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의 12G' KIA, 출발선에서 꼬였다

스포티비뉴스 / 김민경 기자

2019-08-14 03:17:11



[스포티비뉴스=광주, 김민경 기자] "끝까지 해보겠습니다. "

박흥식 KIA 타이거즈 감독 대행의 의지는 결연했다. 13일 광주 두산 베어스전에 앞서 "5강을 포기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경기 전까지 KIA는 47승59패1무로 6위 kt 위즈와는 3.5경기, 5위 NC 다이노스와는 6경기차가 났다.

당장 2주, 12경기가 고비라고 강조했다. KIA는 이번 주 두산과 SK, kt와 맞붙고 다음 주에는 LG, 키움, SK를 차례로 상대한다. 1위 SK와 4경기를 치러야 하고, 2위 두산 3위 키움 4위 LG 등 상위권 팀을 줄줄이 만나는 빡빡한 일정이다. 사실상 가장 부담스러운 일정은 5강을 노리는 kt와 맞대결이다. kt와 2연전에서 2승을 하지 못하면 5강 도전은 힘들어진다.

박 대행은 "앞으로 12경기가 마지막 고비다. 상위권 팀들을 만나니까 어떻게 헤쳐나갈지 고민이 된다. 고비라고 생각하니 조금 심각해지긴 한다. 마지막 갈림길에 서지 않았나 생각한다. 포기하진 않았다. 끝까지 해보겠다"고 힘줘 말했다.

각오한 대로 경기가 풀리진 않았다. KIA는 13일 두산에 2-5로져 2연패에 빠졌다. 5위 NC와는 7경기차까지 벌어졌다. 설상가상으로 NC는 포수 양의지라는 천군만마를 얻었다. 부상에서 돌아온 양의지는 13일 대전 한화전에서 4타수 3안타(1홈런) 1타점 맹타를 휘두르며 10-2 대승에 힘을 보탰다.

KIA는 투타에서 엇박자가 났다. 선발투수 김기훈이 6이닝 4피안타(1피홈런) 3사사구 3탈삼진 2실점으로 분전했으나 타선이 터지지 않았다. 1-2에 필승조 하준영을 올려 선수단에 '반드시 잡아야 하는 경기'라는 메시지를 줬지만, 하준영이 1이닝 1피안타(1피홈런) 1볼넷 2실점(1자책점)을 기록하면서 두산으로 흐름이 완전히 넘어갔다.

숱한 기회를 살리지 못한 게 뼈아팠다. KIA는 9안타로 두산보다 안타 2개를 더치고, 사사구는 7개로 두산보다 3개를 더 얻었지만, 단 2점을 뺏는 데 그쳤다.

1-4로 뒤진 7회말이 사실상 마지막 반격 기회였다. 선두타자 박찬호의 중견수 오른쪽 안타와 김주찬의 중견수 왼쪽 2루타를 묶어 2-4로 따라붙었다. 김선빈이 볼넷을 얻어 무사 1, 2루 기회를 이어 갔고, 두산은 박치국에서 함덕주로 마운드를 교체했다.

더 물어붙여야 할 때 흐름이 끊어졌다. 무사 1, 2루에서 터커가 3루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최형우가 볼넷을 얻어 1사 만루를 만들며 함덕주를 더 압박했지만, 대타 이우성이 헛스윙 삼진, 안치홍이 삼진으로 물러나면서 추가점을 뽑지 못했다.

운명이 걸린 12연전의 첫 경기를 잡아 상승세를 타는 게 가장 중요했는데, 5강에서 한 걸음 더 멀어지는 결과를 떠안았다.

스포티비뉴스=광주, 김민경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남자보다 더 남자같아?! 남장한 해외 연예인
당신의 얼굴을 크게 만드는 습관
모든 걸 정리했지만, 그녀는 놓을 수 없었다
SNS 사진으로 우울증세를 알 수 있다고?
사진과 현실의 차이를 보여주는 작가
도입이 시급한 다른 나라 스타벅스 인기메뉴
해볼만한 단기간 시력 향상 비법
이별 후에야 비로소 알게되는 충격적 진실
의외로 감기에 좋다는 이것
요즘 대세라는 일본 국적의 아이돌들
1938년의 수중촬영 사진 클라쓰
100여년 전 보그 잡지 화보
손가락으로 이런 환상적인 그림을 그릴 수 있다고?
인어는 젊은 여자라고 누가 그래?
최근 화제인 하얀 세상이 있다?
그들이 60년만에 두번째 결혼식을 올린 이유
당신의 숙면을 방해하는 음식
화를 가라앉히기에 좋은 음식
칼로리 전격 비교- 햄버거 2개 먹을까? 세트 1개를 먹을까?
미래에는 주사기 바늘이 필요없어진다고?
의사들이 말리는 맛있는 음식들
‘우리’에게도 아름다움을 추구할 권리가 있다
밤새야 할 때 이 음식을 먹어라
현명하게 장보는 방법 5가지
눈으로 마시는 맥주캔
앞에서는 툴툴 거리지만 알고보면 따뜻한 사람들의 특징
시험 전 먹으면 좋은 음식이 있다?
너무 자연스러워서 아역 출신인지 몰랐던 배우들
그 때, 어떤 옷을 입고 있었니?
다른 사람 아냐? 할리우드 배우의 변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한국배우들 영어발음
  • 2소음이 아예 없으면... 미쳐버릴 정도로 힘들까?
  • 3'올해의 배우' 김서형 "외모 뿐만 아니라 내면도 멋진 사람이고 싶어"
  • 4정준, ♥김유지와 열애 인정→누리꾼 축하에 "감사합니다"
  • 5한국 온지 3개월만에…베트남 아내 살해 후 암매장 한 50대
  • 6학용품→패딩→따릉이… 바늘도둑서 소도둑 된 아이들
  • 7대부분 사람들이 잘못 알고있는.. 알고나면 충격적인 사실 20가지
  • 8100만원 "아마존 대왕메기"를 밀웜에게 주었더니...머리통이ㅎㄷㄷ...
  • 9"음원퀸 또 해냈다" 아이유 '블루밍', 1위 올킬+차트 줄세우기
  • 10'1월의 신부' 한다감, 연상의 사업가와 백년가약→열일 행보도 ing
  • 11"안에 입으면 몰라요"…다시 북적이는 유니클로
  • 12"민식이법, 오래걸리지 않았으면"…부모의 간절한 호소
  • 13한국 과일을 처음 먹고 충격받은 외국인 모델들의 반응?!
  • 14축구를 하랬더니 몸 개그 찍는거 실화냐? '2019 K리그 뜻밖의 명장면'
  • 15소녀시대 서현, 제주 겨울 바람도 막지 못한 청순美
  • 16'겨울왕국2', 황홀+강렬한 태연의 '숨겨진 세상' MV 풀버전 공개
  • 17女화장실 들어가 10대 훔쳐본 60대…집행유예 왜?
  • 18'윤창호 비극' 해운대서 또 대낮 음주운전 사고
  • 19계단 한 번에 한칸vs두칸 오르기, 뭐가 이득일까?
  • 20의사들이 수능을 다시 본다면?
  • 21미달이·마수리·컴미…'그때 그 아이들' 어떻게 지낼까
  • 22손흥민·류현진은 어느 나라에 세금을 내야할까
  • 23'말 안 들어서' 3세 딸 때려 숨지게 한 20대 미혼모
  • 24"일찍 태어나길 잘했다?"…'아찔한' 수능 국어영역 40번
  • 25미술시간 유형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