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다나스 경로 급선회 서울 쪽으로, 남부내륙 거쳐 수도권 강타… 일본 기상청 주말 엄청난 폭풍우

글로벌이코노믹 / 김대호

2019-07-18 13:24:51

일본 기상청 태풍 다나스 예상 경로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당초 경로를 벗어아 조금씩 서쪽으로 기울고 있다고 일본 기상청이 밝혔다.

일본 기상청은 18일 오후 발표한 태풍 다나스 특보에서 태풍 다나스의 예상 이동 경로는 당초 부산 대마도에서 왼쪽으로 이동해 남부 내륙을 통과해 서울 수도권과 충청권을 강타할 수있다고 내다봤다. 한국의 정중앙을 뚫고 나가는 것이다.

경로 이동으로 이에 따라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전국적으로 엄청난 양의 집중호우가 예상된다.

다나스는 당초 남부 내륙을 관통하기보다는 남해를 지날 것으로 예상됐으나 한반도로 접근하면서 예상 진로가 좀 더 북쪽으로 치우치게 됐다.

다나스가 예상경로를 바꾸고 있는 것은 한반도 접근 과정에서 확장하는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을 받기 때문이라는 게 기상청 당국의 설명이다.

다나스가 우리나라 내륙으로 들어오고 또 열대 수증기를 지닌 남서류의 유입됨에 따라 집중 강수와 바람, 풍랑이 예상 된다

기상청은 주말에 까지 이르지 않아도 내일날씨 부터 장마전선에 의한 비, 주말은 태풍으로 인한 유동적인 강수가 예상되며 변칙적인 집중호우 가능성이 크겠다고 예보하고 있다.

다음은 일본 기상청 태풍 5 호 (다나스) 예상 경로

令和원년 07 월 18 일 12시 50 분 발표

<18 일 12시 실황>

크기 대형

강도 -

존재 지역 이시가키 섬의 북쪽 약 60km

중심 위치 북위 24도 55 분 (24.9도)

동경 124도 05 분 (124.1도)

진행 방향, 속도 북쪽 25km / h (14kt)

중심 기압 990hPa

최대 풍속 20m / s (40kt)

최대 순간 풍속 30m / s (60kt)

15m / s 이상의 강풍 영역 전역 650km (350NM)

<19 일 00시 예보>

강도 -

존재 지역 동중국 해

예보 엔의 중심 북위 27도 05 분 (27.1도)

동경 124도 05 분 (124.1도)

진행 방향, 속도 북쪽 20km / h (11kt)

중심 기압 990hPa

최대 풍속 20m / s (40kt)

최대 순간 풍속 30m / s (60kt)

예보 엔의 반경 70km (40NM)

<19 일 12시 예보>

강도 -

존재 지역 동중국 해

예보 엔의 중심 북위 29도 05 분 (29.1도)

동경 124도 35 분 (124.6도)

진행 방향, 속도 북쪽 20km / h (10kt)

중심 기압 985hPa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 23m / s (45kt)

최대 순간 풍속 35m / s (65kt)

예보 엔의 반경 130km (70NM)

<20 일 09시 예보>

강도 -

존재 지역 동중국 해

예보 엔의 중심 북위 31도 55 분 (31.9도)

동경 125도 35 분 (125.6도)

진행 방향, 속도 북북동 20km / h (12kt)

중심 기압 985hPa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 23m / s (45kt)

최대 순간 풍속 35m / s (65kt)

예보 엔의 반경 220km (120NM)

<21 일 09시 예보>

강도 -

존재 지역 한반도

예보 엔의 중심 북위 36도 40 분 (36.7도)

동경 127도 55 분 (127.9도)

진행 방향, 속도 북북동 25km / h (13kt)

중심 기압 990hPa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 20m / s (40kt)

최대 순간 풍속 30m / s (60kt)

예보 엔의 반경 330km (180NM)

<22 일 09시 예보>

강도 -

존재 지역 일본해

예보 엔의 중심 북위 41도 25 분 (41.4도)

동경 131도 05 분 (131.1도)

진행 방향, 속도 북북동 25km / h (13kt)

중심 기압 994hPa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 18m / s (35kt)

최대 순간 풍속 25m / s (50kt)

예보 엔의 반경 480km (260NM)

<23 일 09시 예보>

강도 -

열대 저기압

존재 지역 일본해

예보 엔의 중심 북위 42도 55 분 (42.9도)

동경 134도 55 분 (134.9도)

진행 방향, 속도 북동 15km / h (8kt)

중심 기압 1000hPa

예보 엔의 반경 650km (350NM)



김재희 기자 tiger8280@g-enews.com

<저작권자 ⓒ 글로벌이코노믹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스토리카드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화장품, 언제까지 써야 할까?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새 손톱이 생겼어요!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건축가가 누구니?
덕밍아웃한 스타 덕후들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눈앞에 벌레가 떠다녀요!
설 연휴 여행객들의 선택은?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주스야! 내 몸을 부탁해~
겨울철 패피 필수품 더플코트의 유래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