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전사'에서 '과학인재' 육성으로…김정은식 교육 개혁 가속도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 독재-세습 봉건왕조 체제의 정당성을 세뇌하고 정치화된 사회주의 혁명전사를 육성하는데 초점이 맞춰졌던 북한의 교육 시스템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체제 들어 과학인재 양성으로 자리를 완전히 잡아나가고 있다. 정치·사상 교육의 비중을 줄이고 과학기술 교육에 방점을 두는 것은, 그만큼 체제안정에 대한 자신감이 반영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지난 3일 평양에서는 제14차 전국교원대회가 열렸다. 전국교원대회는 전국에서 선발된 교원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2014년 9월 5일 제13차 전국교육일꾼대회 이후 5년 만에 개최된 것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향후 북한의 교육정책 방향성과 당면과제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김 위원장은 과학기술은 "나라의 경제발전을 추동하는 기관차", 교육은 "과학기술의 어머니"라고 하면서, 교육의 중요성을 과학기술과 연결지어 강조했다.



조정아 통일연구원 북한연구실 선임연구위원은 최근 발간한 보고서 '전국교원대회를 통해 본 북한의 교육정책과 전망'에서 "이는 정보화시대로의 변화, 국가발전전략에서 과학기술의 중요성, 북한 체제의 안정화 등의 정책 환경 속에서, 교육정책의 무게중심이 정치사상교육(紅)보다 과학기술교육(專) 쪽으로 이동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했다.



조 연구위원은 "근래 들어 정치사상적 측면에서 교육의 중요성보다 과학기술과 경제력 발전의 원동력으로서 교육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것은 정보화 시대라는 거시적 변화와 북한의 국가발전전략에서 과학기술의 중요성, 북한체제의 안정성 등과 연관된다"고 했다.




김정은 집권 직후에는 권력 승계의 정당성 확보와 통치 이데올로기 공고화 차원에서 정치사상교육에 강조점이 두어질 수밖에 없었지만, 내부적으로 통치체제가 공고화되면서 과학기술교육 강화를 통해 전문성을 갖춘 창의력 있는 인재 양성에 초점을 두는 방향으로 교육정책의 무게중심이 이동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런 맥락에서, 이번 교원대회에서는 초중등교육 부문에서는 학생들의 소질과 개성을 파악하고 그에 따라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과제가 제시됐다.



고등교육 부문의 과제로는 정보화시대라는 변화를 반영하여 첨단과학기술 관련 학과를 적극적으로 개설해야 한다는 점이 강조됐다. 올해에도 37개 대학에 정보보안학과, 나노재료공학과, 로봇학과 등 85개 학과가 신설됐다.



아울러 교원의 실력 양성도 강조됐는데, 여기서도 과학이론과 정보기술기재 활용 등 정보화 관련 자질 함양을 강조하고 있다. 조 연구위원은 "최근 북한 사회에서도 컴퓨터, 휴대전화 등 ICT 기기가 확산되고, 교육정보화 추진으로 인해 ICT 활용수업이 가능한 수업환경이 조성되고 있는데 비해, 교사들의 정보통신기술 활용 수준은 높지 않아 교육현장에서 문제가 발생하고 있음을 추정해볼 수 있다"고 했다.



