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th BIFF+人] 마이크 피기스 감독 "내가 애정하는 한국배우는 바로…"

브릿지경제 / 이희승 기자

2019-10-10 14:10:33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의 감독 "김희애,이정현,공효진의 에너지 놀랍다" 미학의 절정보다 자기애 남다른 영화의 확장 경계 플랫폼 상관없이 재미있는 영화 만들며 나이들고파
[24th BIFF+人] 마이크 피기스 감독 "내가 애정하는 한국배우는 바로…"

마이크 피기스
올해 일흔 한살인 마이크 피기스 감독은 한국영화에 대해 “그 어느 나라에서도 보지 못한 열정의 배우들이 가득하다”며 한국 컨텐츠의 세계화를 확신하는 모습이었다. (사진제공=영화제사무국)

 


시작은 뮤지션이었다. 무대 위에서 노래하며 생활 할 수 있었다면 영화감독은 되지 않았을거란 대답에는 두 귀를 의심했다. 영화 ‘라스베가스를 떠나며’,‘원나잇 스탠드’로 유명한 마이크 피기스 감독(71)은 “하지만 한국의 세련된 배우들과 좋은 영화를 만나기 위해 감독으로 있기를 잘했다”며 미소 지었다. 그는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의 뉴 커런츠 심사위원장을 맡았다. 아시아영화를 이끌 신인 감독들의 장편영화를 시상하는 부문으로 총 14편의 영화가 경쟁한다.

“그 중 3편이 한국작품이예요. 미묘하고, 세련되면서 다양한 주제들이 나오지만 한가지 공통점이 있어요. 일단 감독들이 젊고, 아동부터 청소년, 젊은 세대의 이야기를 주제로 삼았다는 겁니다. 무엇보다 대상이 모두 소년(boy)이란 점이 흥미로워요. 내가 감독일때는 어른들의 이야기를 다루는게 당연했거든요.”

마이크 피기스 감독의 한국 방문은 이번이 5번 째다. 무작정 서울행 티켓을 끊은게 지난 8월이라고 하니, 1년 간의 방문으로는 꽤 잦은 편이다. 넷플릭스를 통해 K드라마를 처음 접했다는 그는 “드라마의 주된 이야기가 여자인 점, 도리어 영화는 남성 위주의 캐릭터가 돋보인다는 게 눈에 띄었다”면서 “사람들 간의 욕망, 갈등을 주제로 여성 캐릭터가 보여주는 흡입력에 거의 중독된 수준”이라며 호탕하게 웃었다.  


 


한국에 온 피기스 감독은 지인들을 통해 한국 컨텐츠의 제작 시스템과 환경, 여러 배우들을 만나며 시간을 보냈다. 스스로도 “뒤늦게 빠진 공부의 재미가 쏠쏠했다. 한국영화의 감을 키우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뿌듯해하는 모습이었다.

밴드의 일원이자 뮤지션을 꿈꿨던 그는 자신의 직업으로서 감독은 염두해 두지 않았음을 고백했다. 음악을 하며 20대를, 연극배우로 30대를 보냈고, 작곡과 재즈를 공부하다 영화로 관심이 확대됐다. 대사없이 영상의 미학을 최고조로 끌어올리기 위해 음악에 심취했고, 그렇다가 카메라 워킹부터, 연기, 스크립트까지 독학을 하며 영화를 완성했다.

“성격적으로 모든걸 다 컨트롤하는 편이예요. 할리우드의 대형 제작사의 투자나 도움없이 찍은 경험이 감독으로서 긴 생명력을 준 것 같아요. 요즘의 경향은 인스타그램에 자신의 입속에 들어갈 음식을 찍어 포토샵을 하는 기행의 연속인데 영화를 페이스북의 확장으로 보는 현실이 안타깝죠.”

마이크 피기스 감독은 앞으로 한국과 아시아에 사는 사람들의 일상과 감정을 바라보는 옴니버스 영화 ‘셰임’을 촬영한다. 특히 김희애,공효진,이하늬,이정현의 연기를 눈여겨봤다고. 영국과 할리우드를 거치며 무수한 여배우들을 만난 그에게 한국 배우들의 강점은 ‘수준높은 이해도와 열정’이다. 그의 표현대로라면 “신선한 재능으로 가득한 존재”들이다.

