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환 전북도 교육감, 상산고 학부모들로부터 고발당해

글로벌이코노믹 / 유명현

2019-07-16 11:35:31

전주 상산고 학부모로부터 자사고 재지정 취소와 관련해 직권남용과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당한 김승환 전북도교육감.사진=뉴시스

전주 상산고 학부모 3명으로부터 직권남용과 명예훼손 행위가 있었다고 고발


김승환 전북도교육감이 전주 상산고 학부모 3명으로부터 직권남용과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당했다.

상산고 학부모들은 16일 김 교육감에 대해 이같은 혐의로 전북지방경찰청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학부모들은 고발장을 접수하면서 "자사고 폐지를 실현하기 위한 교육감의 탈법과 인권침해, 명예훼손 행위를 더는 묵과할 수 없어 법의 심판을 호소한다"고 밝혔다.

학부모들은 고발장에서 다른 시·도 교육청의 70점보다 10점 높은 전북교육청의 자사고 평가 기준점수(80점)를 직권남용 사례로 꼽았다.

학부모들은 이어 “3% 이내 혹은 자율이었던 사회통합전형 대상자 선발 비율을 10%로 올렸고, 평가 대상이 아닌 기간의 감사 결과를 평가에 반영했는데, 이 또한 직권남용”이라고 주장했다.

그들은 또한 김 교육감이 지난달 25일 한 방송 인터뷰에서 "금요일 저녁과 토요일 아침에 상산고 학생들이 서울지역 학원에 가기 위해 대형버스에 탄다"고 한 것에 대해서도 명예훼손 행위라고 주장했다.

학부모들은 김 교육감이 지난달 26일 국회 교육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상산고 졸업생들이 압도적으로 의과대학에 진학하고, 올해만 해도 한 학년 360명인데 졸업생 포함 275명(약 76%)이 의대에 갔다"고 발언한 것도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학부모들은 "이처럼 김 교육감의 발언은 상산고 재학생과 졸업생, 학부모들에게 씻을 수 없는 정신적 고통과 수치심을 안겨 명예를 훼손했다"며 철저히 수사해 엄벌해야 한다고 강도높게 주장했다.

한편 전북도교육청은 늦어도 17일까지 교육부에 상산고에 대한 자율형사립고(자사고) 지정취소 동의를 신청할 예정이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스토리카드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주스야! 내 몸을 부탁해~
겨울철 패피 필수품 더플코트의 유래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출퇴근길 가장 핫한 지하철 역은?
담배 피는 코끼리
남자가 임신을 한다고..?!
겨울이면 생각나는 일본 온천 정리!
잠깐! 노푸(No Poo)하세요?
세상에서 가장 못생긴 호랑이
여자가 보기 싫은 남자 패션은 남자가 봐도 별로야...
저리가! 공부 방해요소 떨쳐내기
원어민 의심해야 할 외국어 잘하는 연예인
공돌이가 만들어낸 패션
세계 4대 패션쇼
내가 힘들고 우울할 때 우리집 개의 상태는?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3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4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5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
  • 6진격의 구글, 시총 '1조 클럽' 입성…창업 22년만
  • 7트럼프 "미·중 무역합의로 290조원 이득…가장 위대한 무역합의”
  • 8방탄소년단, 베일에 쌓인 선공개곡+아트필름 오늘(17일) 공개
  • 9'사냥의 시간'x'기생충', 쌍천만 배우 최우식의 이유 있는 선택
  • 10빅뱅 태양, 민효린이 반한 비주얼..클래식 슈트→명품백도 찰떡 소화 [화보]
  • 11빅뱅 태양 "'코첼라' 제안, 멤버들끼리도 고민 많았다" [화보]
  • 12정종길 안산시의원, 성희롱 의혹 제기…국악단 여성 단원에 "오빠라 불러"
  • 13예지, 오는 30일 새 음반 발표…"보컬 실력 뽐낸다"
  • 14中당국 '우한 폐렴' 두번째 사망자 발생
  • 15심은경, 신문기자'로 日아카데미 우수 여우주연상 수상
  • 16네이버, 시사·연예·스포츠 검색어 순위도 개인별 설정
  • 17이브, 2월 22일 단독 콘서트..G고릴라 생일파티 함께
  • 18'하자들' 김슬기, "동료배우·스태프 덕분에 행복..新캐릭터로 찾아뵐 것" 종영 소감
  • 19뮤지컬 배우 최우리, 비연예인과 결혼 "현명한 아내 될 것"
  • 20현대차, 올해 국내서 넥쏘 1만100대 판다..."수소전기차 시장 선도"
  • 21‘블랙 위도우’ 4월 개봉 확정...90초 스페셜 영상 공개 ‘궁금증UP’
  • 22"강렬한 레드" 이달의 소녀 희진X올리비아 혜, 컴백 티저 이미지 공개
  • 23홍진영, '사풀인풀' OST 참여…5년 만의 OST 가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