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끝없는 갑질횡포 끝없는 을의 눈물 감정노동을 감정소통으로

브릿지경제 / 이지현 기자

2017-01-11 07:00:00

[카드뉴스] 끝없는 갑질횡포 끝없는 을의 눈물 감정노동을 감정소통으로

브릿지경제 이지현 기자 =
감정노동자-01






감정노동자-02






감정노동자-03






감정노동자-04






감정노동자-05






감정노동자-06






감정노동자-07






감정노동자-08






감정노동자-09






감정노동자-10

안녕하세요? ○○, 맛있는 아메리카노 한 잔 주세요


 


지난해, 한 커피 전문점에서 고객의 주문 말투에 따라 커피 값을 할인해주거나 더 받는 따뜻한 말 한마디 이벤트를 진행한 적이 있습니다.


 


고객과 바리스타가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기획 되었지만 사람과 사람사이의 당연한 예의가 마케팅으로 활용되는 세태에 씁쓸해지기도 했습니다.


 


고객만족을 위해 무한 배려와 친절만을 강요당하는 이들을 감정노동자라고 부릅니다'감정노동'이란 서비스업 종사자가 일하면서 말투나 표정, 몸짓 등 드러나는 감정 표현을 역할에 맞게 연기하는 것을 말하는데콜센터 상담원, 은행원, 승무원 등이 대표적입니다.


 


이들은 실제 느끼는 감정을 억누르고 친절한 태도로 고객을 맞아야 하며최근엔 사회지도층의 '갑질 횡포'에 직접적으로 노출되기도 합니다.


 


‘2016년 보건의료노동자 실태조사


-업무상 즐거운 표정을 지을 수밖에 없다_ 86.2%


>화가 날 때도 실제 감정과 다른 감정을 표현할 수밖에 없어 자연스러운 감정 해소가 어렵다.


-간호부 입사자 중 한 해 이직률: 30%


-금융권의 우울증 의심자: 50% 이상


 


감정노동자들은 감정의 부조화가 일어날 수밖에 없어 장기간 지속적으로 감정 업무를 할 경우 심리적, 정서적 질환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스마일 마스크 증후군(Smile Mask Syndrome) 또는 번아웃 증후군(Burn-out Syndrome)이 그 대표적인 예인데, 이들의 특징은 우울증을 비롯한 정신질환을 동반한다는 점입니다.


 


근로자들이 근무 중 가장 많이 감추는 감정 (잡코리아, 알바몬 조사)


분노: 71.5%


억울함: 58.2%


섭섭함·서운함: 37.9%


우울감·슬픔: 25.7%


막막함·무력감: 15.1%


당황함: 12.6%)


 


[이처럼 자신의 감정을 숨기는 이유]


상황이 악화되는 것을 막기 위해: 27.5%


내가 참는 것이 가장 손쉽게 상황을 정리하는 방법이라서: 18.0%


불필요한 오해를 사고 싶지 않아서: 15.9%


회사에서 제시하는 업무 지침, 매뉴얼에 따라서: 13.4%


불이익을 당할까봐: 13.2%


상대적 약자일 수밖에 없는 근로자들의 감정 숨김


 


올해 경기도는 도 및 도 산하기관, 위탁업무 기관 등의 감정노동자 현황 및 근무 실태 등을 조사하고이들을 보호하고 노동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3개년 계획을 수립,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러한 정책과 더불어 소비자인식 또한 변화하여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기대합니다.


 


이지현기자 eesyy@viva100.com


핫포토

스토리카드
세상에서 가장 젊게 사는 `꽃할배` TOP5
디즈니 남자주인공을 실제로 만날 수 있다..?
쓰다듬고 싶은 멍뭉미 대표 남자 연예인 BEST5
전세계를 웃기고 울린 엄마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일상들
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
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국수 두 그릇 먹고도 살 안 찌는 방법
연예부 기자가 직접 뽑은 실물 갑 연예인 BEST7
외로움을 사랑이라 착각하는 사람들의 특징
일상생활에서 모르는 사람과 신경전을 벌이게 되는 순간
봄,여름 맞이 10평대 원룸 인테리어 추천
얼린 수박, 감춰왔던 진짜 속살 살펴보니…
앞에서 못할 말, SNS로 퍼트린 김기수 안티팬
정신력이 강한 사람들이 절대 하지 않는 행동
[공감주의] 남자가 식욕을 잃어버리는 순간
대충 끄적인 낙서가 예술이 되는 순간
왜 영국 왕실 행사에 모자를 쓰는 걸까?
엘리자베스 여왕이 눈에 잘 띄는 옷을 입는 이유
그녀가 레드카펫에서 하이힐을 벗어던진 이유
혹시 우리집 강아지만 이러나요
외국여행 중에 생긴다는 한국인의 이상한 경제관념
일본 여행 가서 이렇게만 하면 됨. (꿀팁)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공`중에서 농구공만 주황색인 이유
오사카에서 먹는걸로 시작하고 먹는걸로 끝이 나는 이유
디저트 덕후에게 천국이라는 이 곳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실시간 베스트
  • 1제모할 때 꼭 알아야 되는 주의사항
  • 2박정민 "학창시절 전교 1등..주변 학원서 영입 들어와"
  • 3'첫 태극마크' 오반석 "공격에서도 높이 살리고 싶다"
  • 4폴 크루그먼 "신흥국 위기상황 1990년대 닮은꼴"
  • 5몰카 6000장 찍은 몰카범…잡고 보니 '구청 직원'
  • 6집사들 필독! 고양이가 밥을 많이 먹는다면, 그 이유는?
  • 7광고를 보면 택시 요금이 무료?!
  • 8유이, 서른한 살 느린 호흡으로 [인터뷰]
  • 9西 언론 "발렌시아, 이강인과 재계약 추진…접촉 있었다"
  • 10외환위기 문턱에 선 터키… 기준금리 3%P 인상 '환율 긴급 방어'
  • 11‘외모지상주의’ 박태준 “‘밤토끼’ 운영자 검거 감사” 편지 공개
  • 12인기 유튜버 대륙남, 대만 내 혐한 조짐에 택시 영상 삭제하고 사과
  • 13내 나이 60세,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됐다
  • 14AOA "함께 있을 때 가장 행복하고 힘이 된다"
  • 15이덕희, 25일 오후 '프랑스오픈' 예선 결승..본선 눈앞
  • 16트럼프, 북미 정상회담 전격 취소 "지금은 부적절"
  • 17KBS·MBC이어 MBN도…일베 이미지 사용 파문
  • 18손예진·서현, 영정사진 만든 중국 예능…실제 사진 보니
  • 19마라톤 대회에서 꼴찌였던 학생이 우승한 이유
  • 20모건 프리먼이 성추행? '성희롱도 있었다' 여성 16명 폭로
  • 21한화이글스 이동걸 은퇴…전력분석 연수 받는다
  • 22넷플릭스 가치, 디즈니 제쳐…“세계 최고 엔터회사” 자리매김
  • 23'판사 블랙리스트' 3차 조사결과...어떤 내용이든 후폭풍 불가피
  • 24과대포장도 역시 대륙은..못 이겨
  • 25초동안 얼굴로 20대에도 아역 연기한 배우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