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美트럼프 비판 "메릴스트립 과대평가된 배우? 자기혐오인가"

비즈엔터 / 김지혜

2017-01-12 01:52:17


[비즈엔터 김지혜 기자]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발언을 비판했다.
허지웅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메릴 스트립이 과대평가 된 배우라니, 이보다 더 창의적인 인상 비평은 들어본 적이 없다"며 "트럼프가 미국의 간접 선거와 승자독식이 얼마나 과대평가된 제도인지에 관한 살아있는 증거라는 점을 감안하면 일종의 자기혐오 같기도 하고"라고 비판했다.
이는 도널드 트럼프가 자신의 SNS에 "메릴 스트립은 과대평가 된 여배우"라고 밝힌 도널드 트럼프에 대한 허지웅의 반응이다.
도널드 트럼프는 9일(현지시각)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자신을 비판한 메릴 스트립에 반격을 가했다. 그는 "메릴 스트립은 할리우드에서 가장 과대평가된 여배우 중 하나다. 나에 대해 모르면서 골든글로브에서 나를 공격했다"며 "그는 대선에서 대패한 힐러리 아첨꾼이다. 100번째 말하지만, 나는 결코 장애인 기자를 모욕하지 않았다. 단지 나를 나쁜 사람으로 만들기 위해 16년 전에 썼던 기사를 완전히 바꾼 게 야비한 것임을 보여줬을 뿐이다. 매우 부정직한 언론일 뿐"이라고 적었다.
이날 도널드 트럼프가 언급한 기사는 2015년 11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대선 경선 후보가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에서 열린 대중집회에서 팔을 자유롭게 움직이지 못하는 관절구축증을 앓고 있다’는 뉴욕타임스 소속 기자를 조롱한 사건을 말한다.
한편 메릴 스트립은 앞서 도널드 트럼프에 대해 "무례는 무례를 낳고, 폭력은 폭력을 낳는다. 권력을 가진 자가 자신의 지위를 타인을 공격하는데에 사용할 때, 우리는 모든 것을 잃게 된다"고 비판한 바 있다.

Copyright 비즈엔터 & enter.e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핫포토

스토리카드
요즘 편의점에 많은 수입맥주는 어느 나라 맥주일까?
매운 음식이 다이어트에 미치는 효과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엠마 왓슨의 명언
거대 토끼였던 설리가 말라깽이로 변신할 수 있었던 이유
가지각색 신기한 세계인의 음주문화
배송 중이던 새끼 호랑이, 발송인 누굴까
물 대신 차를 마시는 것은 어떨까
컬링 신드롬, 졸리 닮은 러시아 컬링 커플의 정체
소는 단짝 친구가 있다
어느 날 운명이 말했다. 작작 맡기라고
연애가 짧다는 커플들의 특징
명절 때 알아두면 좋은 꿀팁
명절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TIP
비싼 전공책 저렴하게 살 수 있는 핵 꿀팁
향수에 대해 낱낱이 페헤쳐 보자.
청바지로 만든 2억짜리 부산 풍경화
세계 최고령 할머니 코스플레이어의 맹활약
단 한장에 낮과 밤을 모두 담은 놀라운 사진
겨울이면 생각나는 영화들의 명대사 BEST5
특별출연, 우정출연, 카메오.. 무슨 차이일까?
너무 귀여워! 잠자는 아이와 함께하는 예술
바보는 감기에 걸리지 않는다는 말, 정말일까?
사고를 극복한 기적의 스노보더
세계의 아름다운 대학교 캠퍼스
한 소에게 6600만원이 모금된 이유
거북이들은 엉덩이로 숨쉴 수 있다
설원 위 금발 미녀 `안나 가서`
빨리 먹을수록 더 먹게 되는 이유
비타민 워터에서 비타민을 얻을 수 없다
내년 봄은 내가 겪은 어떤 봄보다도 반짝이고 향긋할 거 같아
실시간 베스트
  • 1사고를 극복한 기적의 스노보더
  • 2크리스탈, 가벼워진 공항 패션…"편안함 강조"
  • 3제시카 코다, 해변의 '농염 골퍼'..수영복 매력 발산
  • 4이란 여객기 산에 충돌, 추락 '탑승자 65명 전원 사망' 왜?
  • 5여대생 고위험 음주율, 성인의 2배
  • 6[영상] 충격적인 어피치 인성 논란 [놀람주의]
  • 7특별출연, 우정출연, 카메오.. 무슨 차이일까?
  • 8"에드 시런 욱일기 사용, 항의서한 보내" 서경덕 교수 지적
  • 9'짝수해의 제왕' 왓슨 "제네시스오픈 우승컵만 3개"
  • 10 '이혼' 제니퍼 애니스톤, 애초에 법적 결혼 없었다?
  • 11중학생 학부모 57%, "새 학기에 40만원 이상 지출"
  • 12케이트 업튼, 거친 파도로 바위에 미끄러져 '아찔' 현장 (영상)
  • 13단 한장에 낮과 밤을 모두 담은 놀라운 사진
  • 14샘 오취리 "흑인 없는 흑인음악 동아리, 내가 직접 가입"
  • 15'오승환 영입 불발' TEX, 새 마무리 투수는 린스컴?
  • 16“명절은 연인과” 루한·한경, 여자친구와 공개 데이트
  • 17故 김광석 부인 서해순 가처분 신청 일부 인용…"1심까지 비방 안돼"
  • 18[영상] 인종차별한 H&M매장 부수는 남아공 야당원
  • 19세계 최고령 할머니 코스플레이어의 맹활약
  • 20인교진 정관 수술 할까? 부작용 걱정에 눈물 그렁그렁
  • 21K리그1 12개 구단, 주장 선임 완료...면면 살펴보니
  • 22"성범죄 반대"..엠마 왓슨, 통큰 15억 기부
  • 23'MB 재산관리인' 이영배 영장심사 위해 법원 출석 '묵묵부답'
  • 24[영상]시청률 반토막 나게 만든 전설의 명장면 3가지
  • 25청바지로 만든 2억짜리 부산 풍경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