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제징용 배상 ‘문희상 1+1+α안’, 해법 될까…홍일표 “한일회담서 쓰일 것”

브릿지경제 / 김윤호 기자

2019-12-05 16:57:53

강제징용 배상 ‘문희상 1+1+α안’, 해법 될까…홍일표 “한일회담서 쓰일 것”

'강제징용 해법안' 언론설명나선 국회의장실<YONHAP NO-2360>
사진은 최광필 국회의장 정책수석비서관(왼쪽 두번째) 등이 5일 국회에서 ‘강제징용 동원 해법 관련 문희상 국회의장 구상’에 관해 설명하는 모습. (연합)

 


문희상 국회의장이 마련 중인 일제 강제징용피해자 배상법을 내주 발의할 예정인 가운데 5일 언론설명회를 열었다. 문 의장 측은 이 법이 한일관계를 풀 가장 현실적 방안이라는 주장이다.

해당 법안은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조사 및 국외 강제동원 희생자 등 지원에 관한 특별법’으로, 한일 양국 기업과 국민이 자발적으로 낸 성금으로 ‘기억·화해·미래 재단’을 설립해 강제징용 및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에게 위자료 또는 위로금을 지급하는 내용이다.

의장실이 이날 개최한 언론설명회에는 최광필 국회 정책수석비서관과 한민수 대변인, 한충희 외교특임대사가 자리했다.

우선 한 특임대사는 “오는 24일로 한일 정상회담이 예상되는데 그 전에 입법화에 들어가면 한일 정상이 논의할 때 문 의장 안이 촉매제나 마중물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했고, 최 수석도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바탕 위에 한일관계를 한 단계 더 발전하기 위한 화해의 계기를 만들자는 취지이고 ‘문재인-아베 선언’으로까지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입법 가능성에 대해서도 낙관론을 펼쳤다. 최 수석은 “문 의장이 원내대표 회동과 5당 대표 회동 때도 말했고, 유사 법안을 발의했던 의원들과도 간담회를 했는데 여야를 막론하고 공통적 입장은 피해자들의 요구도 있기 때문에 빨리 발의했으면 좋겠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실제로 강제징용 배상법을 발의했던 홍일표 자유한국당 의원은 통화에서 “문 의장의 법안이 지금 현실에서는 최선이라는 데 동의한다”며 “빨리 발의돼야겠지만 꼭 입법화하는 게 목표라기보단 이 달 말 한일정상회담에서 제시할 수 있는 하나의 모델로 쓰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윤호 기자 uknow@viva100.com 


     
스토리카드
나홀로여행족은 위험해~
한국영화에 출연한 외국 유명 배우들
피부가 건조하다구요?
외국인들이 찾는 서울 여행지 Best
코카콜라가 마약이었다고?!
치마 입은 남자들이 사는 곳
액취! 이게 무슨 냄새야?
남자를 위한 올인원 화장품 추천
롯데타워가 5등이라고?
심리와 맞는 벽지 색 고르기
겨울철 반려견 건강관리
전세계에 중국 빼고 다 있는 중식 프랜차이즈?
강아지들의 직업이 있다?
나보다 오래 산다고?
겨울철 베프 귤
손도 발도 없는 그림 천재의 목표는 반 고흐
극한의 귀여움 바위너구리
얼굴은 거짓말을 못해요~ 안색으로 알아보는 건강상태
껍질 벗겨주는 알바가 있다?
미세먼지에게서 피부를 보호하려면?
몸에서 썩은 냄새가 난다면?
현실판 신데렐라 드레스
일본도 수능을 볼까?
유튜버계의 큰입베스? 연예인 출신 유튜버!
뚱뚱하면 돈을 더 내야 한다고?
나무가 아닌 숲을 봐라! 스카이다이빙 명소
공포의 보노보노를 벗어나자! 배색 꿀팁
아토피에 좋은 차 대령이요~
집사가 허락한 마약, 캣닢
커피에 크림보다 설탕을 넣는게 나은 이유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콘텐츠 더보기
실시간 베스트
  • 1'엑스엑스' 안희연(하니)X황승언 + 5억뷰 신화 '연플리' 작가..기대포인트
  • 2시그니처, 2월 4일 데뷔 확정..리드 싱글 A 타이틀은 ‘눈누난나’
  • 3박주호 아들 건후, 머리 짧게 잘라 '귀염뽀짝 어쩔꺼야' [in스타]
  • 4강다니엘, 세배 멋있게 할 것 같은 스타 1위…박보검 2위
  • 5류시원, 2월 결혼식 올리며 재혼…예비신부는 非연예인
  • 6[이슈+] 살인 '청소년강간 전과자도 총선 출마…유권자 선택에만 맡겨야 할까요?
  • 7'특집 슈가맨,양준일91.19'양준일, 28년간 간직했던 의상 공개..추억 소환
  • 8다이나믹듀오x엑소 첸, 컬래버곡 '혼자' 오늘(23일) 발매
  • 9박인비 와신상담 "준우승 아쉬움 씻으러~"
  • 10태안군, 바나나·파파야 등 열대과일 재배 화제
  • 11北, 김정관 신임 인민무력상 임명 공식 확인
  • 12하정우X김남길, 흑백 뚫은 섹시美..남다른 아우라
  • 13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초청
  • 14연말연초 극장·방송가 접수한 금융스캔들 '론스타'[이슈+]
  • 15김정은 집권 후 네번째 공동논설 "백두산정신으로 제재 정면돌파"
  • 16황희석 "검찰 '상갓집 항명' 단순 해프닝 아냐…기획됐다는 느낌"
  • 17아이콘, 2월 6일 컴백..."앞으로 나아가겠다"
  • 18뷔X최우식, 서로 놀라는 존재…"그 분인 게 안 믿겨" [TD#]
  • 19'조조 래빗', 해외 셀럽들의 극찬 "와이티티의 또 하나의 명작"
  • 20"고향을 못 갔잖냐"..'선녀들' 송해, 가족 향한 그리움에 글썽 [종합]
  • 21디바인채널 임광욱 프로듀서, 레이블 '코드쉐어' 설립(공식)
  • 22박보검, 이승철 '내가 많이 사랑해요' MV 출연..오늘(20일) 공개
  • 23선미, 팬 커플 결혼식서 축가 불러 “특급 팬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