5맥주효모, 탈모 예방에 좋다는데…선호하는 섭취법은?
  • 6한은, 올해 첫 금통위···"금리 동결 유력"
  • 7#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 8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 9[체육계 미투] 세팍타크로 국가대표 최지나도 성추행 폭로…감독 처벌은?
  • 10'조영구 아내' 신재은, 아들 위해 '스카이 캐슬' 예서 책상까지?…"숨막혀"
  • 11목장형 자연치즈 일부 제품서 대장균·황색포도상구균 기준치 초과 검출…은아목장·청솔목장 어디?
  • 12고용부·환경부 업무평가 ‘낙제점’ 예견된 일...최저임금·미세먼지 대응 미흡
  • 13미세먼지 특집! 미세먼지에 좋은 음식 vs 나쁜 음식
  • 14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 15정준호♥이하정 둘째 임신 "태명은 '축복이'…남편이 많이 챙겨줘"
  • 16일본-베트남 8강 D-1, '동남아 최강' 베트남·박항서에 쏠린 눈
  • 17홍역 창궐, 대체 어떡하죠?
  • 18[설 민생안정대책] '비상금'까지 풀어 설 경기 살리기
  • 19AI가 누드화를 그렸을 때 생기는 일
  • 20모친상 김숙, 남달랐던 효심…"매년 부모님과 여행"
  • 21'아시안컵'일본, 사우디 꺾고 8강 진출… 다음 상대는 박항서의 베트남
  • 22"1년 전의 페이스북 아냐" 페북, 독일과 선거개입 방지 협력
  • 23도둑은 토요일 새벽 3시 우리 집을 노린다…명절·휴가철·주말·공휴일 장기간 집 비울 때 집중
  • 24최근 한국회사로 몰려드는 세계최강 미국,독일. 그 이유는?
  • 25알록달록 컬러 푸드, 색만 다른게 아니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