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러시아서 푸틴과 이달 첫 정상회담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본문이미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월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북한 대사관을 방문한 뒤 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머니투데이DB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달 러시아를 방문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처음으로 정상 회담을 갖는다고 러시아 크렘린궁이 1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크렘린궁은 푸틴 대통령의 공식 초청으로 김 위원장이 이달 하순 러시아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크렘린궁은 구체적 시기나 장소는 거론하지 않았지만 러시아 현지 언론들은 다음주 블라디보스토크 극동연방대학에서 양국 정상회담이 열릴 것으로 예상했다.

두 정상간 만남이 성사되면 2011년 김 위원장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시베리아 부랴티야공화국 수도 울란우데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당시 대통령과 만난 이후 8년 만에 열리는 양국 정상회담이 된다.

김지훈 기자 lhsh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토리카드
같이 사용하고 있는 화장품이라면 사용 주의!
동양인 25%가 가지고 있는 증상
단기간에 큰 돈 벌 수 있는 아르바이트
녹아내리는 빙산에 벽화를 그리는 남자
중국 모든 고전머리를 판빙빙으로 재현해보았다
연예인 뺨치는 베트남 미녀 권투선수 수준
성인도 베이비샴푸를 써야 한다?
멸종되지 않았다면 인간을 멸종시켰을 동물들
연예인들이 실제로 소유해 화제가 된 슈퍼카 TOP5
"멍~ 때리기" 잘 하는 사람이 더 똑똑한 이유!
"허언증" 있는 사람 구별법!
왼손잡이는 엄마 뱃속에서 결정된다!
대륙의 보신탕 재료로 팔리는 멸종위기 '이 동물'
어벤져스 히어로들에게 베이비 필터를 씌워보았습니다!
타국에서 1,400개의 하트를 받은 한국 발레리나
아침으로 먹기 간단하지만 존맛인 사과 토스트
매일매일 닮아가는 애완동물과 주인
잦은 빈혈 확 없애주는 음식
자꾸 우산을 훔쳐가자 생각해낸 신박한 방법
영화 속 선생님들의 명대사 BEST7
폐촌이 되자 오히려 사람이 늘어났다는 마을
흔한 반투명 테이프로 예술이 가능하다!?
선글라스는 검정색이 좋다는 당신에게
매일 아침에 호두 먹으면 일어나는 신기한 변화
당신 안에 있는 음란함에 대한 편견
인터넷에서 화제라는 한 부부의 커플룩
한 금광회사가 사람도 얻고 돈도 얻을 수 있었던 이유
물렁물렁한 과일 그냥 버리면 안 되는 이유
나를 집어삼키는 어두운 마음에 대하여
독특한 컨셉 사진으로 한숨에 SNS 스타가 된 주부
인기콘텐츠
40대 女 -22kg 속성 다이어트!
40대女 주름 사라져! 최근 방송에도 나온 '이것'
금주 로또1등 예상번호 "1,26,29,..."
핫포토
오늘추천
  • 1학교 건물 4층서 투신한 여중생, 목격 학생들 이상증세 보여
  • 2'세월호 수사 방해' 조윤선·이병기 징역 3년 구형
  • 3가출 여중생 데려가 성관계·폭행 30대男 '집행유예'… 왜?
  • 4진선미 여가부 장관, "올해 여성독립운동가 433분 새롭게 발굴해 기쁘다"
  • 5알코올 중독자는 잠재적 범죄자? 무조건 격리보다 치료가 우선
  • 6대공황 이후 가장 돈없고 빚많은 美밀레니얼 세대
  • 7北유엔대사, 미국의 北화물선 압류에 이례적 기자회견.."즉각 돌려줘야"
  • 85060대 이상 노인도 대졸실업자에 포함? 통계의 오해와 진실
  • 9"탈원전, 단계 밟아야…하루에 다 바꿀수 없어"
  • 10트럼프, 무역전쟁 표적 美농가에 추가 지원 계획
  • 11경기도 "병원의사協 '수술실 CCTV 설치' 억지주장 즉각 중단하라"
  • 12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후 '5등급 차량' 운행하면 과태료가…
  • 13"美中 무역전쟁, 트럼프가 사고 치고 정부가 수습한다"
  • 14'미사일' 쏘자 '제재'…북미, 화물선 반환vs몰수 평행선
  • 15칭얼대는 2살 아이에게 스마트폰 줘? 말어?
  • 16보상 개념 허용, 떼쓰기만 불러…시간규칙 유지해야
  • 17대법 "징계 예정된 공사 직원 우울증으로 극단적 선택…'업무상 재해' 인정"
  • 18'스트레이트' 전광훈 목사 선거 유세 의혹.."빨갱이 국회의원 다 쳐내야 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