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밀리아노 살라 사인 밝혀지나? BBC "일산화탄소 중독 의심"

스타뉴스 / 심혜진 기자

2019-08-14 23:12:14

에밀리아노 살라의 시신을 찾기 전 그의 무사 생환을 기원하는 팬들이 놓아둔 꽃다발./AFPBBNews=뉴스1
에밀리아노 살라의 시신을 찾기 전 그의 무사 생환을 기원하는 팬들이 놓아둔 꽃다발./AFPBBNews=뉴스1
고(故) 에밀리아노 살라(29·카디프시티)가 세상을 떠난 지 어느덧 6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마침내 사인이 밝혀지는 것일까. 이에 대한 보고서가 나왔다.

영국 BBC는 14일(한국시간) "살라가 비행기 추락에 앞서 높은 수준의 일산화탄소에 노출됐다"고 보도했다.

살라는 지난 1월 22일 2인승 경비행기를 타고 프랑스 낭트를 출발, 카디프 시티에 합류하기 위해 이동하던 중 영국해협에 추락해 사망했다. 2월 3일에는 추락한 경비행기의 잔해가 발견됐고, 나흘 뒤인 7일에는 살라의 시신 1구가 수습됐다. 하지만 아직 조종사 입봇슨의 생사는 확인되지 않았다.

지난 3월 영국 항공사고조사위원회(AAIB)가 본격적으로 살라의 비행기 추락 사고 조사를 시작했고, 새로운 사실이 나왔다. 바로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인한 심장마비다.

BBC는 "살라의 몸에 대한 독성학적 검사를 한 결과 혈액 내 일산화탄소(CO) 수치가 너무 높았다. 이로 인해 발작, 무의식 또는 심장마비가 나타날 수 있다. 일산화탄소에 노출됐을 가능성이 높다는 보고서가 나왔다"고 전했다.

결론적으로 날씨의 영향이나 기체결함으로 인한 추락이 아닌 일산화탄소가 기내에 들어와 두 사람이 의식을 잃었고, 추락으로 연결됐다는 이야기다.

보고서에 따르면 살라의 혈액 내에서 일산화탄소헤모글로빈(COHb)이 58%로 나타났다. 이 수치는 발작, 의식불명, 심장마비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수준이다. 건강한 사람일지라도 일산화탄소헤모글로빈(COHb) 수치가 50% 수준을 넘는다면 치명적일 수 있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지금과 똑같은 여돌들의 어릴 적 사진
우리에게 익숙하지만 미국에서만 판다는 악마의 과자
키 큰 사람들이 농구를 하는 걸까? 농구를 하면 키가 커지는 걸까?
어릴 때 로망이었던 이층침대 인테리어
[공감주의]집순이들이 외출하고 싶을 때
엄마라면 공감할 수 밖에 없는 일상들
큰 맘 먹고 산 공기청정기 더 많이 활용하는 방법
나만의 보금자리, 원룸 인테리어 추천
같은 시간을 해도 칼로리 소비가 높은 운동
내 월급 다 털어가는 건강 아이디어 상품들
실체를 알면 먹기 힘든 식품 속 원재료들
공감 잘하는 사람이 발라드를 잘 부르는 이유
밀당이 연애에 좋은 이유
귀찮지만 콧물을 계속 흘려야 하는 이유
몸 속 체온을 올리는 특급 비법
집에서 나는 묵은 냄새를 날려버리는 법
동승자가 이러면 정말 싫다! BEST5
매일 사용하는 칫솔 깨끗하게 하는 방법
[남자공감] 남자들 밥먹을 때 다 이럴걸?!
흔히 접하는 진통제, 안전하게 복용하는 방법 공유
배터리를 빠르게 충전하는 방법
이런 경우에는 산책이 건강을 더 악화 시킨다고?
잠이 부족하면 생기는 의외의 증상 3가지
남녀에게 호불호 갈리는 프로포즈 방법
귀찮지만 꼭 관리 해줘야하는 부위는?
커피를 마시면 단 음식이 땡기는 이유
잠 많이 자는 사람은 살이 안 찐다?
이모티콘으로 환자의 상태를 파악한다고?!
우리가 먹지 말고 피부에 양보해야 하는 이유
피자 시키면 함께 오는 그것의 정체는 과연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500일의 썸머' 주이 디샤넬 근황…변함없는 방부제 미모
  • 2민경욱, 추미애 법무장관 기용에 "정부, 갈 데까지 갔다"
  • 3애플 웃돈 아람코 기업가치 '사상최대' 1.7조달러…빈살만 기대엔 못미쳐
  • 4'금요면탐정' 쫄깃X담백, 굴국수 맛의 비결은?(모닝와이드 3부)
  • 5미국 국무부 "이란 정부, 시위대 1000명 이상 살해"
  • 6[TEN PHOTO] AOA 혜정 '아침부터 안구정화'
  • 7[TD포토] 아스트로 차은우 '얼굴천재도 추운 오늘의 한파'
  • 8올리 '인형같은 모습'[엑's HD포토]
  • 9김재중, 亞투어 서울 공연 2분 만에 매진
  • 10'인간극장' 신화선, 대학 대신 취업 선택한 딸에 미안함 "가정형편 때문" [TV캡처]
  • 11"멋진 아빠 되고 싶었는데…" 강지환, 성폭행 혐의 오늘 1심 선고
  • 12'나쁜사랑' 신고은, 쇄골라인 드러낸 '세젤예' 근황
  • 13'속물들', 속물 민낯 드러내는 미술품..디테일의 재미
  • 14‘골목식당’ 백종원, 떡볶이집에 新메뉴 제안→완판...돈가스집과는 의견 충돌
  • 15고준희, '핑크페스타' MC 발탁...한류 패셔니스타 입증
  • 16'겨울왕국2' '포드 v 페라리' 디즈니 박스오피스 원투펀치
  • 17'연승 중단' 토트넘...英언론, "SON, 열심히 뛰었다...케인은 존재감 없어"
  • 18'나 혼자 산다' 남궁민X조병규, 하와이서 만난 이 조합..신작 첫 촬영 공개 [Oh!쎈 컷]
  • 19아이유·엑소, 가온차트 나란히 2관왕
  • 20손미나, ‘내가 가는 길이 꽃길이다’ 추천사 써준 유해진과 인연은?
  • 21진 생일에 대상 싹쓸이..'2019 MAMA' BTS의 BTS를 위한 BTS에 의한 (종합)[현장의 재구성]
  • 22박근혜 재수감, 알고 보니 극성 지지자들 때문
  • 23마동석→정해인 '시동', '강철비'·'신과함께' 흥행 이어갈까
  • 24경북 영천시 … 영천전투호국기념관, 호국명소로 각광
  • 25[포토] 김정은, 군 간부들과 함께 백두산 등정…리설주 동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