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유총, 25년 만에 역사 속으로

글로벌이코노믹 / 김민구

2019-04-22 20:26:32

김철(오른쪽)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 사무국장이 22일 서울 용산구 한유총 사무실에서  법인 설립허가 취소 통보서류를 검토하는 동안 서울시교육청 직원들이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서울교육청, 한유총 설립허가 취소..개학연기 투쟁 등 공익 저해 판단


무리한 개학연기 투쟁으로 국민적 공분을 샀던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가 역사 속으로 사라질 위기에 처했다.

서울시교육청이 22일 한유총이 공익을 저해했다는 이유로 사단법인 설립허가를 취소한다고 밝혔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국내 최대 사립유치원단체인 한유총은 지난 25년간 유지해온 법적 지위를 잃게 됐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날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민법 38조에 따라 한유총 법인 설립허가 취소 처분을 결정하고 이를 법인에 통보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시교육청이 법인 설립허가 취소 처분이라는 극약처방을 내린 데에는 크게 두 가지 이유 때문이다.

첫 번째는 한유총이 공익을 해치는 행위를 거듭해왔다는 주장이다.

서울시교육청은 "한유총이 지난 2월27일 이사회에서 유치원 개학 무기한 연기 투쟁을 결정해 전국 학부모들이 대체시설을 찾아야 하는 고통과 번거로움을 줬다"며 “이에 따라 중앙부처는 물론 전국 시도교육청과 지방자치단체들이 보육·돌봄체계를 긴급하게 가동하는 등 혼란과 불편, 사회적 불안감을 야기해 적지 않은 사회적 비용을 초래했다"고 설명했다.

서울시교육청은 또 당시 한유총이 하루 만에 개학연기투쟁을 철회한 것에 대해서도 "사회적 혼란에 따른 반성이 아닌 국민적 분노에 어쩔 수 없이 철회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시교육청은 "한유총은 2018년 하반기와 2017년 9월 그 이전에도 휴·폐원을 선언하며 전국 유아 학부모에게 심리적 고통을 주고 사회적 불안을 조성한 집단 행위를 했다"고 꼬집었다.

설립 목적과 다른 사업을 추지한 점도 설립허가 취소의 이유가 됐다.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한유총은 1995년 설립허가를 신청할 때 ▲유치원 진흥에 관한 연구 ▲회원 상호 간 유대 강화를 위한 사업 ▲유아교육 각 부문 연구 개발 보급 ▲유아교육 교직원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연구 개발 보급 ▲연구 발표회 및 강연회 개최 ▲국제 학술회의 개최 등을 목적사업으로 명시했다.

그러나 한유총은 연평균 약 6억2000만원의 회비를 모금하고도 최근 3년간 당초 설립취지에 걸맞는 사업을 수행한 비율이 8%에 그쳤다. 또 임의로 정관을 변경해 3억원대 특별회비를 모금하고 무상교육 촉구 학부모 집회, 사립유치원 생존권을 위한 유아교육자 대회, 학부모 교육자 궐기대회 등 특수 이익을 추구하는 행위를 일삼았다는 얘기다.

이에 대해 한유총은 크게 반발하는 모습이다.

한유총은 이날 법인설립 취소 결정에 대한 집행정지 신청과 함께 법인허가취소 행정처분을 취소해달라는 행정소송을 서울행정법원에 제기하겠다고 밝혔다.



김민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gentlemink@g-enews.com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스토리카드
다이어터를 위한 100kcal 미만 스타벅스 음료
초코맛이 진하디 진~한 초코우유 BEST5
내가 나이가 들긴 했구나 느껴질 때
나의 소울 애니멀은 무엇?
중국에서 007 경찰관이 탄생?
몽환적인 분위기의 폴란드
흔히 볼 수 없는 귀한 냥이 품종 Best 5
맥주와 생맥주의 차이는?
생맥주로 즐겨야 더 맛있는 맥주 Best4
중고나라 만든 사람이 지금 하고 있는 일
크림 생맥주에는 크림이 들어갈까?
날씬한 애들이 많이 먹는 견과류 BEST5
그 물건의 내부가 궁금하다!
영화 속 남장한 여배우들과 그 사연은?
밤샘 벼락치기, 소용없는 이유
연애 초반, 여자가 남자 몰래 하는 행동들
잠이 부족하면 살찌는 이유
짝사랑 중, 이런 행동이 서운하다.
고양이가 먹으면 안 되는 음식 5가지
꼭 알아둬야 할 강아지 치매 증상 5가지
언니보다 잘 나가는 할리우드 대표 동생 3명
하체비만을 만드는 당신의 사소한 습관은?
누런 치아를 하얗게 만드는 꿀팁 공개
불면증인 당신이 꼭 먹어야 하는 음식
낮잠, 얼만큼 자야 내 몸에 적당할까?
심심해서 종이를 접었을 뿐인데 스타가 됐다?
폰이 꺼지기 직전에만 들어갈 수 있는 앱이 있다고?
이런데서 용무를? 일본의 독특한 화장실
실제 존재하는 놀라운 세계 기괴한 건축물들
동물을 죽이지 않고 진짜 고기를 만들 수 있다면?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투명벽 설치 강아지반응ㅋㅋㅋ
  • 2당신이 현재로선 상상도 할 수 없는 9가지 과거의 것들
  • 3'킹스맨' 시리즈 프리퀄,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 내년 2월 개봉 확정
  • 4"유니클로 대체제 찾아요" 토종 SPA·아웃도어로 발길 돌리는 韓소비자
  • 5위조 신분증에 속아 미성년자한테 술 판매하면 사장님 처벌되나
  • 6익스트림 오스트레일리아에서 발견할 수 있는 것
  • 7뽁뽁이 10000개를 걸치면 과연 고통을 못느낄까??
  • 8‘폭탄 발언’ 이강인 “떠나고 싶다…발렌시아에 공식 이적 요청”
  • 9정병국 이전에 김상현 있었다…음란행위로 스포츠계 '수치'
  • 1060대 여성이라 '성적수치심' 적다?…황당 판결
  • 11"불매운동? 일본 국민은 한국에 당하고 있다 생각"
  • 12외계인 치킨먹방 ㅋㅋㅋㅋㅋ
  • 13새로운 에리얼 등장 후 넘쳐나는 팬아트들
  • 14‘라이온킹’ 개봉 이틀째 박스오피스 1위 ‘54만 돌파’
  • 15양현석, 성접대 알선 의혹 수사 난항 "승리 성접대 의혹과 유사"
  • 16태풍 다나스 위력 어떻길래…다나스 북상 경계 이유가 '장마전선' 때문?
  • 17고유정 교도소 독방 요구, 자해 위험에 불허…"현재 다른 재소자들과 잘 지내"
  • 18심쿵 주의! 사람처럼 누워서 자는 고양이
  • 19보디빌더가 인정한 연예인 최고의 몸은?
  • 20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前연인 재판서 비공개 증언
  • 21인터파크, '성접대 의혹' 싸이 콘서트 전액 환불 결정
  • 22중대 페미니즘 대자보 찢은 대학생,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실수로 찢은 것”
  • 23'노노재팬' 사이트 뭐길래…일본 불매운동 대체품 찾아주는 '똑똑이'
  • 24랜턴맨이 사진 찍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