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반기문 전 유엔총장 동생 조카 뉴욕서 뇌물 혐의로 기소, 이외수 "그 나물에 그 밥이면 절대 안돼"

아주경제 / 전기연 기자

2017-01-12 13:01:15

[사진=이외수 트위터]

 

아주경제 전기연 기자 = 반기문 전 유엔총장의 동생과 조카가 뉴욕에서 뇌물 혐의로 기소되자 이외수 작가가 이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11일 이외수 작가는 자신의 트위터에 "그 나물에 그 밥이면 절대로 안 되겠지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연합뉴스에 따르면 반기문 전 총장 동생인 반기상씨와 조카 반주현씨가 뉴욕 맨해튼 연방법원에 뇌물혐의로 기소됐다.

두 사람은 지난 2014년 베트남에 있는 경남기업 소유 복합빌딩인 '랜드마크 72'를 매각하려는 과정에서 중동의 한 관리에게 50만 달러(한화 6억원)의 뇌물을 건네려 한 혐의로 기소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반기문 전 총장 대변인은 "총장님도 보도를 보고 알게 됐다. 전혀 아는 바 없었을 것이고 굉장히 놀랐을 것"이라며 수사 결과가 나오면 그에 따라 후속 절차가 이뤄질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핫포토
스타일팁
오늘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