“영화를 보는 플랫폼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필름으로 작업했던 저는 이미 올드맨(old man)이 됐고, 이제는 디지털화 되어 밥을 먹거나 집에서 편히 핸드폰과 이아패드로 영화를 보는 시대입니다. 비극이면서 동시에 현실적인거죠. 미래에는 굉장히 획기적인 미디어가 출몰할것인데, 문제는 그게 너무 많을 것이고 관객들은 더욱 선택하기 힘들거란 사실입니다. 비관적이냐고요? 아니요. 전 단 10분이라도 즐길 수 있는 영화를 꾸준히 만들겁니다. ” 


 


부산(우동)=이희승 기자 press512@viva100.com 


 


     
스토리카드
예쁜 접시를 보면 사야하는 이유
OOO이 손톱 건강에 그렇게 안 좋다고?
어벤져스 출연자들 의외의 나이 순서
서울대 출신 '노는 엄마' DJ캔디의 자기소개법
연도별 인기 최고였던 길거리 음식 모음
이 사진들 속에 숨겨진 놀라운 사실
우리가 아는 것과 전혀 다른 수영장의 표정
제때 알아차리지 못하면 곤란한 몸이 보내는 신호
나에게 맞는 향을 찾는 것이 중요한 이유
소고기를 버터에 구우면 안 되는 이유
다이어트할 때 두부 먹어야 하는 이유
굉장히 의외? 화가 일하는 연예인들
자면서 살 뺄 수 있는 꿀팁
알아두면 은근 유용한 잔소리의 기술
연애 초보자들이 키스할 때 가장 많이 하는 실수
진짜 희귀템 세계 신기한 사진 모음
프로야근러들이 뚱뚱한 이유
폭음을 부르는 안 좋은 습관
한국의 희귀성씨 모음
다이어트 한다고 아침에 시리얼 먹는 사람은 바보
아이 앞에서 냉수도 못 마시는 이유
매일 피부에 닿지만 변기보다 더럽다는 이것의 관리 비법
매일 속옷 입을 때 하기 쉬운 실수는?
너 빼고 다 아는 유명 사랑영화의 명대사
동기부여 제대로 되는 공부와 유전자와의 관계
PPT 발표 앞두고 스트레스 받아본 사람들 필독
같이 먹었는데 나만 살찌는 이유
새하얀 치아를 갖고 싶을 때 꿀팁
한 우물만 파면 성공한다는 말은 사실일까?
여자들은 좋아하지만 남자들은 싫어하는 음식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착시 현상을 일으키는 고전 명화
  • 22골 손흥민! 경기 후 팬들에게 기립박수 받는 클라스!!!
  • 3황바울♥간미연, 웨딩화보 공개…꿀 떨어지는 눈빛
  • 4크리스탈, 설리 빈소 3일내내 지켰다…악플은 이제 그만
  • 5'버닝썬 사태' 최초제보자, 종합감사 참고인 채택
  • 6日맥주 수입량 99.9%감소, 수입액 '79억→700만원'
  • 7얘들아. 아이스크림 200원이던 시절이 있었단다^^.. 잘 몰라도 괜히 같이 추억돋는 응팔 광고 모음집!
  • 8다른 나라 군인들은 이런걸 먹는다고??! 전세계 전투식량특집!
  • 9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 폭로 후 근황 "걱정하지 마세요"
  • 10"다 차였다" 헤이즈, 씁쓸한 연애史
  • 11일본 불매운동 계속될까…유니클로, 후리스·JW앤더슨으로 공격 마케팅
  • 12한 거리예술가의 중세풍 그림의 정체
  • 13보고도 믿기 어려운 사진 모음
  • 14남태현 "더러운건 당신들" 악플 근절 호소 조롱에 분노
  • 15김유정, 순수한 미소와 맑은 비주얼…비하인드컷도 여신
  • 16출근길 지하철 열차 위에 사람이, 알고보니…
  • 17원룸 여성 훔쳐보며 음란행위…징역 1년 6개월
  • 18펭수의 진짜 나이는 몇살? [펭귄극장EP2_내 나이가 어때서]
  • 19신서유기7 기념 신서유기 레전드 게임 모음.zip
  • 20‘데뷔 20주년’ 이수영, 컴백 예고 "가수는 노래로 답해야"
  • 21레이디스 코드, 신곡 'SET ME FREE' 연습실 안무 영상 깜짝 공개
  • 22항소심 재판부, 은수미 성남시장에 "세상물정 모르나"
  • 23'사랑의 교회' 도로밑 지하공간 결국 '위법'.."법적 대안 마련할 것"
  • 24일본에서 찍힌 보라색 하늘의 정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