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준금리 인하에도 경제성장률 하향 조정에 기관 이탈…코스피 하락 마감

브릿지경제 / 이은혜 기자

2019-07-18 15:57:16

기준금리 인하에도 경제성장률 하향 조정에 기관 이탈…코스피 하락 마감

 


clip20190718154204
(자료=네이버 캡쳐화면, 한국거래소)

 



 


코스피가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에도 올해 경제 성장률 전망치 하향 조정을 반영하면서 제자리걸음 수준에서 거래를 마쳤다. 기관이 코스피와 코스닥 모두 팔며 지수 하락을 주도했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스피는 전날보다 6.37포인트(-0.31%) 내린 2066.55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오전 코스피는 전날보다 4.26포인트(-0.21%) 하락한 2068.66에 개장해 한은 금융통화위원회의 통화정책방향 결정 회의를 전후로 보합세를 이어갔다. 기관이 1749억원어치를 팔며 지수 하락을 주도했다. 개인은 999억원, 외국인은 698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지수 하방을 지지했다.

시장은 기준금리 인하로 위험자산 선호 심리가 부각되기보다 경제 성장률 하향 조정에 더 주목했다는 해석이 나온다.

하나금융투자 이영곤 글로벌리서치팀장은 “국내 증시는 금통위의 금리 인하 결정으로 낙폭을 만회했으나 기준금리 인하를 경기 우려감에 대한 방증으로 해석하며 하락세를 유지했다”고 설명했다.

키움증권 서상영 수석연구원은 “국내 증시는 미중 무역갈등 장기화 우려가 이어지며 하락 출발했으나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로 상승 전환하기도 했다”며 “그러나 이러한 정책적인 변수가 주식시장에 지속적인 영향을 줄 가능성이 높지 않다는 의견이 나와 매물이 출회되면서 소폭 하락해 보합권 등락에 그쳤다”고 진단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 중 삼성전자(0.11%), SK하이닉스(0.13%), 현대차(0.37%), LG화학(0.85%) 등의 주가가 올랐다. 셀트리온(-2.17%), 현대모비스(-1.49%) 등의 주가는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비금속광물(-1.50%), 건설(-1.00%), 증권(-1.30%), 보험(-1.11%) 기계(-0.92%), 철강금속(-0.79%) 등의 지수가 하락했으며, 의료정밀(0.58%), 서비스(0.42%), 통신(0.10%) 등의 지수는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1.13포인트(-0.17%) 하락한 665.15에 거래를 마쳤다.

역시 기관이 365억원어치 팔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개인은 323억원, 외국인은 93억원어치 순매수했다. 541개 종목의 주가가 올랐고, 663개 종목의 주가가 하락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2.50원 하락한 1178.8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은혜 기자 chesed71@viva100.com


 


     
스토리카드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토마토에 설탕 뿌려 먹으면 안 되는 이유
알약은 꼭 물과 함께 먹어야 할까?
화장품, 언제까지 써야 할까?
대형견들의 뽀짝이 시절
새 손톱이 생겼어요!
정수기 물이 위험한 진짜 이유
건축가가 누구니?
덕밍아웃한 스타 덕후들
아는 만큼 누리는 인천공항!
눈앞에 벌레가 떠다녀요!
설 연휴 여행객들의 선택은?
우리가 몰랐던 기업 로고에 숨겨진 비밀
외국 브랜드인 줄 알았지?
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4대째 똑같은 패션?
뭐가 되고 싶니?
숙취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
강아지도 꿈을 꿀까요?
보습크림? 수분크림?
성인이 유치원에 간다고?
눈을 자주 비비면 정말 시력이 떨어질까
꼭 키워보고 싶은 희귀 애완동물
아이언맨이 절대 일본을 방문하지 않는 이유
진짜 있을까? 이색학과
#2019년 #팬톤컬러 #알아보자
주스야! 내 몸을 부탁해~
겨울철 패피 필수품 더플코트의 유래
과자의 질소포장 왜 하는 걸까?
동전 72개를 품은 남자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