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헌트 잡은 블레이즈, 헤비급 톱 5 진입

스포티비뉴스 / 이교덕 기자

2018-02-14 07:45:17

[스포티비뉴스=이교덕 격투기 전문 기자] 커티스 블레이즈가 UFC 헤비급 랭킹 톱 5에 진입했다. 14일(이하 한국 시간) 발표된 UFC 헤비급 랭킹에서 4계단 상승해 9위에서 5위가 됐다.

블레이즈는 지난 11일 호주 퍼스에서 열린 UFC 221 코메인이벤트에서 마크 헌트에게 3-0으로 판정승했다. 1라운드 헌트의 펀치를 맞고 비틀거렸으나 맷집으로 버텼고 태클에 성공해 전세를 뒤집었다. 2, 3라운드에도 테이크다운 후 헌트를 계속 눌러 놓았다.

블레이즈가 올라가면서 마크 헌트(5→6), 데릭 루이스(6→7), 알렉산더 볼코프(7→8), 마르신 티부라(8→9)는 한 계단씩 내려갔다.

블레이즈는 레슬러 출신 파이터다. 키 193cm에 양팔 길이 208cm의 좋은 신체 조건을 지니고 있다. 전적은 9승 1패 1무효.

2014년 5월 프로로 데뷔해 빠르게 성장 중이다. 옥타곤 데뷔전에서 프란시스 은가누에게 TKO패 한 뒤, 최근 5경기 4승 1무효로 지지 않고 있다. 고령화 UFC 헤비급에 새 바람을 불러올 '젊은 피'다.

UFC 221에서 승리를 거둔 또 다른 '젊은 피' 타이 투이바사는 헤비급 랭킹에 진입해 15위에 이름을 올렸다.



■ UFC 헤비급 랭킹

챔피언 스티페 미오치치

1위 프란시스 은가누

2위 알리스타 오브레임

3위 파브리시우 베우둠

4위 케인 벨라스케즈

5위 커티스 블레이즈 +4

6위 마크 헌트 -1

7위 데릭 루이스 -1

8위 알렉산더 볼코프 -1

9위 마르신 티부라 -1

10위 스테판 스트루브

11위 알렉세이 올레이닉

12위 안드레이 알롭스키

13위 팀 존슨

14위 주니어 알비니

15위 타이 투이바사 *진입

UFC 221 메인이벤트에서 요엘 로메로에게 3라운드 TKO로 진 루크 락홀드는 2위에서 3위로 내려갔다. 3위 호나우두 자카레 소우자가 2위로 올라왔다.

다음 타이틀 도전권을 누가 받을지 관심사다.

로메로가 락홀드를 이겼지만 UFC 221 계체에 실패해 잠정 타이틀을 따지 못했기 때문이다.

2위 자카레가 내심 기대를 걸 수 있는 상태. 4위 크리스 와이드먼도 "내가 챔피언 로버트 휘태커의 다음 상대가 돼야 한다. 켈빈 가스텔럼은 내가 초크로 꺾었다. 요엘 로메로는 지난해 휘태커에게 졌다"고 말하고 있다.

데이나 화이트 대표는 로메로에게 기회를 줄 수 있다는 생각이다.

ESPN의 브렛 오카모토 기자는 11일 트위터에서 "로메로가 잠정 챔피언에 오르지 못했지만 다음 경기에서 휘태커와 붙일 계획이 있는가 물었더니 화이트 대표의 대답은 '예스'였다"고 밝혔다.

