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 위대한 챔프"…황제 우승에 美사회 '들썩들썩'

스포티비뉴스 / 박대현 기자

2019-04-15 12:35:42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미국 사회가 들썩들썩한다.

타이거 우즈(44, 미국)가 거둔 마스터스 우승에 미국 전현직 대통령과 스포츠 스타가 반색했다. "위대한 챔피언이 돌아왔다"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우즈는 15일(한국 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장(파72)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마스터스 토너먼트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4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합계 13언더파 275타로 공동 2위 그룹을 1타 차로 따돌렸다. 2008년 US 오픈 이후 11년 만에 메이저 대회 정상을 밟았다.

CNN은 "옛 황제가 다시 왕좌에 앉았다. 명예회복에 성공했다"고 호평했다.

마스터스 통산 5번째 우승이다. 우즈는 1997년과 2001년, 2002년, 2005년에 그린 재킷을 몸에 걸친 바 있다. 이날 우승으로 '전설' 잭 니클라우스가 거둔 마스터스 최다승(6회)을 턱밑까지 쫓았다.

셀레브리티 칭찬이 쏟아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트위터에 "(미국이 낳은) 진정으로 위대한 챔프, 정말 축하한다"고 적었고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도 "화려한 과거, 힘든 현재를 딛고 우승을 차지한 우즈는 재능과 단단한 마음이 조화를 이룬 생생한 예"라고 높이 평가했다.

'테니스 여제' 세리나 윌리엄스는 "(4라운드 18번홀을 보는데) 눈물이 난다. 우즈의 위대성을 느끼는 중이다. 정말 감동적인 장면"이라고 했다.

미국프로농구(NBA) 최고 포인트가드로 꼽히는 '절친' 스테픈 커리도 "스포츠 역사상 가장 위대한 복귀가 아닐까 싶다. 진심으로 축하한다"는 트윗을 날렸다.

10년 전 성추문과 고질적인 허리 부상, 이혼 등으로 끝모를 슬럼프에 빠졌던 한 남자의 인간 승리 드라마에 미국 사회가 박수를 아끼지 않고 있다. 각계각층 축하 메시지가 봇물을 이룬다. 미국 전역에 '우즈 찬가'가 울리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너무 절묘해서 놀라운 사진들
혼자 사는 싱글남을 위한 인테리어 추천!
이유를 알 수 없는 외국에서 난리난 의외의 한류 상품
향이 매력적인 헤이즐넛의 효능5
해외 부동산 투자에 성공한 스타 5
성공한 덕후가 된 스타 5
이국적인 분위기의 인테리어를 하고 싶다면?
뱃살을 줄여주는 음식 BEST5
SNS 스타는 사진을 얼마나 찍을까?
미국을 덮친 이상한 기후변화
당근 색깔에 숨겨진 놀라운 비밀
1억 4천만원 저택 클래스.jpg
피곤하면 입술이 트는 이유와 해결방법은?
향이 매력적인 헤이즐넛의 효능5
때밀이가 피부에 미치는 영향
천상계 건물주들의 하루는?
남자들이 연애가 하고 싶어지는 순간
세상에서 가장 스타일리쉬한 요리는?
김밥에서 당근과 오이 중 하나는 꼭 빼고 먹어야 하는 이유
우리가 자주 쓰고 있던 서울 사투리는?
옆 사람 대두 만드는 연예계 대표 소두 연예인 5
우리나라가 발명한 세계적인 발명품들
남자들이 잘생긴 표정 짓고 싶을 때
한 때 잘나가던 개그맨들이 선택한 두 번째 직업은?
헐리웃 대작 영화에 아주 잠깐 나온 까메오 스타는?
홍콩 한복판에서 춤추는 발레리나들?
여자들은 모르는 남자화장실의 비밀
살아있는 사람이 포장된 커플 사진?
음식은 사실 마녀의 장난이에요
드론으로 촬영한 화려한 상하이의 모습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따로 운동하지 않아도 다이어트 되는 자세
  • 2북극 한가운데 식인상어와 함께 고립된 남녀의 운명은..?
  • 3박유천 측 "MBC·기자, 정정보도+손해배상 청구"
  • 4구하라, 안검하수 수술 고백 후 근황 공개…더욱 또렷해진 눈매
  • 5검찰, 박근혜 서울구치소 현장조사…형 집행정지 여부 내주 결정
  • 6세월호 유가족, '세월호 막말' 차명진 전 의원 고소
  • 7아무도 알려주지 않는 세계 유명 관광지의 충격적인 진실
  • 8고양이가 논문을 썼다고?
  • 9남태현♥장재인, 뮤지션 커플 탄생→오작교 '작업실'도 관심↑
  • 10"새로운 전환점"…'컴백' 트와이스, FANCY하게 11연속 히트GO
  • 11"방심은 금물"…서울 '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 126월부터 술 한 잔만 마셔도 음주운전 적발…"각별 유의"
  • 13라면은 왜 노란색일까?
  • 14한자어였어? 순우리말인 줄 알았던 한자어
  • 15LG 트윈스, 프로스포츠 최초 누적 관중 3000만 명 달성
  • 16'뉴스데스크' 경찰 "박유천·황하나 대질조사 이번주..추가 소환 검토"
  • 17제2의 안인득 나올까, ‘조현병 환자 사각지대’ 개선 절실
  • 18타노스와 친척이 되는 '마동석' 마블 이터널스 총정리!!
  • 19'노히트 노런' 맥과이어 "모든 영광을 포수 강민호에게"
  • 20‘축구 황제’ 호나우두, 손흥민과 SNS ‘맞팔’
  • 21동거녀 프로포폴 사망 사건 의사 구속영장 기각
  • 22스리랑카 연쇄폭발 사망자 228명으로 늘어
  • 23양파를 이렇게 먹었더니 뱃살 고혈압 콜레스테롤 당뇨병이 싹 해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