이번 제14차 교원대회 이후 일정한 기간은 변화된 제도의 안정적 운영 및 내실화에 주력하는 시기가 될 것으로 관측된다. 북한의 교육정책 방향은 정보화시대, 더 나아가 4차 산업혁명 시대라는 시대적 변화와 세계적 교육트렌드를 반영하는 방향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조 연구위원은 "김정은 집권 초기에 이루어진 교육제도의 개혁은 초중등학제 개정과 고등교육 구조 개혁인데, 두 가지 모두 '세계적 추세', 즉 글로벌 스탠더드에 부합하고, 정보화시대로의 변화에 대응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졌다"면서 "이와 같은 변화의 방향성은 앞으로 상당한 기간 유지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북한 교육의 근본적인 문제인, 엄격히 통제되는 과도한 정치사상교육의 무게를 덜 수 있는 것은 결국은 체제안정에 대한 자신감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한편 김정은 집권 이후 정책 변화가 가장 큰 분야가 교육 분야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집권 초기 교육정책의 변화가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김 위원장은 2012년 9월, 집권 후 첫 최고인민회의에서 '전반적 12년제 의무교육' 실시를 발표, 초등교육을 1년 연장하고 중학교와 고등학교 단계의 교육기관을 분리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학제개정을 추진했다. 아울러 원격교육과 ICT 활용교육도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핫포토
한보름 ‘글래머 여신’ 등극한 비키니 사진 ‘화제’
문현아 '시스루로 드러낸 은은한 각선미'
박기량 치어리더,'청순미모 뽐내며 안무'
강시원 '섹시 카리스마'
메간 폭스, 강렬 레드립과 쇄골 드러난 드레스로 섹시미 발산
티파니 영, 옆구리+가슴 파격 노출...‘아찔’
서동주, 몸매 실화? '아찔한 쇄골'
카라 출신 니콜, 군살 없는 완벽한 비키니 여신
"민낯 쇄골미녀"…'이던♥' 현아, 파격 웨딩드레스 자태
장여진,'눈부신 비키니 자태'(2019 머슬마니아)
예원 '아찔한 초미니스커트 패션'
‘호날두 여친’ 조지나 로드리게스, 속옷모델로 육감적인 몸매 자랑
정선아, 여유 만끽하며 아찔한 비키니 자태 뽐내
'날 녹여주오' 원진아, '美친 쇄골' 근황 셀카 '화제'.."얼굴 크기 실화야?"
'골든슬럼버' 女주인공, 콜라병 몸매 뽐내는 최근 분위기 넘치는 모습 보니?
머슬마니아 그랑프리, '맥스큐' 韓-美 동시 커버 장식
'리얼 마네킹' 장도연, 현직 모델 올킬하는 몸매 보니?
라이언 베이브 '아찔한 쇄골라인+볼륨감 넘치는 몸매'
모델 신재은, 침대서 남자 속옷만 입고 '아찔' 포즈
방선화,'비키니 뒤태 뽐내며'(2019 머슬마니아)
김희정 '머리만 넘겨도 섹시'
'맥스큐' 창간 9주년 수영장 화보 大방출 '섹시+건강미' 눈길
이유비, 이렇게 예쁜 고양이 보셨나요
‘007 스카이폴’ 나오미 해리스, 더욱 섹시해진 근황 공개…치명적인 비키니 자태
인기콘텐츠
라스화제
9등신 미소녀
2018년 그라비아 아이돌 대상 1~3위
참이슬을 좋아하는 일본 미소녀
쾌도전대 루팡레이저의 그녀
얼굴, 몸매 초강력 섹시
슬랜더 모델계 원탑
어린 나이에 데뷔해 지금도 20살
오피스룩에 안경은 진리
너무 예쁜거 아닙니까
청순, 단아한 매력 갑
허니팝콘 미카미 유아, 귀염뽀짝 화보 사진 화제
