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 원하지 않지만, 회장은 "펠레처럼 생각하는" 마시알…맨유의 문제

스포티비뉴스 / 유현태 기자

2019-05-16 08:17:01



[스포티비뉴스=유현태 기자] 감독이 원하지 않는 선수가 팀에서 확고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지닌 문제다.

앙토니 마시알은 이번 시즌 38경기에 나서 12골을 기록하며 시즌을 마감했다. 마시알은 시즌 초반 리그 5경기 연속 득점을 뽑아내며 상승세를 타기도 했으나 이내 그 불꽃은 사그라들었다. 그의 태도와 집중력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의 의심을 샀다. 전임인 주제 무리뉴 감독 역시 마시알의 태도를 두고 여러 차례 충돌하기도 했다.

하지만 마시알의 입지엔 여전히 문제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일간지 '미러'는 15일(한국 시간) "조엘 글레이저 공동 회장이 마시알을 팀의 '펠레'로 보고 있기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글레이저 회장은 마시알의 대단한 팬이며 팀에서 가장 좋아하는 선수다.

맨유의 문제점을 보여주는 것이다. 무리뉴 감독은 최근 프랑스 매체 '레키프'와 인터뷰에서 "마시알은 다른 성격을 가진 선수다. 내가 말할 수 있는 것은 그가 진짜 잠재력에 어울리는 수준에 도달하길 바란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마시알과 긴장 관계를 인정한 것으로 볼 수 있다. 또한 무리뉴 감독은 "맨유에 관해서 말하고 싶은 것은 두 가지다. 하나는 시간이 필요하며, 두 번째는 문제가 여전히 존재한다는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무리뉴 감독 역시 마시알 대신 다른 선수를 원했다. 무리뉴는 인터밀란에서 활약하는 이반 페리시치를 영입하려고 했다. 하지만 '미러'에 따르면 글레이저 회장과 에드 우드워드 사장이 마시알을 완전히 신뢰하면서 이적이 이뤄지지 않았다.

솔샤르 감독은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대대적인 팀 전력 보강에 나서려고 한다. 새로운 선수들을 영입해 활기를 불어 넣고 싶어 한다. 7월 이적 시장이 열리기 전에 최대한 많은 선수 이적을 확정하고 싶어한다는 설명. 그러려면 구단의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 동시에 솔샤르 감독이 원하지 않는 선수를 확실히 정리할 필요도 있다.

하지만 구단 수뇌부의 태도가 걸림돌이 될 수 있다. 마시알은 2023년 1월까지 계약돼 있다. 주급도 20만 파운드(약 3억 원)로 적지 않다.

현재 안토니오 발렌시아, 안데르 에레라는 팀을 떠나는 것이 확정됐다. 마테오 다르미안, 마르코스 로호, 에릭 바이, 후안 마타, 로멜루 루카쿠, 알렉시스 산체스 역시 솔샤르 감독의 눈 밖에 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기가 막히게 잘 선택한 그 배우의 아역 BEST5
다시 먹고 싶은 추억의 과자 BEST5
세계 각국의 신기한 기념일 5
앉아만 있으면 엉덩이 커진다는 말은 진짜일까?
사우나가 건강에 미치는 놀라운 효과!
머리카락의 7분의 1 크기의 몸에 해로운 이것!
떠오르는 다이어트 식품인 후추의 효능!
모두가 깜짝 놀란 계란의 변신!
아빠는 아들을 위해 다운증후군 히어로를 만들었다
지금도 전설로 회자되는 전쟁을 멈춘 축구선수
박지성이 축구계의 전설이 될 수 있었던 이유
다이어트 하라고 몸에서 보내는 다급한 신호
그것이 알고 싶다-규조토매트
36년 동안 로마 시내를 만든 고고학자의 클라스
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치과가 무서운 사람들을 위한 치아 관리 꿀팁!
사진 속 풍경 속 그림 액자
같이 사용하고 있는 화장품이라면 사용 주의!
동양인 25%가 가지고 있는 증상
단기간에 큰 돈 벌 수 있는 아르바이트
녹아내리는 빙산에 벽화를 그리는 남자
중국 모든 고전머리를 판빙빙으로 재현해보았다
연예인 뺨치는 베트남 미녀 권투선수 수준
성인도 베이비샴푸를 써야 한다?
멸종되지 않았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동물들
연예인들이 실제로 소유해 화제가 된 슈퍼카 TOP5
"멍~ 때리기" 잘 하는 사람이 더 똑똑한 이유!
"허언증" 있는 사람 구별법!
왼손잡이는 엄마 뱃속에서 결정된다!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특이점이 온 20세기 기상천외한 육아법!
  • 2쾌감 쩌는 아이언맨 수트 입는 장면 총정리(MARK 50까지)
  • 3JYP 신인 류원, 할리우드 영화 'PEEL' 캐스팅...'에밀 허쉬와 호흡'
  • 4펭귄 문제 프사 정체… 추적 해보니 '일본 피규어'
  • 5'숙명여고 문제유출' 중형 이유는…"1년만에 암산 만으로 만점?"
  • 6만주침략한 4사단 사령부 '오사카성'에서 G20 기념촬영 한다는 일본
  • 7냉면 먹는 유형 골라보기!
  • 8꽃보다 할배, 84세 패셔니스타!
  • 9허송연 전현무 열애설, “너무 힘들었다”
  • 10올라간 손흥민 위상...살라-마네-케인과 함께 UCL 결승 중심에 서다
  • 11여경·여군, '여성 수호자'는 왜 불신받는가… 힘이 약해서?
  • 12"여학생, 내 무릎에 앉으면 수행평가 만점" 스쿨미투 지목된 50대 남교사 기소
  • 13안녕 나는 하치! 꽃밭에서 사진 찍었개
  • 14돈 아끼는 꿀팁ㅋㅋㅋ
  • 15웹툰 '외모지상주의' 무슨일이길래, 화제?
  • 16정우성, 故 노대통령 추모에 난민 지원까지..옹골찬 마이웨이
  • 17이낙연 "3년간 학대로 목숨잃은 아이 104명···기존정책 뛰어넘자"
  • 18강릉 벤처공장서 수소탱크 시험 중 폭발…"2명 사망·4명 부상·1명 매몰"
  • 19뒷담화를 당사자한테 직접...? 카톡 잘못 보냈을 때 대처법
  • 20설레는 순간을 포착한 '세계 최고의 약혼 사진' TOP10
  • 21펭귄문제 정답은?…틀리면 3일간 펭귄 프사로 사는 '인싸놀이'
  • 22마동석표 액션 ‘악인전’, 칸 영화제서 5분 기립박수
  • 23"소란 피우고 수업 방해해" 초등학생 얼굴에 스테이플러 던진 50대 교사
  • 2420대 남성 2명, 10대 여러명에게 약 먹이고 상습성폭행했지만 '전자발찌' 부착은 없다…왜?
  • 25미국인은 탕수육을 찍먹?? 부먹?? 결과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