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진 1억 달러 희망' 킴브렐, 그랜달처럼 FA 재수 택하나

스포티비뉴스 / 김태우 기자

2019-01-13 01:51:33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자유계약선수(FA) 시장 포수 최대어로 뽑혔던 야스마니 그랜달(31·밀워키)은 원하는 계약을 얻지 못했다. 불펜 최대어인 크레이그 킴브렐(31) 또한 ‘FA 재수’를 선택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MLB.com)는 12일(한국시간) 킴브렐이 원 소속팀 보스턴과 1년 계약을 할 가능성을 제기했다. MLB.com은 “보스턴은 그들의 타이틀을 방어하기 위해 불펜의 뒤쪽을 확실히 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론적으로 그들의 마무리와 재계약하는 것이 가장 완벽하다”고 했다. 지난해 보스턴의 마무리는 킴브렐이었다.

킴브렐은 지난해 63경기에서 5승1패42세이브 평균자책점 2.74를 기록하며 보스턴 뒷문을 틀어막았다. 포스트시즌 성적과는 별개로 우승 공신이라는 데는 이견이 없다. FA 전선도 밝아 보였다. 불펜투수로는 최초로 1억 달러 계약을 노렸다. 하지만 아직도 행선지가 미정이다. 현실은 냉정하게 흘러가고 있다.

보스턴은 킴브렐이 필요하다. 하지만 킴브렐이 원하는 거액의 장기 계약은 생각이 없다. 대신 보장 금액을 높인 단년 계약이라면 뛰어들 가능성이 충분하다. 최근 밀워키와 계약한 그랜달이 좋은 예다. 당초 4년 6000만 달러 수준의 제안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진 그랜달은 1825만 달러 단년 계약을 했다. 사실상의 FA 재수다. 시장의 냉정한 분위기가 엿보인다.

MLB.com은 킴브렐이 보스턴의 1년 1800만 달러 수준의 계약을 수락하면서 그랜달과 비슷한 길을 밟을 수도 있을 것이라 전망했다. 올해는 앤드루 밀러, 데이비드 로버트슨, 잭 브리튼과 같은 대체자들이 있었지만 내년 시장은 다르기 때문이다. 내년에 FA로 풀리는 불펜 대어는 델린 베탄시스(뉴욕 양키스) 정도다. 킴브렐이 지금의 기량을 유지한다는 전제 하에 시장에서 충분한 희소성이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74년간 업그레이드 해 온 슈퍼히어로 <배트맨>의 변천사
세상에 없던 새로운 세계를 경험할 준비 되셨나요?
키우던 반려동물 덕분에 인기예술가가 된 전업주부
집에 굴러다니는 택배용 박스의 변신!
입꼬리가 특히 더 매력적인 아이돌은?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도대체 언제 생겼을까? 쉽게 드는 멍의 원인은?
생각해보니 이상하네! 기차에 안전벨트가 없는 이유
쓰기엔 너무 작고 버리기엔 아까운 비누 활용법
얼굴성대모사의 달인, 그의 놀라운 역사
뇌 노화가 곧 내 노화.. 생활 속 작은 습관으로 예방하자!
게으른 사람이 자주 걸리는 병
생각보다 소금이 많이 들어있는 음식 BEST5
10분만에 스트레스 해소하는 방법
아침마다 몸이 붓는 이유는?
게임 덕후 아내를 위한 남편의 선물
잠자기 전에 스마트폰 보면 안되는 이유?
최근 내한한 할리우드 스타의 드레스 소화력.jpg
이 히어로들은 뭔가 특별하다.
얼음에 둘러쌓인 하룻밤, 어떨까?
당신이 잘못된 연애를 하고 있다는 4가지 증거
피부가 좋은 사람일수록 티슈를 잘 활용한다고?
잘 몰랐던 채소와 과일의 하루 권장량
사용기한이 있는 의외의 물건들 TOP 6
남은 음식 제대로 활용하는 방법
아이돌 팬계의 무기(?)라는 응원봉 모음!
경매에 나온 노벨상 메달, 얼마에 팔렸을까?
착한 프리즌 브레이크? 간수의 생명을 구한 죄수들
2초안에 결정되는 첫인상! 어떻게 행동하는게 좋을까?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음식으로 만든 지도
  • 2내년부터 해외 활동이 불가한 남자 아이돌
  • 3한국 과자를 처음 먹어 본 햄식이 형의 반응은?!!
  • 4죽음의 동물원
  • 5훈풍탄 남·북·미...'원포인트' 남북정상회담 이뤄질까
  • 6전국 시내버스 무료 와이파이 이용 어떻게 하나요?
  • 7취뽀에 성공한 댕댕이들
  • 8가장 놀라운 10가지 발견들
  • 9美매체 "류현진, 올스타 불발될 가능성도 있다" 왜?
  • 10"미모가 진리" 설리, 인형 같은 드레스 자태
  • 11나잇살 찌는 이유
  • 12캐나다인의 눈으로 바라본 1970년대 도쿄
  • 13마약전담 변호사 밝힌 비아이 처벌 수위.."구입 시도만으론 어렵다"
  • 14어반자카파, '서울 밤' 음원차트 1위 석권..음원강자 저력 증명
  • 15차기 검찰총장 후보군에 김오수·봉욱·윤석열·이금로 선정(종합)
  • 16'어린이집 흉기 난동' 금전문제로 애먼 곳에 화풀이
  • 17고양이의, 고양이에 의한, 고양이를 위한 정원
  • 18아빠가 만들어준 판타지 세상
  • 19비아이 메시지 상대?→강제 등판→한서희 "내가 공익제보자"
  • 20‘지구인 라이브’ 이상민 “전 재산을 고양이에게” 충격 상속 고백
  • 21정시 늘리고 모집군 바꾸고…2022 대입 대변화 예고
  • 22'신생아 낙상 사고 은폐' 분당 차병원 의사들 "혐의 모두 부인"
  • 23물 좋다고 소문난 국내 바다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