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기업, 미국 제재로 '심각'…잠재적 경제성장 억제될 듯

글로벌이코노믹 / 김길수

2018-04-15 12:33:28

미국의 제재 대상이 된 러시아 기업은 미국 달러화로 거래할 수 없어 심각한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자료=글로벌이코노믹

피치 "제재 대상 기업 미국 달러화 거래 불가로 심각한 영향 불가피"


[글로벌이코노믹 김길수 기자] 미국 재무부가 러시아에 대해 "전 세계에서 펼치고 있는 '부정'의 혜택을 받고 있다"는 이유로, 러시아의 신흥 재벌 자본가 7명과 관련 기업 12개 사에 제재를 부과한다고 발표한 후 국제 신용평가사의 부정적인 견해가 확대되고 있다.

영국 신용평가사 피치는 13일(현지 시간) 국제 무역에 있어서 상품 거래는 달러화가 기준이 되고 있으며, 미국의 러시아에 대한 추가 제재는 대상 기업에 ‘심각한 영향’을 주고 러시아의 잠재적인 경제 성장을 억제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거래처와 주요 통화도 모두 달러"라고 지적하며, "제재 대상이 된 기업은 미국 달러화로 거래할 수 없어 심각한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우려했다.

다만 루블화가 몇 년 전에 변동 환율제로 이행한 사실을 언급하고 "러시아는 대외 밸런스 시트가 안정적인 데다 다른 경제 활동에서 외화 수요는 충분히 충족하고 있다"며, "이는 충격을 완화하는 요인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피치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남부 크림반도를 합병함으로써 미국과 유럽 국가들이 러시아에 제재를 부과한 2014년부터 "러시아 기업에 영향을 주는 가장 주목할 만한 제재"라며 루살과 En+그룹의 투자 판단을 정지한 바 있다.

실제 미국의 제재 발표로 러시아 시장은 큰 타격을 입었다. 주요 통화인 루블화의 가치가 떨어지면서, 제재 대상과 관련된 상장사 4개 사의 주가가 러시아 주식 시장뿐만 아니라 다른 시장에서도 급락했다. 알루미늄 대기업 '루살(United Company RUSAL)'과 복합 기업 'En+그룹(En + Group)', 소형 상용차 메이커 '가즈(GAZ)', 금 생산업체 '폴리우스(Polyus)' 등 4개 사가 포함됐다.

한편, 이러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러시아 중앙은행은 올해 러시아의 경제성장률(GDP)은 당초 예정대로 2%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2017년 1.5% 증가에 비하면 다소 높은 목표다. 미국의 대러 제재에 대한 불확실성이 감돌고 있는 데다 추가 제재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투자가 억제 될지도 모르며, 결국 잠재적인 경제 성장 억제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것이 현실이다.



김길수 기자 gskim@g-enews.com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스토리카드
소주 좋아하는 사람들의 성질이 더 고약하다?
예민한 사람들이 보면 깜짝 놀라는 그들의 특징
연예계 활동하면서 선택한 스타들의 의외의 전공
복층 사는 사람들은 모두 주목!
현재 유행하는 최신 인테리어
언제 지갑에 돈이 가장 많을까
여자보다 남자가 야한 생각을 더 많이한다?
여자보다 남자가 야한 생각을 더 많이한다?
조기진단만이 최선의 방법이라는 이 병의 정체는?
연봉과 가치 둘 다 잡은 그린잡의 시대가 열린다!
우리 몸에 있는 정말 쓸모없는 부위는?
탄수화물 중독에 대한 모든 것!
만화 <보노보노>에서 엄마가 나오지 않는 이유
닮은꼴로 소문난 스타들
10월에 태어난 사람이 잘 걸리는 병은?
CNN이 선정한 한국의 매운음식 BEST5
알바생이라면 격하게 공감하는 것들
다른나라도 급식을 먹을까?
연하남이 요즘 대세인 이유
연예인 뺨치는 얼굴을 자랑하는 스타의 연인들
예쁜 디자인으로 유명한 기업 사옥
일상 소품으로 만들어낸 작은 세상
첫인상 망치는 누렁니를 하얗게 만드는 음식
여자 연예인들의 침대 위 셀카
우리나라에선 돈이 있어도 못 먹는 세계의 유명 과일들
지치고 기운 빠지는 뒷담화, 안할 순 없을까?
초반부터 자꾸 실패하는 연애에 지친 사람들 필독!
하루 10시간 동안 미친듯이 일하는데 왜 살이 찌는걸까
들어는보았나? 세계 최고의 깃털조각가!
티몬과품바가 사람이 된다면 이런 모습일까?
인기콘텐츠
DB손해보험 운전자보험, 상담시 상품권 증정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알고나면 기가 막힌 백화점의 비밀
  • 2양정아, 이혼으로 연일 화제…누구길래? #나이 47세 #미코출신 #골미다
  • 3유벤투스의 포그바에겐 있고, 맨유의 포그바에겐 없는 것
  • 4마이크로소프트 공동창업자 폴 앨런 별세…빌 게이츠와 '윈도 신화' 일궈낸 '아이디어 맨'
  • 5'의심을 사실로' 김포맘카페, 신규가입 차단+추모글 삭제 이유는?…매니저 "이모도 걱정"
  • 6자신들의 뮤직비디오 보며 리액션 나누는 방탄소년단 멤버들
  • 7여자보다 남자가 야한 생각을 더 많이한다?
  • 8낸시랭, 왕진진 '동영상 유포 협박'에 "일분일초 죽고 싶단 생각"
  • 9위기의 무리뉴 친정 방문…첼시vs맨유를 보는 관전 포인트 넷
  • 10트럼프 "연준은 나의 가장 큰 위협" 또 연준 때리기
  • 11동덕여대 알몸남, 여친과의 성관계 불만족? 전문가 "엄중 처벌해야 직접적 성범죄 막는다"
  • 12BJ강은비가 말해주는 '촬영 현장에서 보게 된 몰카 찍는 스태프'
  • 13김태리가 내년에 서른살이라고?
  • 14자이언티 "레드벨벳 광팬…피처링 부탁해야겠다고 생각했다"
  • 15'비가맹점 차별' 골프존, 공정위에 과징금 5억·검찰고발
  • 16中 인터넷 스타, 장난스럽게 국가 부르다 철창行
  • 17'사법농단 핵심' 임종헌 19시간 조사 후 귀가
  • 18한국에서 개봉하면 큰일 나는 좀비 영화
  • 19천상 배우 옷이 잘맞는 모델 출신 배우들
  • 20현아, 큐브 엔터테인먼트와 결별…"15일 계약 해지 합의했다"
  • 21한국 파나마 중계는 언제 어디서?
  • 22환율조작국이 뭐기에 중국 지정 여부에 쏠린 눈… 지정되면 어떤 제재 뒤따르나?
  • 23동덕여대 알몸남, 경찰 체포에 "포토라인 세워라" 청와대 국민청원 등장 '누리꾼 분노'
  • 24의대생은 다 전교 1등 출신일까?
  • 25프랑스에서 화제라는 마법의 케이크 레시피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