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찬상영중' 이성경, 센스만점 반짝이 머리띠 선물...시선강탈 고창석

텐아시아 / 윤준필

2018-01-15 15:10:34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제공=KBS2 ‘절찬상영중-철부지 브로망스’

사진제공=KBS2 ‘절찬상영중-철부지 브로망스’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절찬상영중’ 팀이 단체 머리띠를 맞췄다.


지난 9일 ‘절찬상영중-철부지 브로망스(이하 절찬상영중)’이 처음 방송됐다. ‘절찬상영중’은 영화 불모지에 영화와 추억을 선물한다는 뜻깊은 메시지, 억지로 꾸미지 않은 리얼한 이야기, 4인 4색 배우들과 주민들이 나눈 진솔한 소통 등이 호평을 모으며 방송 1회 만에 ‘눈 여겨 봐야 할 착한 예능’으로 눈길을 끌었다.


‘절찬상영중’에는 성동일·고창석·이준혁·이성경이 출연한다.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배우들이지만 ‘절찬상영중’에서만은 다르다. 네 배우 모두 ‘영화’의 추억을 쉽게 가질 수 없었던 애곡리 주민들에게 스포트라이트를 비추고, 영화를 선물하기 위해 직접 발로 뛴다.


첫 회에서 배우들의 따뜻한 마음을 엿볼 수 있었던 것이 빨간 베레모다. 막내 이성경이 선물로 준비한 빨간 베레모는 네 배우를 순식간에 ‘우씨네 도우미’로 만들어줬다. 15일 ‘절찬상영중’ 제작진은 네 배우들의 마음이 담긴, 또 다른 아이템을 공개했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 ‘절찬상영중’ 멤버들은 우씨네 마당에 옹기종기 모여, 반짝이 머리띠를 착용해보고 있다. 특히 시선을 강탈하는 멤버는 고창석. 덥수룩한 수염과 남자다운 외모와 어울리지 않을 듯 묘한 어울림을 자랑하는 머리띠가 웃음을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반짝이 머리띠 역시 막내 이성경의 센스 넘치는 선물이었다. 야외극장 우씨네의 영화가 매번 어둠이 내릴 즈음 상영을 시작하는 만큼, 우씨네를 찾은 어르신들이 더욱 편하게 멤버들을 찾을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한다. 과연 반짝이 머리띠는 어떤 효능을 발휘할지, 고창석의 매력은 얼마나 폭발할 것인지 ‘절찬상영중’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KBS 2TV ‘절찬상영중-철부지 브로망스’는 성동일, 고창석, 이준혁, 이성경 4인4색 배우가 영화 불모지를 찾아가 직접 야외극장을 만들고, 영화 상영하는 모습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절찬상영중’ 2회는 오는 16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KBS2에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스토리카드
요새 핫하다는 크림치즈육회
2018 미국 인기관광지 5
곰 등장?! 러시아의 투표풍경
알고보니 학창시절을 함께 보낸 의외로 동창인 스타들
인기 최정상 아이돌로 데뷔 할 뻔한 남자 배우는?
다람쥐는 사람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마치 내 마음같은 백선생 백종원 명언
이 선 넘으면 침범인 걸 알지만 더 듣고 싶은 아이유 이야기
아는 척 했지만 사실 몰랐던 탄산음료가 몸에 안 좋은 이유
무슨 물건인지는 알지만 진짜 이름은 모르는 물건들
미친 비쥬얼! 타이베이 왕자치즈감자
이 부부는 결혼할 운명이었다
이게 가능해? 아이패드로 쓴 노트필기들
쌀, 바르게 씻고 있나요?
사장이었으면 당장 내쫓고 싶은 진상 손님 BEST5
성장하지 않는 직장인의 특징
펑! 예술은 폭발이다
밥 먹고 커피 마시면 안 되는 사람
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
연인과 헤어지고 싶을 때 하는 거짓말 모음
이런게 명언이지! 박명수표 어록
어장 관리 남녀에게 물었다! 왜 하는거에요?
마늘은 생으로 먹어야 할까 구워먹어야 할까
우리는 언제부터 물을 사 마셨을까?
전세계를 여행하며 찍은 수천장의 창문으로 만든 작품
무시무시한 분장으로도 가려지지 않는 냥이의 귀여움
세계 최고의 야경은 어디?
우리가 아는 모습과는 다르다는 연예인들의 실제 모습
영화감독의 무리한 요구로 70바늘 꿰맨 여배우
여자친구가 짜증낼 때 확인해 봐야 할 5가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실시간 베스트
  • 1언제 먹어도 맛있는 밥 반찬 김의 놀라운 효능
  • 2산이 "페미니스트 커밍 순"…이수역 폭행 영상 논란 후 의미심장 글
  • 3김보름 포함 빙속 대표팀, 월드컵 시리즈 1차 대회 출격
  • 4美 '카슈끄지 살해' 사우디 제재…국제 유가 반등
  • 5절대 먹지 말아야 할 중국 길거리 음식 TOP 10
  • 6보일러 광고에 15년이나 얼굴을 비친 그의 정체는?
  • 7노라조 조빈, '헐퀴' 출연 확정…예능 대세 입지 굳히기
  • 8"日 기업이 매출1위라니"…'유니클로 감사제' 앞두고 불매운동 여론 ing
  • 9소프트뱅크, 美 로봇자동화 스타트업에 3억달러 투자
  • 10'채용비리' 오대영 국기원 사무총장 구속…“증거인멸 우려”
  • 11전 세계 유일하게 한국만 성공한 이것! 세계 모범 사례로 기록되었다고?
  • 12서울사람도 길을 잃어버린다는 서울 3대 미로
  • 13워너원 음원 유출에 소속사 향한 비난 목소리 "또 헛스윙" "제대로 하는게 없네" 팬들 분노
  • 14프리미어리그, 2019-2020 시즌부터 비디오판독 도입
  • 15한국에 '엿'이 있다면… 中엔 '쫑즈' 日엔 '돈가스'
  • 16같은 음주운전 다른 처벌…검·경의 차이?
  • 17치아를 하얗게 만들어 줄 수 있다는 검은색 물체
  • 18장미인애 '스폰서 제의' 폭로 이후 SNS서 누리꾼과 말다툼, 뭐라고 했길래
  • 19'팀 킴' 팬 선물·공식 SNS 모두 김민정 감독단이 관리…도대체 왜?
  • 20구글에 '직격탄' 날린 10년차 검색 '덕후' 가브리엘 와인버그 덕덕고 CEO
  • 21[2019 수능] 수능 난이도 작년과 비슷…8만3000명 선발 정시모집 원서접수는 언제?
  • 22배달 치킨보다 치킨 빨리 만들기 도전
  • 23나보다 잘 쓰는 것 같은 외국인 아이돌들의 필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