인기 캐릭터 시라누이 마이의 코스프레 전설
떠오르는 베이글녀
코스프레도 잘하는 사쿠야 유야
토모다 아야카, SNS에 민낯 공개
호감형 얼굴로 주목받는 카케이 미와코
한국영화 출연한 적 있는 키시 아이노
도쿄 슈퍼모델 1위 출신
오늘추천
  • 1'오바마 테러 협박글' 30대, 1심 판결 뒤집고 2심서 무죄
  • 2조국 수사팀 'JK 카톡방' 논란…한동훈 "여론 파악용"
  • 3'징역 3년' 확정된 98세 신격호, 형 집행정지 요청키로
  • 4'NO재팬' 후폭풍… 10월 일본차 판매량 '반토막'
  • 5휠체어 이용자도 고속버스 장거리 여행 가능해진다
  • 6한일관계 악화, 일본 정기편 반토막…"항공업 연말까지 5400억 피해"
  • 7소·돼지 늘고 닭·오리 줄었다
  • 8홍남기 "디플레이션 우려되는 상황 아니다"
  • 9연천·파주 민통선 내 멧돼지, 또 돼지열병...9마리째
  • 10정부 성장률 방어에 올인…"남은 예산 아낌 없이 써라"
  • 11홍남기 부총리 "한국 홍보, 찾아가는 세일즈외교 필요"
  • 12'성장률 2% 비상' 연말까지 재정 200조 더 푼다
  • 13한국, 미국과 손잡고 중남미·아세안 인프라 공략
  • 14홍남기 "자동차 관세부과 제외를"…美재무 "韓입장 충분히 고려"
  • 15기관장 '해외출장' 지적받은 중진공…내달 6000만원짜리 유럽연수
  • 16文대통령 "세계경기 둔화 대응,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 17文 "수출지원·건설투자 늘릴것…'확장예산' 국회 협조 구한다"
  • 18문 대통령 "민간 활력이 높아져야 경제가 힘을 낼 수 있어"
  • 19문 대통령, 저성장 韓경제에 건설투자 긴급처방…기존 경제정책도 유지
  • 20文대통령 "檢 감찰 활성화 방안 이달 내 보고하라"
  • 21내달 임기 반환점 맞는 문 대통령, 이달만 다섯 차례…경제행보 가속
  • 22경제장관 소집한 문 대통령 "재정 더 풀어라"
  • 23文 정부청사 찾아 경제장관회의, 오찬 포함 3시간 넘겨
  • 24문 대통령 "40대·제조업 고용감소 가장 아파"…대책 검토 당부
  • 25문 대통령 주재 경제장관회의 "주 52시간 시행 보완방안 논의…탄력근로제 국회 통과 지원도"
스토리카드
우리가 아는 것과 전혀 다른 수영장의 표정
제때 알아차리지 못하면 곤란한 몸이 보내는 신호
나에게 맞는 향을 찾는 것이 중요한 이유
소고기를 버터에 구우면 안 되는 이유
다이어트할 때 두부 먹어야 하는 이유
굉장히 의외? 화가 일하는 연예인들
자면서 살 뺄 수 있는 꿀팁
알아두면 은근 유용한 잔소리의 기술
연애 초보자들이 키스할 때 가장 많이 하는 실수
진짜 희귀템 세계 신기한 사진 모음
프로야근러들이 뚱뚱한 이유
폭음을 부르는 안 좋은 습관
한국의 희귀성씨 모음
다이어트 한다고 아침에 시리얼 먹는 사람은 바보
아이 앞에서 냉수도 못 마시는 이유
매일 피부에 닿지만 변기보다 더럽다는 이것의 관리 비법
매일 속옷 입을 때 하기 쉬운 실수는?
너 빼고 다 아는 유명 사랑영화의 명대사
동기부여 제대로 되는 공부와 유전자와의 관계
PPT 발표 앞두고 스트레스 받아본 사람들 필독
같이 먹었는데 나만 살찌는 이유
새하얀 치아를 갖고 싶을 때 꿀팁
한 우물만 파면 성공한다는 말은 사실일까?
여자들은 좋아하지만 남자들은 싫어하는 음식
하루 96끼씩 먹여 만든다는 스트레스 결정체 '푸아그라'
400여 년 전 밀가루보다 쌌다던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
연예계 대표 다둥이 키우는 슈퍼맘&대디 5
달콤하지만 건강에는 독이 되는 설탕의 5가지 악영향
미드에서 활동하는 자랑스런 한국인들!
중국에서 만든 어마무시한 화분 클라쓰