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그리거, 새해 영업 재개…"하빕, 칭얼대지 마"

스포티비뉴스 / 이교덕 기자

2019-01-13 10:06:30



[스포티비뉴스=이교덕 격투기 전문 기자] "이건 비즈니스일 뿐이야(It's only business)."

지난해 10월 7일(이하 한국 시간) UFC 229 메인이벤트에서 코너 맥그리거가 3라운드 종료 버저가 울린 뒤 상대 하빕 누르마고메도프에게 한 말이라고 알려져 있다.

어떤 뜻이었을까? 팬들은 맥그리거가 하빕에게 '네게 한 독설은 관심을 끌어 모으기 위한 작업이었을 뿐이니 불필요한 악감정을 버려 달라'는 의미로 한 말이 아닐까 해석하고 있다.

그런데 맥그리거가 경기가 끝난 지 3개월이나 지난 현재, 당시 하빕에게 다른 말을 했다고 주장하기 시작했다.

지난 12일 인스타그램에 폴리 말리나지와 언쟁을 펼친 2017년 8월 영상을 올리고 하빕에게 했던 말은 "우는 소리 하지 마(Don’t be bitching)"였다고 썼다.

"말리나지를 화나게 한 사진을 놓고 나와 말리나지가 다투는 영상이다. 맞다. 여러분이 정확하게 들었다. 사진 한 장이다. 나는 여기서 그의 면전에다 '우는 소리 하지 마'라고 말했다. 파이터라면 당연히 갖고 있어야 하는 태도라고 생각한다. 우는 소리 하지 마라. 3라운드가 끝나고 하빕에게 한 말도 똑같다. 하빕은 매 라운드 심판에게 징징댔다. 4라운드 마운트에 올라타서도 칭얼칭얼대더라. 당황스러웠다"고 밝혔다.

"심판에게 할 말이 있던 사람은, 바로 나였다. 하빕은 1라운드 중 4분 동안 내 다리만 잡고 있었다. 어떠한 움직임도 없었다. 하지만 싸움은 싸움이다. 심판에게 우는 소리하는 건 딱 바보들이나 하는 짓이다. 손가락으로 하빕 목젖을 후벼팔 뻔했다"고 공격했다.

맥그리거는 하빕과 폴리나지를 싸잡아 비난하면서 글을 마무리했다. "최근에 깨우친 건 이 세계에 패배자들이 가득하다는 사실이다. 난 너희들이 빈털터리 애송이들이라는 걸 안다. 여기서 더 이상 빈털터리 상놈은 되지 마라."

맥그리거는 새해 딸아이의 탄생을 알렸다. 그리고 SNS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영업을 재개했다. 플로이드 메이웨더와 복싱 시범 경기를 펼친 나스카와 텐신에게 자신과 종합격투기 시범 경기를 해 보자고 제안하는 등 시선몰이에 한창이다. 하빕에게 '우는 소리 하지 마'라고 말했다는 주장도 다음 경기를 위한 포석일 수 있다.

물론 하빕은 콧방귀를 끼었다. 인스타그램에 자신이 맥그리거의 목을 졸라 탭을 받는 사진을 올리고 "평생 부끄러운 마음으로 살아갈 것이다"라고 썼다.