■ UFC 미들급 랭킹

챔피언 로버트 휘태커

1위 요엘 로메로

2위 자카레 소우자 +1

3위 루크 락홀드 -1

4위 크리스 와이드먼

5위 켈빈 가스텔럼

6위 마이클 비스핑

7위 데릭 루이스

8위 데이비드 브랜치

9위 유라이아 홀

10위 비토 벨포트

11위 티아고 산토스

12위 료토 마치다

13위 크리스토프 조트코

14위 파울로 코스타

15위 브래드 타바레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대학생활 중 가장 필요한 아이템은?
조지 워싱턴 초상화의 비밀
그거 아니? 장발장이 훔친 빵의 크기!
얼굴에 `빗질`하면 나타나는 놀라운 효과
`또 샀어?` 쇼핑해도 행복해지지 않는 이유
당장 절교해야 할 사람 유형
결혼을 더욱 빛내 줄 달달한 축가 BEST5
탈모를 부르는 습관들
당신이 지금 죽기 직전이라면, 무슨 생각이 떠오를까
세종대왕이 임기 중 가장 화를 많이 낸 순간
미의 기준을 바꿔버린 미남배우?
세계에서 가장 예쁜 에클레어
연예계 대표 금수저 5
사람을 현명하고 영리하게 다루는 방법
여자연예인들로 보는 예쁜 피어싱 위치
CNN이 선정한 외국인들도 반할 한국의 음식
커피 마시면 단게 더 땡기는 이유
뒤탈 없이 안전하게 이별하는 방법
63세 패션아이콘, 누가 나보고 평범한 여교수래?
이성을 유혹하는 향이 좋은 바디로션 BEST5
지금 당장 당신의 스승에게 연락해야 하는 이유.
먹방! 왜 보시나요?
연봉 14억이지만 채용이 안되는 중국의 어느 직업
인천 사람들만 안다는 간식 `계란초`
스타벅스가 중국에서 성공할 수 있었던 3가지 이유
먹으면 하루가 달라지는 슈퍼푸드 5가지
저녁에 햄버거 먹고 나면, 아침에 더 배고픈 이유는?
치아 미백이 필요없는 꿀팁 4가지
헬게이트라 불리는 아르바이트 TOP5
실연 후유증의 유형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 2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 3‘SKY캐슬’, 아시안컵 8강 중계에 25일 결방확정..종영 한주 미뤄진다
  • 4日 언론, "J리그 출신 김진수가 만들어낸 천금 결승골" 바레인전 관심
  • 5맥주효모, 탈모 예방에 좋다는데…선호하는 섭취법은?
  • 6한은, 올해 첫 금통위···"금리 동결 유력"
  • 7#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 8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 9[체육계 미투] 세팍타크로 국가대표 최지나도 성추행 폭로…감독 처벌은?
  • 10'조영구 아내' 신재은, 아들 위해 '스카이 캐슬' 예서 책상까지?…"숨막혀"
  • 11목장형 자연치즈 일부 제품서 대장균·황색포도상구균 기준치 초과 검출…은아목장·청솔목장 어디?
  • 12고용부·환경부 업무평가 ‘낙제점’ 예견된 일...최저임금·미세먼지 대응 미흡
  • 13미세먼지 특집! 미세먼지에 좋은 음식 vs 나쁜 음식
  • 14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 15정준호♥이하정 둘째 임신 "태명은 '축복이'…남편이 많이 챙겨줘"
  • 16일본-베트남 8강 D-1, '동남아 최강' 베트남·박항서에 쏠린 눈
  • 17홍역 창궐, 대체 어떡하죠?
  • 18[설 민생안정대책] '비상금'까지 풀어 설 경기 살리기
  • 19AI가 누드화를 그렸을 때 생기는 일
  • 20모친상 김숙, 남달랐던 효심…"매년 부모님과 여행"
  • 21'아시안컵'일본, 사우디 꺾고 8강 진출… 다음 상대는 박항서의 베트남
  • 22"1년 전의 페이스북 아냐" 페북, 독일과 선거개입 방지 협력
  • 23도둑은 토요일 새벽 3시 우리 집을 노린다…명절·휴가철·주말·공휴일 장기간 집 비울 때 집중
  • 24최근 한국회사로 몰려드는 세계최강 미국,독일. 그 이유는?
  • 25알록달록 컬러 푸드, 색만 다른게 아니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