경기를 쉽게 포기한다는 의미로 '탭머신(#tapmachine)'을 해시 태그로 붙였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그들이 친구를 업고 여행을 떠난 이유
사실 알고보면 쌍둥이였던 할리우드 스타들
내 컴퓨터는 어디서 바이러스에 감염되는 걸까?
인기 최정상 아이돌로 데뷔 할 뻔한 남자 배우는?
알고보니 학창시절을 함께 보낸 의외로 동창인 스타들
곰 등장?! 러시아의 투표풍경
2018 미국 인기관광지 5
요새 핫하다는 크림치즈육회
쉬지 않고 연애하는 남자들의 특징 5가지
남자들이 식욕을 잃는 순간들
뇌에도 염증이 생긴다고?!
몸을 병들게 하는 독소의 배출방법!
연애 1년 못 넘기는 사람들 특징
혹시 나도 꼰대일까? 꼰대 방지 5계명!
먹을 수 있겠어? 초콜릿 라면
알고보니 그 말은 사투리가 아니었다?
남자가 우쭐대고 싶은 순간 BEST5
사소하지만 내가 운이 좋다고 느껴질 때 BEST5
국방비 지출이 가장 높은 나라는?
무슨 물건인지는 알지만 진짜 이름은 모르는 물건들
수업시간에 티안나게 잘 수 있는 TIP
귀신같이 살쪘다 알아채는 순간 BEST 5
목욕탕 하면 생각나는 음료수 BEST 5
버스 타고 등하교하는 통학러들이 싫어하는 BEST 5
성장하지 않는 직장인의 특징
펑! 예술은 폭발이다
CG가 아니다! 논 위에 벼로 그려진 대형 그림
핀업걸은 다 말랐다? No! 플러스사이즈 핀업걸
외국인이 신기해하는 자랑스런 우리나라 문화 5가지
우리나라 영화에 나왔던 잘 나가는 해외배우들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벤투호 소집...손흥민은 무슨 말을 했을까?(feat.선수들의 시선강탈 사복패션)
  • 2세젤귀, 여행하는 고슴도치 포키
  • 3'장난스런 키스' 왕대륙, 오늘(21일) 내한…24일까지 국내 팬과 소통
  • 41선발로 꼽힌 류현진, "개막전 그레인키에 맞설 만하다"
  • 5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프로포폴 상습 투약 '의혹'
  • 6"승리도 마약했다" 애나·이문호 아닌 제3의 인물 진술…승리 경찰 재소환 완강히 부인
  • 7반려인 심쿵 주의! 머그잔에 새겨진 반려동물 초상화
  • 8프로야구 6개팀의 소름 돋는 응원가 떼창!!
  • 9이상화♥강남, 열애 인정 4일 만에 결혼설 불거진 이유는?
  • 10'2G 연속 안타' 추신수, 시범경기 타율 0.233↑
  • 11'이희진 부모 살해' 피의자 억울함 호소…누리꾼 "왠지 모를 신뢰가…도망간 중국인 잡아라"
  • 12버닝썬 마약 애나, 알고보니 '김상교씨 성추행 신고자'이자 하룻밤 수천만원 버는 '여성 포주'?
  • 13연예인들이 응원하는 야구팀은 어디? 「야구팀별 대표 연예인팬은?」
  • 14한 달 살기에 딱! 좋은 세계 도시 5
  • 15"돈 좀 찔러주고" 승리, 몽키뮤지엄 불법 알고 개업
  • 16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200' 111위…29주째 메인 앨범 차트 롱런
  • 17승리, 마약 의혹 비공개 조사→"성매매 알선NO, 투자금 20억 받기위한 것"
  • 18박상기 법무장관 “‘김학의 성접대 동영상’ 직접 못봤지만 내용 보고받아”
  • 19여태까지 한국을 축구로 "한 번도 못 이긴" 의외의 나라 TOP 6!
  • 20의사들은 청진기로 무슨 소리를 들을까?
  • 2114일째 굳건한 1위 ‘캡틴 마블’ 475만 돌파...‘돈’ ‘우상’ ‘악질경찰’ 오늘(20일) 나란히 개봉
  • 22손흥민, 차고 열었더니 ‘억’ 소리 나네…“17억 라페라리 등 슈퍼카 보유”
  • 23'버닝썬 사태' 김상교, 정준영과 만났었다?…어떤 사이길래
  • 24‘윤지오 실명요구’ 왕종명 앵커 사과에도 논란 여전…2달 전 발언도 재조명
  • 25환절기 감기 바이러스 '물'로 잡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